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00만이 뽑은 에어프라이어 맛보장 요리 - 요리 만능키 에어프라이어로 새로운 키친 라이프 시작 700만이 뽑은 요리
만개의 레시피 지음 / 만개의레시피 / 2019년 6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에어프라이어를 살까 말까 고민하다 망설였었는데 요즘에는 에어프라이어 전용으로 나오는 간단한 음식들도 시중에 많이 나온다고 하고 실제로 sns를 봐도 많은 사람들이 에어프라이어를 너무나도 잘 활용한다는 글들을 보면서 사기로 마음먹고 구입했답니다. 하지만 막상 어떻게 활용할지를 몰라 거의 장식용이었는데 이 책을 계기로 다시 에어프라이어가 살아났답니다.

 

요즘에는 이렇게 에어프라이어를 잘 활용할 수 있는 레시피들을 가득 담은 책들이 많이 출간되고 있어서 에어프라이어를 잘 활용할 수 없을 것 같아서 구입을 망설이는 사람이나 샀지만 실제로 잘 활용하지 못하는 사람들에게는 많은 도움이 될 것 같네요. 여러가지 책이 많이 출간되고 있는 것 같은데 이 책은 700만이 뽑은 시리즈라서 믿음이 가더라고요.

 

정말 에어프라이어만 있으면 못하는 요리가 없다고 하더니 책을 보니 정말 다양한 요리들이 가능하더라고요. 저는 사실 고구마나 치킨을 잘 해먹고 싶은 마음이 컸는데 이 책을 보니 술안주는 물론 특별한 날 손님들을 초대해서 요리로 내놓을 수 있는 음식들도 있어서 좋더라고요.

 

단연 에어프라이어를 활용한 술안주 요리들은 당장 술안주로 활용이 가능한 음식들라 좋더라고요. 그리고 에어프라이어를 활용한 밥반찬들. 달걀 찜부터 해서 못하는 음식들이 없네요. 누룽지까지 제가 생각했던 것 이상으로 다양한 것들을 만들 수 있어 신기하고 놀랐네요. 또한 빵 좋아하는 빵순이인데 제빵도 가능하고, 유린기, 훈제오리단호박구이 등 손님 초대상에 어울릴만한 고급 요리도 가능하네요. 아이들 간식은 말할 것도 없고요.  

 

저는 개인적으로 시판제품 요리가 나와 있어서 이 부분이 마음데 들더라고요. 아직 에어프라이어를 제대로 활용을 안해 본 입장에서 시중에 나와 있는 제품들은 있다는 이야기를 들었었는데 이 책에 그런 제품들까지 소개되어 있어서 한눈에 쫙 알아볼 수 있었답니다. 시판제품 요리는 뭐가 있는지도 파악이 가능하고 잘 구입해서 활용하면 이거야 말로 정말 간편하겠더라고요. 에어프라이어 사용 전에 알아둘 사항부터 아주 꼼꼼하게 잘 안내되어 있는 친절한 책이에요.


댓글(0) 먼댓글(0) 좋아요(2)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손경희의 수제청 정리노트 - 새콤달콤 나만의 홈카페 즐기기
손경희 지음 / 한국경제신문i / 2019년 4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수제청을 취급하는 가게들이 많이 늘어서 예전에 비하면 쉽게 수제청을 구매할 수 있게 된 것 같아요. 건강한 수제청을 만드는 가게가 많아 저도 예전에 갖고 있던 편견을 버릴 수 있었답니다. 수제청을 만들 때 흔히들 가장 많이 하는 생각이 바로 어쩌면 저처럼 설탕을 이렇게 많이 넣는데 어떻게 건강한 음료로 마실 수 있을까 하는 것이 아닐까 싶습니다. 저도 처음에는 설탕이 너무 많이 들어간다고 생각해서 과연 건강하게 마실 수 있는건지 의아했었거든요. 이 책에서도 나와 있듯이 수제청은 그냥 그대로 먹는 것이 아니라 물로 희석해서 먹기 때문에 괜찮을 듯 싶네요.

 

수제청을 직접 내가 만들고 싶다는 생각은 해봤지만 엄두가 나지 않아 생각날 때면 사먹곤 했답니다. 가끔 선물로 지인들이 만들어주는 수제청은 정성도 느껴지고 좋더라고요. 나도 만들어보고 싶다는 막연한 생각만 갖고 있었는데 이렇게 직접 수제청을 만들어 볼 수 있도록 도와주는 책이 있더라고요.

 

어떤 재료들은 다소 준비를 해야하는 것들도 있지만 대체로 주변에서 구하기 쉬운 재료들이여서 큰 부담이 없을 것 같다는 점도 마음에 듭니다. 유기농 설탕만 구입하면 그 때 그 때 필요한 과일들을 이용하여 만들 수 있을 것 같아요. 수제청 만드는 사람들은 어렵지 않다고 이야기를 하는 것을 많이 듣곤 했는데 사실 저는 그냥 흘려들었던 것 같아요. 이 책을 보니 재료들과 기본적인 방법만 알고 있으면 수제청 만드는게 어렵지 않다는 것을 누구나 알 수 있을 것 같아요.

