처음 처음 | 이전 이전 | 1 | 2 | 3 | 4 | 5 |다음 다음 | 마지막 마지막
[eBook] 내 손 안의 미술관, 가츠시카 호쿠사이 내 손 안의 미술관 4
김정일 지음 / 피치플럼 / 2019년 5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가츠시카 호쿠사이 그림에 미친 노인 中

˝나는 여섯 살에 자연을 그리기 시작했다. 화가가 되어 쉰 살에 명성을 얻었지만, 일흔 살 전에 했던 모든 것은 쓸모없는 짓이었다. 일흔세 살에야 날짐승과 들짐승, 벌레와 물고기의 구조를 파악했고, 식물이 자라는 이치를 이해했다. 
계속 노력하면 여든여섯 살에는 그런 것들을 더 잘 
파악하고, 아흔 살에는 자연의 핵심을 꿰뚫고, 백 살에는 신묘하게 통찰하고, 백서른 살. 백마흔 살에는 내가 그린 
점 하나, 획 하나가 살아 움직이는 경지에 이를 것이다. 
하늘이 내게 장수를 주셔서 이 말이 거짓이 아님을 증명할 수 있기를 바랄 뿐이다.˝

-호쿠사이, 그림에 미친 늙은이 曰

호쿠사이는 1760년 태어나 1849년에 돌아가셨다. 아흔살까지 사셨으니 당시로서는 천수를 누린 셈이지만 백마흔살. 당신이 그린 점, 획 하나가 살아 움직이는 경지까지는 이르지 못했다. 안타깝기 그지없다.

❣💟 가츠시카 호쿠사이 나를 우키요에의 세계로 안내한 우키요에 작가💞💖
http://naver.me/5EQADzOH
http://naver.me/GBfWbVrf

대표작은 많은 사람들이 잘 알고있는
˝가나가와 오키나미우리˝ 가나가와 해변의 높은 파도.
* 당시 그림에선 찾아볼수 없는 원근법을 도입하고 일본에 갓 수입된 코발트블루를 사용하여 파도를 그렸다. 호쿠사이는 세상에서 절대 멈추지 않는 시간과 물을 멈춘듯이 화폭에 붙잡아 두었다.

호쿠사이의 판화에 빠지지 않는 것. 바로 후지산.

⛰ 후지산의 높이는 3,776
⛰ 몽블랑의 높이는 4,810

독일 몽블랑사의 만년필의 펜촉에 몽블랑 높이 4,810 이 각인되어 있다. 이를 모방하여 일본 플레티넘사의 만년필 펜촉에 후지산의 높이 3,776 이 각인되어 있다.

참 대단한 모방의 달인 일본. 별걸다 모방한다.

좋아하는 작품 몇개 투척해본다.


댓글(9) 먼댓글(0) 좋아요(3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scott 2021-09-27 00:28   좋아요 4 | 댓글달기 | URL
대장정님 이북으로 이런 좋은 그림 감상을!!

파도에 덮칠것 같고

바람에 나막신과 사초모자가 날아갈것 같습니다!
메트가 소장 할 정도로 비싼 그림!!
감상하시는 동안

대장정님은 모기에게 (˃̩̩̥ɷ˂̩̩̥)

대장정 2021-09-27 00:31   좋아요 4 | URL
아! 모자! 이미 날아가 버렸습니다. 종이와 모자 멀리 멀리, 안타깝습니다. 🦟 ㅎㅎ 같이 살아야죠ㅋㅋ

mini74 2021-09-27 00:26   좋아요 4 | 댓글달기 | URL
그러고보면 일본인들 정말 후지산 좋아하는듯. 아따맘마나 일본애니보면 후지산 참 많이 나오는거 같아요.~호쿠사이 파도그림 좋아요 *^^*

대장정 2021-09-27 01:35   좋아요 4 | URL
네, 리틀아인슈타인 프로에서 보고 홀딱 빠졌어요. 두번째 그림 거친파도에도 생존을 위한 투망질. 옆에서 어망을 살펴보는 딸아이. 이거도 전 감동입니다.

