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만장자가 된 백설 공주 - 로알드 달이 들려주는 패러디 동화
로알드 달 지음, 퀜틴 블레이크 그림, 조병준 옮김 / 베틀북 / 2010년 8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무한 상상, 끝이 없는 놀라운 이야기를 만들어내는 "로알드 달"이 우리가 잘 아는 명작 동화를 재해석한다면... 어떤 이야기가 탄생할까? 처음 그리 두껍지 않은 책의 뒷표지에 권장 연령이 초등학교 5, 6 학년 이상인 것을 보고 의아해했다. 이 정도의 두께라면 저학년도 가능할텐데 왜 고학년으로 되어있을까? 하고. 이유는 분명하다. 로알드 달이 다시 쓴 명작 동화는 우리가 아는 아이들을 위한 동화가 아닌 원래의 이야기라고 추정되는 잔혹동화라고 불리울만큼 현실적이고 폭력적이며 잔혹하다. 

"아마 너도 이 이야기를 알고 있을 거야. 하지만 네가 읽은 건 사실이 아니야. 진짜 신데렐라 이야기는 훨씬 더 끔찍하거든."...7p

"신데렐라"가 자신의 비참한 삶을 구해줄 거라 여기던 왕자는 사실 거침없는 폭력을 휘두르는 안하무인의 주인공이고, "잭과 콩나무"의 잭은 너무나 씻는 것을 싫어하는 더러운 아이였으며, "골디락"의 금발머리 아이는 희대의 사기꾼이었고, "빨간 모자"는 늑대 사냥꾼으로 변모해 늑대 모피를 휘두르고 다닌다. 이 얼마나 거침없는지...^^;

세상의 "공주 이야기"가 모두 진실이며 그 이야기를 가장~ 행복하다고 믿는 다소 순진한 아이들이라면 이 책에 거부감을 일으킬지도 모르겠다. 그러니 이 얇은 책을 읽히기 전에 꼭 아이의 수준을 돌아봐주시길~. 대신 약간씩 시니컬하고 조금씩 세상에 반항의 기미를 보인다면 이 동화를 아주 재미있게 읽지 않을까 싶다.ㅋㅋ 

신데렐라는 정의롭지 않은 왕자를 당당하게 거부할 수 있는 여성이고, 백설공주는 거울을 이용해 사업에 성공하고 빨간 모자 또한 늑대에게 굴복하기는커녕 아기돼지 세 마리를 도와줄 정도로 자립성 강한 여성이니 긍정적인 면 또한 존재한다. 어떻게 받아들이냐의 문제인데 약간의 폭력성을 인정한다면 그 자체만으로도 즐겁고 재미있게 읽을 수 있는 동화이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