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달에는 총 8권의 책들을 만났다.


1. 가해자들 / 정소현

2. 침묵 / 돈 드릴로

3. 아리랑 / 님 웨일즈, 김산, 박건웅

4. 대주교에게 죽음이 오다 / 윌라 캐더

5. 독립혁명가 김원봉 / 허영만

6. 내가 검찰을 떠난 이유 / 이연주

7. 일인칭 단수 / 무라카미 하루키

8. 나의 안토니아 / 윌라 캐더

 

작정하고 만난 작가는 바로 버지니아/네브래스카 출신의 미국 작가 윌라 캐더.

저자가 쓴 <나의 안토니아>로 시작해서 <대주교에게 죽음이 오다>로 끝났다고 하더라고 과언이 아닐 듯.

 

내가 꼽은 올해의 책으로 <대주교에게 죽음이 오다>는 조금도 부족하지 않았다.

잉클러 서비스를 사용하면서 올 한 해 만난 책들을 들여다 보고 있는데...

윌라 캐더 여사의 <대주교에게 죽음이 오다>를 단연 최고로 꼽고자 한다.

신간 <우리 중 하나>는 일단 수집은 해두었으나 읽지는 못했다.

 

그래픽 노블로는 김산 장지락과 약산 김원봉 의백을 만났다.

님 웨일즈 여사가 쓴 <아리랑>부터 읽어야 하는데... 여전히 미완의 숙제로 남아 있다. 그 책 역시 상당 부분 읽다 말았다네.

내년에는 꼭 완독해야지 싶다. 너튜브를 통해 다큐멘터리도 보고 그랬다.

독립운동사에 한 축을 차지하는 무정부주의자들 그리고 사회주의자들의 독립혁명에 대한 이야기가 궁금했다.

 

<가해자들>은 현대문학 리뷰대회에 참전하기 위해 읽었다. 어제 연락이 왔다. 우수상으로 선정되어, 랜덤픽으로 현대문학 핀 소설을 한 권 랜덤으로 보내 준다고 한다. 고맙습니다.


춘수 씨의 책은 발매 당일날, 독립서점에 달려가 사다가 읽었다.

만날 하는 말이지만, 난 춘수 씨의 팬도 아닌데...

암튼 글 하나는 잘 쓴다는 점에 대해 이견이 없다. 그의 능력과 수입 그리고 명성이 참 부럽다. 그나저나 재즈를 많이 들으면 좋아할 수 있을까?

재즈는 잘 모르겠던데.

 

검찰 출신 이연주 변호사의 <내가 검찰을 떠난 이유>는 지난주에 바로 다 읽었는데 아직 리뷰를 쓰지 못했다. 어제 새벽까지 <다시, 올리브>를 다 읽었다. 역시나 재밌군 그래.

 

이달에는 9권을 더 읽어서 150권 채우러 가즈아~

얍삽하게 얇은 책들과 그래픽 노블 위주로 쉽게 목표 달성을 하자꾸나.



짜잔, 리뷰 대회 상품이 오늘(12월 6일 월요일) 잘 도착했습니다.


바로 읽기 시작합니다. 부담도 없으니...

 


댓글(14) 먼댓글(0) 좋아요(37)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2020-12-02 16:56   URL
비밀 댓글입니다.

레삭매냐 2020-12-02 19:03   좋아요 0 | URL
감사합니다, 뭔 책이 올지 궁금하네요.

stella.K 2020-12-02 18:44   좋아요 1 | 댓글달기 | URL
참전...?!ㅎㅎㅎㅎ
근데 우수상이라니 축하합니다.^^

레삭매냐 2020-12-03 16:40   좋아요 3 | URL
1등은 도서상품권 10만원! 1명
2등은 핀 문학 시리즈 랜덤도서 한 권! 10명
3등은 별다방 아메리카노 한 잔 20명

부디 안 읽은 책으로 오길 기대해 봅니다.
감사합니다.

stella.K 2020-12-02 19:20   좋아요 2 | URL
헉, 핀 문학 그거 얇은 책 아닙니까?
꼴랑 한 권요? 너무했다. 못해도 3~5권쯤은 보내줘야지...
3등은 좀 더 한 것 같군요.
요즘 참 리뷰대회가 그래요. 하는 김에 좀 더 쓰지.ㅉ

레삭매냐 2020-12-02 21:23   좋아요 0 | URL
아무래도 출판계가 불황이다
보니, 예전처럼 그런 후한
인심을 기대하기가...

scott 2020-12-02 19:32   좋아요 3 | 댓글달기 | URL
1등이 10만원이면 2등은 1만원 랜덤 도서 한권 이렇게 줘야지 이벤트 응모 독자들을 찐팬으로 만드는법도 모르나봐요.ㅋㅋ

레삭매냐 2020-12-02 21:24   좋아요 1 | URL
거창한 리뷰대회가 아니라 소소한
리뷰대회라 그런 게 아닐까 추정해
봅니다.

물론 의견에 대해서는 격하게 동의
하는 바입니다.

coolcat329 2020-12-02 20:15   좋아요 1 | 댓글달기 | URL
당선 축하드려요. 근데 2등이면 상품권 5만정도는 해야하는데요. ㅜ 더 놀란건 3등 아메리카노 한 잔이라뇨!

레삭매냐 2020-12-02 21:26   좋아요 0 | URL
아숩지만 뭐 상품은 개최 측이
정하는 거라 ㅋㅋ 받아 들일랍니다.

단발머리 2020-12-02 20:30   좋아요 2 | 댓글달기 | URL
2등인데 상품이 너무 소박하네요. 5만원 정도 해야되는거 아닙니까?
그래도 2등 수상 축하드려요.
레삭매냐님 덕분에 저도 <가해자들> 읽었답니다 ㅎㅎ

레삭매냐 2020-12-02 21:26   좋아요 2 | URL
리뷰 올리신 거 봤습니다 -
제가 요즘 그놈의 층간 소음의 폐해
를 직접 겪다 보니... 아주 공감이 가
더라구요.

감사합니다. 소소하게 만족해 보렵니다.

han22598 2020-12-03 01:33   좋아요 1 | 댓글달기 | URL
축하드립니다. 레삭매냐님! 근데...이연주 변호사님..매불쇼의 이변이신가...ㅎ

레삭매냐 2020-12-03 10:12   좋아요 0 | URL
맞습니다, 그 분입니다 :>

숨은 매불쇼 팬이신가요? 여기 한 명 추가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