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홀로 여행 컨설팅북 - 혼자 여행하는 사람을 위한 여행 미션.1인 코스 & 맛집 올가이드, 개정판
이주영 지음 / 길벗 / 2020년 8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자타공인 여행을 좋아하는 사람의 이야기를 귀기울여 듣는 편이다. 경험이 많은 이들의 정보는 확실히 믿을만하기 때문이다. 그래서인지 여행을 계획할 때도 수많은 개인 블로그보다는 함축적으로 다양한 정보를 담고 있는 여행책을 참고한다. 특히나 혼자가는 여행은 조언을 구하고 함께 의견을 조율할 사람이 없기 때문에 더욱이 그렇다.

혼자 여행을 떠나본지가 얼마나 되었을까? 27살 가을이 찾아오는 9월 첫 내일로 여행을 떠났다. 평소 타인의 의견을 주로 수렴해주는 내게 모든 것을 내 맘대로 정하는 여행은 난생 처음이었다. 평소 가고 싶었던 곳, 부산, 통영, 여수, 순천을 선택했는데 패러글라이딩 체험을 꼭 하고싶어 약간 노선이 애매하지만 단양도 넣었다. 모든 과정이 순탄치만은 않았지만 설렘과 기대를 안고 간만큼 즐거운 추억으로 남아있다. 그 뒤로 한번도 혼자 여행을 떠난 적이 없다. 생각해보면 나홀로 떠난 당시의 여행이 내게는 필요했던 것 같다. 고민이 많은 시기였고 오랫동안 방해없이 사색할 시간이 필요했다. 패러글라이딩만 생각하고 떠난 단양에서 얼떨결에 만난 도담삼봉이 좋아 그 곳에서 몇 시간을 앉아 있던 나의 모습이 떠오른다.

지금은 반복적인 일상을 벗어나기 위해 여행을 한다. 산과 바다, 들판을 해집고 다니며 주말을 보내고 평일에는 다가오는 주말을 기다리며 견뎌낸다. <나홀로 여행 컨설팅북>을 보며 홀로 하는 여행에 대한 뜨거운 열정이 다시 올라오는 것이 느껴져 추운 겨울이 오기 전에 당일치기로 콧바람을 쐬고 와야겠다는 생각이 든다. 

 

 

<나홀로 여행 컨설팅북>은 지역별 여행지를 소개하고 있다. 서울경기인천부터 충청도, 경상도, 전라도와 제주도까지 각 지역별로 지도에 숙소와 맛집, 랜드마크를 담고 있고 꼭 해봐야 할 일과 가는 방법도 친절하게 담고 있다. 무려 400페이지가 넘는 페이지에 빼곡하게 컬러풀한 여행지에 대한 내용을 담고 있어 꼭 나홀로 여행이 아니더라도 참고하면 좋을 것 같다. 특히 여행 예상 경비까지 상세하게 표로 작성해두어 하나부터 열까지 믿고 볼 수 있는 여행책이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6)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