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루클린 풍자극
폴 오스터 지음, 황보석 옮김 / 열린책들 / 2005년 12월
평점 :
품절


개인의 서사를 여러 관점에서 엮으면 각기 다른 소설이 나올 수 있음을 보여준 재밌는 이야기. 이러지 뉴요커들이 NYC를 사랑할 수 밖에 없겠지 하는 생각. 잘 나가던 시절의 폴 오스터의 작품들은 참 괜찮은 것들이 많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7)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