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 알고, 바로 쓰는 빵빵한 사자성어 우리 아이 빵빵 시리즈 5
현상길 지음, 박빛나 그림 / 풀잎 / 2021년 7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사자성어는, 교훈이나 유래를 담고 있는 한자 네 글자로 이루어진 말이다. 짧은 말로 많은 뜻을 표현할 수 있어서 알아두면 유용하다. 하지만 정확하게 그 뜻을 모르면 안 쓰느니만 못하니 얼마나 정확하게 유래와 뜻을 알아서 적재적소에 잘 사용하는가가 중요하다.


사실 사자성어는 기초 한자만 알아도 어느 정도 유추가 가능하고 쉽게 익힐 수 있는데 초등학교에서는 한자를 배우지 않고 중, 고등학교에서도 아주 잠깐이나 필수가 아니게 되었기 때문에 요즘엔 우리 어릴 적처럼 한자를 어느 정도 아는 아이들이 많지 않다. 그러다 보니 간단한 한자도 쓸 줄 아는 건 고사하고 읽을 줄도 모르는 것이 태반이다. 그러다 보니 한자로 합쳐진 사자성어를 이해하는 건 너무 높은 등산을 하는 것처럼 느껴지나 보다.




첫째를 키울 때(둘째를 키우면서도 마찬가지지만) 나는 대화를 하면서 특별히 유아 언어를 사용하지 않았다. 어른들과 대화하는 것처럼 한자어를 그대로 사용하거나 사자성어도 그대로 사용하면서 대화했다. 책을 많이 읽은 덕분도 있지만 첫째는 그래서인지 어휘력이 아주 좋았다. 둘째는 책을 많이 좋아하지는 않지만 어휘력이 좋다. 아마도 언니와 엄마와 함께 평소 대화할 때의 어휘 수준 때문일 거라고 생각한다.


어렵다고 꺼리지 말고 어릴 때부터 습관처럼 사용하는 것이 좋다고 생각한다. 이왕이면 쓸 줄은 모르더라도 어떻게 생긴 한자인지 자꾸 보고 읽을 줄도 알면 좋겠다. <빵빵한 사자성어>는 우리가 자주 사용하는 사자성어를 뜻과 한자를 보여주고 이해하기 쉽게 만화로 설명하며 어떻게 쓰이는지 잘 보여준다.




<바로 알고, 바로 쓰는 빵빵한 사자성어>를 보기 전에 근처 도서관에서 다른 종류의 사자성어 책을 빌려 보아서 우연찮게 비교가 되었다. 이제 8살인 아이의 의견으로는 <빵빵한 사자성어>가 훨씬 이해하기 쉽게 되어있다고. 만화를 통해 충분히 이해 가능하지만 아래 다시 설명을 해주는 곳을 통해 정리할 수 있어서 훨씬 좋았다고 한다.




엄마이자 선생님으로서 좋았던 점은, 책 뒷부분의 "사자성어 유래" 페이지였다. 모든 사자성어가 유래가 있는 것은 아니지만 어떤 사자성어는 그 사자성어가 생겨난 유래가 있다. 그리고 그 유래를 알면 훨씬 더 그 뜻을 분명하게 알 수 있고 교훈을 이해하게 된다. 뒤로 넘겨보지 않게 같은 페이지에 있었다면 더 좋았겠지만 그래도 구성상 뒤로 빼서 하나로 묶어준 것만으로도 감사하다.


이런 책은 처음부터 끝까지 하루에 몇 개씩 공부하는 것도 좋지만 시간 날 때마다 아무데나 들춰보고 재미있게 즐기면서 익히는 것이 제일이다. 무엇보다 실제로 써보면 절대로 잊어버리지 않는다. 며칠 전 아이가 아빠에게 사자성어를 사용해 훈계하듯 말해서 얼마나 웃었는지! 어떻게 알았냐고 물으니, 사자성어 책에서 봤단다. 그래! 그런 게 바로 산 공부지~^^ 탄력받아 <바로 알고, 바로 쓰는 빵빵한 관용어>를 구입! ㅋㅋㅋ


*이 후기는 출판사로부터 도서를 제공받아 솔직하게 작성하였습니다. *


#바로알고바로쓰는빵빵한사자성어 #우리아이빵빵시리즈 #풀잎 #사자성어 #어휘력 #초등도서


댓글(1) 먼댓글(0) 좋아요(6)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thkang1001 2021-07-15 07:41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일상생활에 많은 도움이 되는 유용한 책일 것 같아서 꼭 한 번 읽어보고 싶습니다 좋은 작품을 소개해 주셔서 ilovebooks님께 감사드립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