새파랑 2021-09-27 00:33   좋아요 4 | 댓글달기 | URL
사진 보니 2만4천원 이북 구매하고 싶어지네요 ㅜㅜ 그림을 잘 모르지만 색감이 특이하네요 ^^

대장정 2021-09-27 00:35   좋아요 3 | URL
ㅎㅎ 저도 그림 1도 모릅니다. 그냥 느낌으로 ㅋㅋ 30 일 투자하십시오. 사이공원에서

시시프 2021-09-27 07:56   좋아요 2 | 댓글달기 | URL
덕분에 밀리로 봤습니다 ㅎㅎ

오늘도 맑음 2021-09-28 13:19   좋아요 3 | 댓글달기 | URL
대장님, 제가 본의 아니게 무지 바쁜 관계로 후딱 다녀갑니다. 역시 그림에 미친 늙이의 그림실력은 대단하군요~!! 덕분에 저 늙이에게 반했습니다. 시간 될때 저분 그림 좀 파봐야 겠습니다......
……. 그런데 말입니다…. 두번째 투망질 그림에서 저아이가 진정 딸아이인가여?

대장정 2021-09-28 13:56   좋아요 3 | URL
👀 🤔 호쿠사이. 반하는게 당연합니다만... 관찰력 대단하십니다. 두번째 그림 해설에는 아들이라 나와있고 투망질이 아닌 낚시줄을 내린다고 나와있습니다. 그러나, 저는 아무리 봐도 딸로 보입니다.ㅠㅠ 고기잡는거도 저는 투망질 하는거로 보입니다만. 🚹 눈은 다 다르군요.
 
에로틱 조선 - 우리가 몰랐던 조선인들의 성 이야기
박영규 지음 / 웅진지식하우스 / 2019년 7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역사학자 박영규씨가 쓴 에로틱조선.
조선의 선수들도 춘화를 잘 그렸고 잘 볼 줄안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2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eBook] 내 손 안의 미술관, 춘화 내 손 안의 미술관 7
김정일 지음 / 피치플럼 / 2019년 6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다 봤다.
등산중 잠시 쉬면서..
여기 실린 춘화중 에도도쿄박물관 등 일본 박물관 소장 작품은 없다.
대영박물관이나 암스테르담 국립박물관 소장이다.
에도시대 일본문화에 열광하던 양키들이 에도시대 우키요에를 다 수집해갔나?ㅠㅠ 일본도 어쩔수 없나보군

내가 좋아하는 호쿠사이도 춘화를 많이 그렸군

춘화대신 호쿠사이의 가나가와 해변의 높은 파도 하나 올려본다.
우리 애들 어렸을때 한 15년 전인거 같다. ebs 리틀 아인슈타인 이라는 프로가 있었다. 클래식과 명화를 소개해주던 프로. http://naver.me/GOuJjKrC
이런 프로는 계속 재방해줘도 되는데. . .
여기서 호쿠사이도 알게 됨.

이북의 장점. 아무데서나 핸펀만 터지면 볼수있다.
등산하다 쉬면서 책읽을때 단점. 모기밥이 된다.
스무방은 물렸다. ㅠㅠ
그러면서 나는... 돌이킬수 없는 살생을 그만큼, 아니 조금 덜 했다. 나무아미타불...


댓글(14) 먼댓글(0) 좋아요(22)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막시무스 2021-09-26 16:19   좋아요 5 | 댓글달기 | URL
산속에서 바다의 거친 파도를 즐기셨네요! 우키요에에 간략한 하이쿠 같은게 곁들여지면 감성이 더 좋아지는것 같아요!ㅎ 등산간지 까마득한것 같은데 오랜만에 산 보니까 좋네요!ㅎ 역기가 대박요!ㅎ

대장정 2021-09-26 17:08   좋아요 5 | URL
ㅎㅎ 막시무스님 덕에 또 한번 크게 웃습니다. ~~무스님 글 볼때마다 사물을 읽어내는 깊은 통찰력에 감탄하곤 했는데 유머까지 멋진 분입니다. 쵝오 👍 산속의 높은 파도와 역기. 우키요에와 하이쿠, 합이 정말 잘 맞죠. 이 등산로로 산타면서 이곳에 평상과 역기를 만드신 분이 누군지 항상 궁금했습니다. 볼때마다 정갈하게 평상이 닦여있고 깨끗합니다. 게다가 수건까지... 가까운 곳에 고촉사라는 절이 있는데 그 절에 기거하시는 스님께서 武를 연마하시려고 만드신게 아닌가 조심스레 생각해봅니다. ~~비홍.

scott 2021-09-26 16:48   좋아요 4 | 댓글달기 | URL
대장정님 산행 독서를 망친 산 모기!
20군데 물리셨다니
명화 작품 열독을 방해 한 가을 마지막 모기들!!