 

매번 에이드를 비롯한 차 종류 등의 음료를 구입해서 먹었었는데 이제는 우리 아이에게도 조금 더 안심하고 먹일 수 있는 수제청을 이용한 에이드를 먹일 수 있을 것 같아 좋아요. 저 역시도 가끔 과일차가 생각날 때 다양한 수제청을 만들어두고 따뜻하게 또는 시원하게 한잔 만들어 마시고 싶네요.

 

이외에도 수제초와 건조과일 레시피도 나와 있어서 다이어트에 필요한 수제초를 직접 만들어볼 수도 있을 것 같고 건조과일 역시도 집에서 뚝딱 만들어볼 수 있을 것 같아서 홈카페 분위기 내는데 도움을 줄 것 같은 책이네요.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700만이 뽑은 초간단 인생 요리 120 - 이렇게 쉽고 맛있는 요리는 처음이야 700만이 뽑은 요리
만개의 레시피 지음 / 만개의레시피 / 2019년 3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요리에 자신이 없다보니 새로운 요리 책이 시중에 나오면 관심 있게 보는 편입니다. 어떤 책은 먹음직스럽고 손님들 초대해서 내놓을 만한 음식들이 많아 눈길이 가는가하면 실제로 따라해보려 하니 없는 재료들도 많고 방법도 간단하지 않아 그냥 눈으로만 보고 마는 책들이 있습니다. 이 책은 그런 점에서 간단히 요리할 수 있으면서도 재료들도 구하기 어렵지 않고 맛도 있어보이는 레시피들이 많아 눈길을 끌더라고요.


책을 보면 아마도 많은 분들이 '이 요리는 오늘 당장 해봐야지'하는 마음이 드실 것 같아요. 요리 못하는 저도 그런 생각이 들었으니까요. 아마도 이런 생각이 든다는 것은 재료도 집에 있는 것들을 활용할 수 있고 레시피도 간단해서 그런게 아닐까 싶어요.


이 책은 이미 700만이 뽑은 요리들의 레시피를 다루어 놓았기 때문에 오늘 어떤 음식을 만들어 먹을까 고민하는 주부들의 걱정거리를 덜어줄 수 있을 것 같아요. 요리 초보들이 알기 쉽게 계량에 관한 부분부터 재료 써는 법 등 기본적인 내용들부터 알려주고 있는 친절한 책이에요.


평상시 집에서 간단히 먹을 수 있는 음식들은 퇴근 후 저녁에 만들어 먹게 되더라고요. 간단하면 간단할수록 저같은 워킹맘에게는 더욱 더 좋아요. 별다른 반찬이 필요없는 한그릇 음식들은 아이에게 내어주기에 좋고, 평상시 자신 없던 음식들도 고기류, 면류 등 잘 분류해서 쉽게 만들 수 있도록 나와 있어 도움이 많이 되는 것 같습니다.


특별한 날 손님들을 초대해서 내어줄 음식들도 소개되어 있고, 디저트 종류들도 소개되어 있어 홈파티를 즐기거나 지인들을 초대해서 맛있는 음식들을 함께 먹고 싶은 사람들에게 아주 유용한 요리책이랍니다. 저같은 요리 초보도 이 책에 나오는 레시피를 보고 딸기 샌드위치를 만들어 보았답니다. 재료도 그다지 복잡하고 못 구하는 것도 없고 레시피도 간단해서 누구나 도전해볼 수 있을 것 같아요. 곁에 두고 자꾸만 꺼내보면서 어떤 것들을 만들어볼까 행복한 고민에 빠지게 하는 알차고 유용한 인생 요리 책이라 더욱 더 마음에 듭니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2)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그저 그런 날에, 특별한 식탁 - 메이스매거진 히트 레시피 자유부엌 1
주현진, 안주희, 이지원 지음 / 브.레드(b.read) / 2018년 12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지인들을 초대해서 맛있는 음식을 나눠 먹는 일을 무척 좋아하는데 요리에는 사실 자신이 없다 보니 늘 같은 음식을 만들어 주게 되어 오히려 나중에는 그냥 배달 음식으로 지인들과 즐길 때도 많아졌답니다. 하나의 요리를 익히면 그 음식만 내놓다보니 그렇게 되더라구요.


 

이 책은 뭔가 평범한 일상의 식탁으로부터 조금의 변화로 특별한 식탁으로 바꿀 수 있는 그런 메뉴들이 가득한 책입니다. 음식점에서 먹어 봤을 만한 소스들을 만드는 것부터 신기해서 열심히 살펴봤는데 정말 특별한 날 만들고 싶은 음식들이 많아 좋더라구요.

