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년은 늙지 않는다
김경욱 지음 / 문학과지성사 / 2014년 10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영원히 늙지 않을 냉장고 나라 (코코몽?)를 지키느라 고생하는 마흔 여덟 번째 방학을 보내고 있는
아저~씨, 그는 프랑켄슈타인의 후예일 지도 모르겠다고 생각이 들었다.그러니까..전부~주..죽은 거야?? 아무도 없어?...그렇대..혼자래..근데 그는 혼자인 것도 모른다는 거지...그런 얘기..(진짜야?)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사월의 미, 칠월의 솔
김연수 지음 / 문학동네 / 2013년 11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쇼팽의 빗방울 전주곡을 들어봤다.나에겐 떠오르는 4월이 없다. 내겐 없고 그에겐 있는 것 .그 차이가 지금 여기서 나는 여전히 읽을 뿐인 독자이게 하고 그는 쓰는 소설가이게 하는 것이겠지..쇼팽도 김연수도 나는 좋아한다.빗줄기 속에서 음악을 듣는 귀를 가진 그라서..멋진 단편이 나왔을 거라고

댓글(0) 먼댓글(0) 좋아요(2)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소년이 온다
한강 지음 / 창비 / 2014년 5월
평점 :
일시품절


소년이 온다 -한강 .책을 들면 무게가 딱 표지 의 안개 꽃다발 무게 쯤 될까..?싶은데 읽으면 그 습기가 작가 이름처럼 ˝한 강˝ 만큼이나 무거운 것을 알게 된다.˝ 아,,어떻게 잊을까...목뼈가 어긋난 것 같았던
그 충격을...일일이 셀 수 없는 안개 꽃 송이 같은 마음의 상처를 기꺼이 껴안게될거라고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계속해보겠습니다
황정은 지음 / 창비 / 2014년 11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어쩔 수없지않냐,며 포기하는것을 당연하게 아는것을..알려하지않는 것을..더,가보려 애쓰지 않는
모든 길에 대해..그래도 괜찮겠냐..정말?! 너는 괜찮은 것이냐..물어 오는 책.
야만적인 앨리스씨 도,그렇고 외면하는 불편한 진실에 대한 눈뜨기가 신호등같은 소설들이라고
황정은표 소설은..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그럼에도 일본은 전쟁을 선택했다 - 청일전쟁부터 태평양전쟁까지
가토 요코 지음, 윤현명 외 옮김 / 서해문집 / 2018년 1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기존 역사책처럼 관념적이지 않고 현실적으로 와닿는 게 신기합니다. 추천하고 싶은 책입니다!

댓글(2) 먼댓글(0) 좋아요(12)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깐도리 2018-01-20 22:26   좋아요 1 | 댓글달기 | URL
천황을 이해해야 태평양 전쟁을 이해할 수 있지요 ㅠㅠㅠ

[그장소] 2018-01-21 09:05   좋아요 0 | URL
정확히는 대신들이라고 하려했더니.. 어찌보면 허울뿐인 천황을 이해해야 하는게 맞기도 하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