우키요에 작품 감상 자연 속에서 멋지게 하신
대장정님
주말 독서로 멋집니다. 👍

대장정 2021-09-26 17:07   좋아요 5 | URL
감사합니다.ㅎㅎ 모기도 살려고 그랬는데. 제가 좀 너무했조ㅡ 죽일꺼 까지 없는데 ㅠㅠ 편안한 주말 저녁 보내시기 바랍니다.

오거서 2021-09-26 19:06   좋아요 2 | URL
모기가 무는 것도 모를 정도로 빠져 드는 책인가 봅니다 ㅋㅋㅋㅋ 산모기는 특히나 아플 텐데요…

대장정 2021-09-26 20:05   좋아요 1 | URL
ㅋㅋㅋ 지금은 모기 주둥아리가 물러질때라 들 아퍼요

오늘도 맑음 2021-09-26 17:30   좋아요 4 | 댓글달기 | URL
저 파도그림이 호쿠사이라는 분의 그림이었군요~ 그렇잖아도 어제 갔던 샵에도 걸려 있어서, ‘저 파도 자주 본다, 멋지다, 궁금하다.‘등의 생각만 하고 있었는데, 주소도 가르쳐 주시고 넘 감사합니다. 그래도 대장님은 대장님인지라.... 잘 나가다가 돌이 걸린 회괴한 역기사진을 올려주면서, 괜한 스님을 의심해봤다가, 자신이 손수 미끼가 되어 모기들을 퇴치해주시는 진정 보건 위생의 혁명동지가 되어 아재들의 놀이터에서 하산하시었군요~ 역시 장하십니다~!!!

대장정 2021-09-26 18:11   좋아요 4 | URL
진정 일인자십니다. ㅋㅋㅋㅋㅋ 😂 😂 😂 🤣🤣 한참 웃었네요. 저 역기 제법 무겁습니다. 어지간한 내공으로는 어림도 없다 아뢰옵니다. 🦟 도 이제 이빨이 물러졌어요. 8월 산모기는 물리믄 약 바르고 혀도 물린자리가 일주일은 가는디 이제 물려도 잠시 가렵고 마네요. 혁명할만 합니다. 편안한 일요일 저녁되세요. 아재들의 놀이터나 가볼까 ㅋㅋㅋㅋ

stella.K 2021-09-26 20:02   좋아요 3 | 댓글달기 | URL
저 수건은 누구의 것일까요?

대장정 2021-09-26 20:06   좋아요 2 | URL
ㅎㅎ 저도 궁금해요

stella.K 2021-09-26 21:44   좋아요 2 | URL
그럼 일단 대장정님의 것은 아닌 걸로.
그럼 누구꺼지? ㅋ

대장정 2021-09-26 21:46   좋아요 1 | URL
ㅎㅎㅎ 🍞 터졌습니다. 여기 한분 더 계시네요. 공주님. 담에 꼭 확인 해보겠습니다.ㅋㅋㅋㅇㅋ

stella.K 2021-09-26 21:57   좋아요 2 | URL
아니 이렇게 좋아하실 수가.ㅋㅋㅋㅋ
공주 등극이라. 접수했습니다. 가끔 운 때가 맞으면 웃겨 드립죠.^^

scott 2021-09-26 22:03   좋아요 2 | URL
수건은 아마도
매일 저 돌을 들어 올리는 사람이
놓고 간걸로 ㅋㅋㅋㅋ
 

인터공원에서 하루에 1장 천원할인쿠폰, 10프로할인쿠폰 쓰면 1권에 800 원이면 구입가능
🐕이득 이랄까? 전 30권이니 24,000 원이면 이북으로 소장가능. 대신 30 일동안 구매 ㅠㅠ 질다~
공간도 안차지하고 긋~~~
춘화집이 하나 있어서 이상한게 뜨네 부끄😂
19금 ××××

Gustav Klimt부텀 기냥 갖고 있는 그림책. 내 손안~~과 무관


댓글(18) 먼댓글(0) 좋아요(25)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오거서 2021-09-26 11:53   좋아요 4 | 댓글달기 | URL
클로드 모네 표지 아래에 19금이 똬악 뜨는데 19금 궁금해요!! ^^ ㅎㅎㅎ

