고민이 고민입니다 - 일상의 고민을 절반으로 줄이는 뇌과학과 심리학의 힘
하지현 지음 / 인플루엔셜(주) / 2019년 2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고민이 고민입니다가 고민이다 ..

고민을 들어주는 직업을 가진 하지현 박사의 신간이다. 고민 없이 살 수 있는 사람은 없다. 그렇다면 어떻게 고민을 하는 것이 잘하는 것일까? 고민이 적다는 것이 무조건 좋은 걸까? 고민없이 살 수 없다면, 고민을 대신 해줄 무언가 있으면 어떨까? 등 여러가지 생각이 떠올랐다.

고민을 잘한다는 것은 효율적이고 빠르게 생각해서 판단을 내리고 고민에 방해가 되지 않도록 내 마음을 최적의 상태로 만들어주는 것이다. 25p

 

 

고민의 프로세스를 고민 -> 결정 -> 실행 이라고 할 때, 에너지의 많은 부분을 실행하는데 더 쓰고 한정된 에너지를 고민 부분에 최소한으로 쓰라는 말이다. 이때 감정은 고민을 방해하는 작용을 하는데 자기 확신의 결여, 불안, 낮은 자존감, 우울 등을 파트 2에서 자세한 설명을 해준다. (4장부터는 현실적이고 구체적인 조언이 나오므로 4,5장을 먼저 읽어도 좋다고 한다) 고민이 무엇인지 그 정체를 알고, 자기 자신의 상태를 파악한 뒤(감정, 신체) 고민을 짧고도 최선으로 하며 최적의 결정을 할 수 있도록 도움을 주는 고마운 책이라 할 수 있다.

 

뇌와 마음에 대해 알아야할 원칙

 

 

 

3장까지 읽으면서 <고민이 고민입니다> 서평을 어떻게 쓸 지 고민이 되었다. 무슨 이론들이 이리 복잡한지..;; 감기로 인해 집중력은 떨어지고 할 일은 많고 스트레스 증가의 원인이라는 불확실성과 조절 불가능성이 높아지려는 찰라, 다행히 서평 마감시간이 정해졌고 앉아서 글을 쓸 수 있을 만큼의 에너지가 확보되었다. 고민을 멈추고 서평쓰기 행동모드로 돌입하기로 하였다. 4장을 펼치니 드디어 고민을 잘 풀기 위한 공식들이 등장!!

 

 

                         

 

4~5장에 집중

 

고민의 큰 틀을 파악하고 일상의 문제를 잘 해결, 정리하려면 4가지 기본 원칙이 있다. 첫째 고민할 이유 자체를 줄인다. 둘째 진짜 중요한 것이 무엇인지 순서를 정한다. 셋째, 고민할 때 사용되는 에너지의 효율성을 높이다. 넷째, 고민에 필요한 마음의 공간을 확보한다. (154p) 저자왈, 이것들을 잘 꺼내어 쓸 수 있으면 상담소를 차려도 될 것이라 하니 두고두고 읽어서 써먹어야겠단 생각...

사실 모든 일에 있어 정확하고 치밀한 정답을 원하는 것은 아니다. 어느정도 자신 안에 답을 가지고 있다. 하지만 그것을 꺼내어 눈에 보이게 작은 덩어리로 나누어 정리하는 것이 어려운 것이 아닐까. 이렇게 생각하고 나니, 고민을 잘하는 것이 요리와 비슷하다는 생각이 든다. 우선 요리할 음식의 순서를 정하고 재료를 사야 한다. 고민을 잘하는 습관(루틴)을 들이면 비슷한 종류의 요리를 할 때마다 레시피를 찾아보는 번거로움은 없을 것이다. 또한 최고의 요리를 하기보다는 자신이 좋아하고 자신에게 맞는 요리법을 터득하게 될 것이다. 만일 아파서 신체 상태가 극도로 좋지 않다면 그냥 시켜먹어도 그만일 것이다. 고민을 한다는 것 자체가 희망을 꿈꾸고 실현하기 위해서가 아닐까? 더 나은 내일을 바라기 때문에.... 그렇다면 결과보다 과정을 즐기면서 해냈다는 자부심으로 즐거울 수 있다. 비록 조금 맛없는 요리를 만들었다 치더라도 나 자신을 위해 무언가 행동했다는 뿌듯함이 남을 것이기 때문이다

우울한 것, 재미없는 것, 꼭 해야만 하는 걸 억지로 하는 것보다는 재미있는 것, 신나는 것, 가슴이 두근거리는 것, 언젠가는 꼭 하고 싶었던 것을 하는 것이 좋지 않겠는가? 가능하면 나를 중심으로 감정에 충실하게 선택의 기준을 잡아보자. 그것이 미래를 위한 기반이 된다. 그리고 그것이 삶의 동기가 된다. 249p

 

 

 

회피하기 보다 행동하고 부딪히자, 결정한 뒤 뒤돌아보지 않기, 과부하가 걸리면 일단 쉬기, 마음 들여다 보기, 산책과 잠으로 뇌를 쉬게 하기, 오늘 지금여기에서 생각하기 등등 고민을 잘 하기 위한 방법들을 실천해보고 싶어졌다. 고민거리가 많고, 감정이 복잡하고, 할 일이 쌓여있고, 결정해야할 일들이 괴롭힐 때 이 책을 다시 찾아 찬찬히 읽고 싶어질 거 같다.

 


댓글(2) 먼댓글(0) 좋아요(16)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리나 2019-02-17 16:17   좋아요 1 | 댓글달기 | URL
잘 읽었습니다.

:Dora 2019-02-18 09:33   좋아요 0 | URL
넹 감사해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