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뮤지컬 <지킬앤하이드> ♡

공연기간 : 2018년 11월 13일~ 2019년 5월 19일

공연장소 : 샤롯데씨어터

관람일 : 2019년 5월 15일

(사진출처: 공연 포스터)

★  지킬 : 조승우,   루시 : 해나,   엠마 : 이정화 ★

        

공연은 2018년 11월부터 시작되었지만, 조승우가 열연을 하는 지킬을 만나기 위해서 예매 오픈일 마다 시간을 맞춰 예매권을 사려고 했지만, 좋은 좌석은 할 때마다 1~2분내에 매진이 됐다.

샤롯데씨어터 회원 가입을 해서 예매 하루 전에 사전예매를 했지만 그것 또한 원하는 좌석을 클릭하면 다른 사람이 예매진행을 한다는 글이 뜨고 다른 좌석을 예매진행하다 보면 매진이 되는 상황이었다.

역시, 젊은 사람들의 순발력은 따라 갈 수가 없었다. 그래서 조카와 조카 친구의 도움으로 예매를 했다.

(1인 4매 예매 가능, 5매가 필요했다)

 

 

그래서 관람한 지킬앤하이드는 지금까지 본 뮤지컬 중에 최고의 찬사를 보내고 싶다. 몰입력이 최고!!

한순간도 지루하지 않고 공연에 몰입할 수가 있었다. 특히 기대되던 조승우의 선과 악으로 구분되는 지킬과 하이드로의 변신 장면은 훌륭했다.

(사진출처: 공연 정보 중에서)

조승우의 완벽한 연기, 마치 지킬이 된 듯, 하이드가 된 듯...

지킬앤하이드는 <보물섬>의 작가인 '로버트 루이스 스티븐슨'의 <지킬박사와 하이드>가 원작이다.

1888년 런던, 헨리 지킬은 유능한 의사이자 과학자이다. 아버지를 비롯한 정신질환자를 위하여 뇌에서 선과 악을 분리하는 치료제 연구를 한다. 동물실험은 성공했으나 인체실험을 위한 임상실험단계에서 벽에 부딪힌다. 그래서 자신을 실험대상으로 삼아 선과 악을 분리하는 실험을 하는데, 일단은 성공한 듯하다.

예의바르고 학구적인 의사 지킬과 악으로 가득찬 제2의 인물 에드워드 하이드.

하이드는 지킬 박사의 내면의 악, 악으로 가득한 하이드는 자신의 연구에 반대했던 인물 등에 대하여 복수를 한다.

런던을 휩쓰는 살인사건.

(사진출처: 공연 정보 중에서)

지킬에게는 교양있는 약혼녀 엠마, 그리고 지킬이 언젠가 술집에서 만났던 거리의 여자 루시가 있다.

이 소설은 한 사람에게서 선과 악이 존재한다는 설정과 그리 길지 않으면서도 흥미로운 이야기이기에  많은 독자들을 가진 소설이다.

내면의 이중성인 선과 악을 한 무대에서 연기하기란 그리 쉬운 일은 아닐 것이다. 순간적으로 변신하는 장면은 더욱 그렇다.

선과 악이 공존하는 이중적인 그리고 섬세한 연기를 조승우는 잘 표현한다. 목소리로, 연기로....

고요한 분위기의 지킬, 폭풍같은 야성적인 하이드, 지적인 연기와 야성적인 연기를 한 무대에서 너무도 자연스럽게 연기한다. 그래서 조지킬!!!

1부에서 <지금 이 순간>을 듣는 순간, 온 몸에 전율이 온다. 

뮤지컬 <지킬앤하이드>는 2004년에 국내 초연 이후, 누적 회차 1,100회.

누적 관객 120만 명 돌파,

기억에 남을 훌륭한 뮤지컬 <지킬앤하이드>이다.

 

 

뮤지컬 지킬앤하이드(MUSICAL JEKYLL&HYDE)

장르 : 뮤지컬       지역 : 서울
기간 : 2018년 11월 13일 ~ 2019년 05월 19일
장소 : 샤롯데씨어터


댓글(0) 먼댓글(0) 좋아요(3)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