대장정 2021-09-26 12:30   좋아요 4 | URL
별거 아녀유~~~춘화집 입니다. 임자 자아~~~ ㅋㅋㅋㅋㅋ 이미지로 올렸어요

오거서 2021-09-26 11:59   좋아요 2 | URL
19금이라니까 여기서부터 자체 편집 들어 갑니다 ^^; ㅎㅎㅎ

대장정 2021-09-26 12:00   좋아요 3 | URL
ㅋㅋ글게 말입니다. ˝애들은 가~~~˝ 어릴때 많이 듣던 ㅎㅎ

오거서 2021-09-26 12:05   좋아요 3 | URL
인터파크군요!! 눈이 번쩍! 19금 말고요… ㅇㅋㅋㅋ

오거서 2021-09-26 12:09   좋아요 3 | URL
하루에 한 권씩, 한 달 동안 매일 구입하였다는… 그저 얻어지는 게 없다는 말이 생각나네요. 대장정님의 정성과 노력에 감탄! ^^

대장정 2021-09-28 19:48   좋아요 2 | URL
ㅎㅎ 36,000원, 보통책 2권값. 할만하잖습니까😄😄

대장정 2021-09-26 12:45   좋아요 2 | URL
19금 첫빠따로 샀어요ㅡㅠㅠ

오거서 2021-09-26 12:49   좋아요 2 | URL
그죠, 그죠. 두말 말고 해야죠! 19금 첫빠따 완전 공감!! ^^;

얄라알라북사랑 2021-09-26 12:06   좋아요 5 | 댓글달기 | URL
공간 차지하지 않는 점, 좋네요^^ 책을 치워도 치워도 집을 책이 점령해서 묵직한 이 기분.
e-book이 차선책인가봐요. ^^

춘화 수집하고 연구하던 선배가, 지금은 너무나도 다른 분야의 전문가 이기에, 춘화‘라는 것에 신비한 이미지를 가지고 있어요. 왜 선배는 그렇게 춘화를 수집했을까? 저 표지도 그렇네요^^

대장정 2021-09-26 15:22   좋아요 4 | URL
그림책은 이북이 좋은거 같아요. 공간의 압박 땜시 이북, 종이책 반반 구매합니다. 性~~인간 본연의 감정에 충실하자. 에도시대 일본에선 일반 그림보다 값이 훨 비싸 많이 그렸다죠. 벗뜨, 우린 인간이기에 강철같은 차가운 이성 또한 🍆 고 있죠ㅡ

미미 2021-09-26 12:28   좋아요 4 | 댓글달기 | URL
🐶이득 맞네요!ㅋㅋㅋㅋ대장정님 부럽습니다👍👍 이곳에선 할인받아도 2700원이네요. 알라딘도 통큰 이벤트하라!🤭

대장정 2021-09-26 12:43   좋아요 3 | URL
루벤스, 툴루즈~~ 빼고 나먼진 1,800 입니다. 인터공원이 할인권, 포인트 이런게 후합니다. ㅎㅎ 웬지 인터공원 광고쟁이 같네요ㅡㅠㅠ

오거서 2021-09-26 12:52   좋아요 3 | URL
미미 님 선창하셨으니 따라야죠! 통큰 이벤트 하라!

mini74 2021-09-26 12:40   좋아요 5 | 댓글달기 | URL
아! 보는 것만으로도 무지 좋아요 대장정님.! 미미님 의견에 공감! 알라딘 일하라 ㅎㅎㅎ

대장정 2021-09-26 12:44   좋아요 5 | URL
ㅎㅎ 그래서 인터공원. 교보하고 통합. 너무 열씨미 일했어요 ㅠㅠ

오거서 2021-09-26 12:55   좋아요 3 | URL
미니님 말에 공감 보태요! 보는 것만으로도 좋은데요. 보람 있는 일이죠. ^^

대장정 2021-09-26 12:56   좋아요 3 | URL
저거 30개 집어 넣느라 혼났어요. 체험판하고 같이 있어서ㅠㅠ😪😪
 
[eBook] 평화의 의미
파울로 코엘료 / 문학동네 / 2020년 7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무료이북]

(13p)
다음날 왕은 왕국의 모든 백성을 불러모았습니다.
˝평화를 묘사한 최고의 그림을 그리는 사람에게 금화 열 개를 상으로 주겠습니다.˝
그렇게 왕의 흥미로운 시도가 시작되었습니다.

