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 밤 빛고을 광주에서 박웅현 강연 있어요.

오늘(13일) 있을 올해 마지막 치유의 인문학입니다. 오늘 강연은 박웅현 광고전문가(TBWA KOREA 크리에이티브 대표)의 ‘생활인문학‘을 주제로 오후 7시 광주가톨릭평생교육원 대건문화관에서 진행됩니다.


댓글(2) 먼댓글(0) 좋아요(12)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2017-12-13 17:47   URL
비밀 댓글입니다.

순오기 2017-12-14 05:23   좋아요 1 | URL
^^
광주는 여러기관에서 작가나 명사들을 초청하는데 나한테 연락오거나 내가 아는 것은 알려드리죠!
부산도 알아보면 많을 듯...
 

내일(12. 13) 광산구에 김연수 작가가 온다.
선운지구 이야기꽃도서관에서 독서동아리 활동사례도 공유하고, 김연수작가 북토크로 진행한다.

어제 구청 사무실에 들어갔더니 앞쪽 도서관과 담당자가 반가워하며 북토크 시나리오를 내민다. 집에 돌아와 꼼꼼히 읽어보니 사회자로 아나운서가 참여한다. 북토크 추진할 때 사회자를 추천해 달라기에 ˝김연수 작가를 모셔오는데 전문가를 세워야죠!˝ 했는데 지역 아나운서가 진행하는가 보다.^^

그나저나 우리집에 김연수 작가 작품집이 몇 권이나 있나 챙겨야겠다. 한 권은 가져가 사인을 받아야지! ^♥^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3)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12월 11일자로 공식적인 근무가 마무리됐다.

비공식적으론 아직 자료집 편집이 다 끝나지 않아 하루이틀 더 일 할 수도 있다.

그래도 공식 일정을 마치고 나니 홀가분하다.

어제 마무리하면서 우리팀 저녁 회식이 있었다.

식사를 마치고 담소를 나누는 중에 책 좋아하는 팀장님이

 "40대 이상, 남녀 부담없이 읽기 좋은 에세이를 추천해 달라"

고 해서, 한 5초간 생각하다가 장동선 박사의 '뇌 속에 또 다른 뇌가 있다'를 추천했다.

아직 나도 안 읽었지만,

알쓸신잡에서 이분이 하는 뇌과학 이야기에 관심이 갔고

알라딘에 올라온 리뷰를 보고, 책을 사봐야겠다 맘먹었기에...

 

그리고, 내 가방에 담긴 박성우의 '웃는 연습'도 소개했다.

박성우의 시는 어렵지 않고 따뜻해서 어디를 펼쳐 읽어도 좋다.

내년에는 박성우 시인을 초청하자고 광산구에 건의해야겠다. 

내가 박성우 시집 '거미'에 반한 후 제일 좋아하는 시인이다.

http://blog.aladin.co.kr/714960143/3016239

 

행복한 옥신각신   -박성우-

 

집이 누구 지시오? 집이 누구 지시오?

 

바깥일 보고 잠깐 쉬러 집에 오니,

아흔 넘은 가춘할매가 나를 찾는다

 

집이는 밤낭구랑 대추낭구 읇지?

 

멫번을 옥신각신하다가

밤 여남은 개와 대추 한알만 받고

가춘할매 겨우겨우 돌려보낸다

           -웃는 연습, 27쪽, 창비-

 

 

 

 

 

 

 

청소년 시집 '빨강'을 읽고 감동으로 쓴 리뷰... 다시 읽어봐도 공감된다.

http://blog.aladin.co.kr/714960143/3722086

아직 구입하지 못한 박성우 시집이 몇 권 있으니 조만간 다 소장해야겠다.

뇌과학자 책을 읽으면, 사람이 왜 웃는지 알게 될까?

아니면, 웃는 연습을 왜 해야 하는지 이해하게 될까? ^^

웃는 연습에 실린 시 두 편 더 올린다.