 


토마토를 저장해 놓는 홀토마토는 만드는 법도 간단하고 사실 요리라고 할 수 없을 정도로 쉽지만 이것 하나만으로도 훌륭한 디저트가 될 수 있다는 사실이 흥미롭네요. 토마토와 물, 굵은 소금, 통후추, 유리병만 있으면 재료 준비도 완료~

이것은 물론 토마토 피클, 자몽 절임 등도 정말 만들어서 따라해 보고 싶네요.

 

머랭 만드는 것은 해보니까 재미있던데 '구름처럼 폭신한 클라우드 에그'는 우리 아이랑 같이 만들어서 아침이나 브런치로 즐겨도 너무 좋겠더라구요. 집에서 간단하게 만들어 먹을 수 있는 아침이나 간식은 물론이고 지인들과 브런치를 만들어 차와 함께 먹어도 너무 좋겠더라구요.

 

이 책에 나오는 요리들로 브런치 카페 못지 않은 즐거운 식탁으로 행복하게 변신할 것 같아요. 뭔가 아주 화려하지 않아도 평범한 식탁을 특별하게 바꿔줄 메뉴들로 행복한 식탁이 될 것 같아 행복해지는 레시피가 가득한 책이랍니다.  


생각보다 간단한 재료들로 독특한 요리를 할 수 있어서 그런 점도 좋은 것 같아요. 사실 재료가 흔하지 않으면 책을 보고도 그냥 따라 만들 엄두도 내지 못하는데 이 책은 그런 걱정이 없어서 제일 좋은 것 같아요.


댓글(0) 먼댓글(0) 좋아요(2)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써니브레드의 글루텐프리 홈베이킹 - 다이어트, 당뇨, 아토피, 비건, 저탄수 식이를 위한 맛있고 건강한 빵&디저트 레시피
송성례 (써니 송) 지음 / 청림Life / 2018년 9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저를 비롯하여 우리 가족은 모두 빵을 좋아하기에 어떻게 하면 조금 더 건강한 빵을 먹을 수 있을까하다가 이 책이 눈에 들어왔답니다. 배우 이하늬가 추천한 책이라는 글도 좀 더 믿을 만했구요. 건강한 빵을 만드는 레시피들이 가득한 책일 것이라고만 단순히 생각하고 책을 펼쳤습니다. 생각하지 못했던 내용들이 담겨 있더라구요.


저자가 어릴 때 단순히 밀가루 알레르기라고만 생각했었던 것이 글루텐 불내증이라는 것을 뒤늦게 알고 그 이후부터 글루텐을 멀리 하면서 건강을 되찾았던 이야기들이 나와 있습니다. 자신의 몸을 정확하게 아는 것이 얼마나 중요한가 생각하면서 밀가루를 좋아하는 저로서는 저도 혹시 밀가루 알레르기 내지는 글루텐 불내증이 아닐까 의심해봤답니다. 다행인지 저는 아닌 듯 싶긴 합니다만 저자는 그렇게 마음껏 빵을 먹지 못하는 사람들을 위해 빵을 만들어 나누어주기 시작했고 급기야는 써니브레드를 창업하게 되었다고 하네요.


책에 나와 있는 레시피들도 그렇지만 이렇게 저자의 이야기에 귀 기울이며 읽은 베이킹 책은 처음이었던 것 같아요. 이렇게 글루텐 불내증이 어떤 것인지도 알고 본인이 직접 겪으며 살아왔기 때문에 그런 사람들의 고충을 알고 그들을 위한 건강한 빵을 만드는 노하우들을 많이 알고 있는 것이 아닐까 싶네요.




글루텐프리 홈베이킹은 일반 베이킹과 재료부터 준비할 것들이 다르더라구요. 대체할 수 있는 제품들이 책에 잘 나와 있어 일반적인 맛을 내는데에도 큰 문제는 없을 듯 싶구요. 가장 쉽게 할 수 있는 것이 머핀이라고 하는데 다양한 머핀들을 비롯해서 스콘과 같은 맛있는 간식들, 그리고 케이크나 타르트 등 다양한 빵들을 만들 수 있는 친절한 레시피가 가득 들어있어 가족 중에 혹시라도 빵을 먹지 못하는 사람들이 있다면 이 책을 꼼꼼하게 보면서 직접 정성으로 만들어주면 좋을 것 같아요.


벌써 판매의 신화부터 건강함으로 소문이 난 인기 베이커리 써니브레드의 글루텐프리 베이킹 레시피를 집에서 책을 보면서 따라해 볼 수 있다는 것이 이 책의 가장 큰 장점이 아닐까 싶습니다. 빵 좋아하는 우리 가족도 이 책으로 좀 더 건강한 빵을 마음껏 먹고 싶어요.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