(28p)
여러분은 아마 내가 예술을 전혀 모르거나 혹은 평화를 전혀 이해하지 못한다고 생각할 것 같군요.˝
왕이 말했습니다.
˝이 그림을 처음 봤을 때 나도 여러분과 같은 생각이었죠.자연이 온통 화가 나 있는 듯 보였거든요. 하지만 한번 자세히 보세요. 바람에 휘날리는 나뭇가지 위에 새둥지가 있고 그 안에 아기 새가 있습니다. 아기 새는 웃고 있지요. 왜냐하면 어미 새가 먹이를 물어오고 있거든요. 저는 이것이 바로 진정한 의미의 평화라고 생각했습니다. 우리 마음이 기쁨으로 가득차 있다면,
그리고 가족과 함께할 수 있고 가족을 위해 싸울 수 있다면, 주변 상황은 그리 중요하지 않습니다. 우리는 내면의 평화로 모든 어려움을 이겨낼 수 있기 때문입니다.˝

(29p)
이 그림은 여러 왕국으로 보내졌습니다.
그리고 사람들은 서서히 왕의 뜻을이해하게 되었습니다.
평화가 사람들의 마음속에 깃들었습니다.


댓글(11) 먼댓글(0) 좋아요(26)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오거서 2021-09-26 09:40   좋아요 1 | 댓글달기 | URL
[무료 이북] 눈에 확 띄네요 ^^

대장정 2021-09-26 09:46   좋아요 0 | URL
네, 인팍, 알라딘 등. 짧은 동화지만 다 공짜에요. 😂 ^^* 32p.

얄라알라북사랑 2021-09-26 09:51   좋아요 2 | 댓글달기 | URL
본문을 읽고 나니까, 그림의 숨은 뜻이 보이지, 첨엔 그냥 불안해보였어요^^ 역시, 사람은 알아야 같은 사물도 다르게 보고 느끼나봐요^^

대장정 2021-09-26 09:54   좋아요 3 | URL
네^^* 맞습니다. 전에 들어 알고 있는 얘기임에도 불구하고 이야기를 읽고 나야 알겠더라구요 ㅋㅋ 갈수록 뇌가 ㅆㅓㄱㅇㅓ가고 있어요 ㅠㅠ

오늘도 맑음 2021-09-26 11:28   좋아요 4 | 댓글달기 | URL
대장님~ 그런데 저 아기 새가 정말 웃고있나요? 전 내용을 읽고 봐도 불안해 보이는데요ㅠㅠ 저는 마음이 썩어가고 있나봅니다 😭

대장정 2021-09-26 11:51   좋아요 4 | URL
ㅋㅋ 웃고 있는진 모르겠으나 밥 달라구 찡찡대는거 같어유~~~*^^*

scott 2021-09-26 13:02   좋아요 2 | URL
제눈엔 입만 크게 벌리고 있는뎅 ㅎㅎ

확대해서 봐야겠어용 ( ͡ಠ ʖ̯ ͡ಠ)

대장정 2021-09-26 13:08   좋아요 2 | URL
스콧님! 맞습니다. 확대사진 올렸습니다. 입만 쩍 벌리고 있네요ㅎㅎㅎㅎ근데 가만 보면 엄마를 기다리고 있었다는 것이 좀 느껴지긴 합니다.ㅋ

대장정 2021-09-26 13:09   좋아요 2 | URL
아! 저 새는 왜 저 꼭대기에 집을 져가지고....

오늘도 맑음 2021-09-26 13:20   좋아요 2 | URL
🤣 🤣 🤣 스콧님,대장님 두 분덕에 또 빵터졌어요ㅋㅋㅋㅋ 이분들 진지했다가 웃겼다가 정말 매력 터지는 분들이셔요ㅋㅋㅋㅋ👍😹😘🤟

대장정 2021-09-26 13:38   좋아요 2 | URL
저는 맑음님 땜시 빵빵터지는디요 🤣🤣👏
 
처음 처음 | 이전 이전 | 1 | 2 | 3 | 4 | 5 |다음 다음 | 마지막 마지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