놓지 마 과학! 10 - 정신이 동물에 정신 놓다 놓지 마 과학! 10
신태훈.나승훈 글.그림, 류진숙 감수 / 위즈덤하우스 / 2019년 3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중1 올라간 아들이 과학을 어려워한다. 초등학교때부터 과학을 재미나 호기심이 아닌 학습으로 받아들이게 됬던게 계기인것 같다.

그나마 다행인건, 아들이 이런 학습만화를 통해 과학을 접하는 것을 좋아하고, 또 스스로가 이런 재미난 만화를 통해서라도 과학에 다가가려고 하는 노력을 한다는 점이다. ​

마침 위즈덤하우스에서 과학학습만화 시리즈인 '놓지마과학!' 10 서평단을 모집하는 것을 보고 지원했다. 아들이 학습만화를 좋아하고 개인적으로 위즈덤하우스 출판사에 대한 믿음이 있었기 때문이다. 위즈덤하우스는 믿고 보는 출판사이다. 위즈덤하우스의 책들은 내용과 주제가 한쪽에 치우치지 않고 전범위에 걸쳐 매우 다양하다. 그렇다고 다양한 책을 다룬다고 해서 전문성이 떨어지는 것도 절대 아니다. 내용이 충실하고 적당히 전문적이면서도 재미있고 알차다. 타출판사에서 보이는 조금의 내용을 가지고 쥐어짜서 내용을 뻥튀기한듯한 느낌은 전혀 찾아볼수없이 정직하다.

책 앞부분에는 이렇게 만화 내용과 초등학교 교과연계를 잘 설명해두었다.

초등3학년부터 6학년까지 내용이 연계되었다

이번 시리즈는 동물에 관한 것인데 총 19개의 스토리와 4개의 특별내용으로 구성되어져 있다.

각 과학내용들을 바로 설명하는 것이 아니라 하나의 스토리가 주어지고 그 스토리에 맞추어 자연스럽게 과학내용이 녹여져나온다. 그리고 각 챕터별로 마지막에는 스토리가 아닌 전문적인 내용을 다시한번 알기쉽게 설명해주는 점이 좋았다.

아무래도 아이들이 좋아하는 놓지마정신줄 만화캐릭터들이 나오니까 훨씬더 흥미를 가지게 되는것 같다. 초등학생들이 재미나게 읽을수있는 내용이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