 

꽃무늬 남방     -박성우-

 

시골집에 드니 노모는 없고

새빨간 장미꽃만 대문 타고 올라 피어 있다

 

어머니, 대문에 꽃무늬 남방 걸쳐놓고 어디 가셨어요?

    -웃는 연습, 44쪽, 창비-

 

 

솔잎이 우리에게

 

  봤지? 눈발을 받아내는 건 떡갈나무 이파리같이 넓은

잎이 아니야 바늘 같은 것들이 모여 결국엔 거대한 눈발도

받아내는 거지

   -웃는 연습, 99쪽, 창비-

 

그리고 선물할 책~

 이건 나도 없는데,

20주년 기념판으로 구입할까...


댓글(2) 먼댓글(0) 좋아요(14)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2017-12-12 08:28   URL
비밀 댓글입니다.

순오기 2017-12-12 12:38   좋아요 1 | URL
고마워요~♥♥
만나는 그날까지~^^
 

우리 도서관에 정기적으로 읽은 책을 보내주는 알라딘 이웃이 있다. 올 3월부터 11월까지 아홉 번을 보내주었는데, 도착하는 대로 책장에 꽂아두었다. 책 리스트와 편지를 정성스럽게 써보낸 것도 버리지 않고 책장에 전시했다.

책을 받을 때마다 사진을 찍어, 잘 받았다는 인사와 함께 톡으로 보냈는데... 사진함에서 삭제했는지 남은 건 다섯 장이다. N크라우드로 자동 저장되어 남아 있을텐데 다 찾아 올리지는 않고, 책상자를 분리하기 전에 잘라둔 운송장 사진을 올린다.

˝책은 착불로 보내셔요.˝ 했어도 꼬박꼬박 선불로 보내주어, 책값에 택배비까지 큰 돈인데... 매번 고맙고 미안해서 알라딘에서 보고 싶은 책을 사보라고 상품권을 주문했다.

ㅁㄱㄱㅁ님~ 고맙습니다!♥
아직 읽은 책은 많지 않지만 짬나는 대로 리뷰해야지 맘은 먹고 있어요. 비록 3권 밖에 안했지만... ^^

마을라디오에서 책 읽어주는 1인 방송을 해볼까하고 연습도 했어요. 님이 보내준 ‘우리 사우나는 jtbc 안 봐요‘ 한 챕터를 읽는데 13분이 걸리더군요. 마을라디오 이야기는 다음에... ^^


댓글(0) 먼댓글(0) 좋아요(24)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12월 6일은 마노아님 생일이다.
서재에서도 자주 못 만나긴 하지만
요즘 숲체험 자료집 만드느라 생각을 못해서 하루가 지났다. ㅠ

그래도 하루 지나 생각난 게 다행이다 싶어 선물할 책을 검색하는데, 뭐가 좋을지 몰라...

마노아님 덕분에 만화에도 쬐금 눈을 떴으니 만화책을 담아 본다.

하루 지났지만
마노아님 생일 축하해요.
가족들과 좋은 시간 보냈는지요~^^

이번 겨울에 KTX 타고 광주(송정역)로 오세요.
보여주고 싶은 곳이 너무 많아요.
짝수 해에 하던 광주 초청이벤트도 오래 쉬었는데,

이젠 광산구 투어만 해도 오붓하게 안내할 수 있어요!

월봉 기대승 서원
용아 박용철 생가
이야기기꽃 도서관
예술가들의 공간 소촌 아트팩토리
청소년문화공간 야호센터 등

공간 개념에 새롭게 눈 뜬 광산구의 공간 혁신...
전국에서 벤치마킹 오는 손님들이 너무 많아 이용자들이 투덜 댈 정도랍니다!^^

덕분에

공간의 주인이 누군가에 맞춰 디자인하는 안애경을 알게 됐어요!

 

 

 

 

 

 

 

 


댓글(8) 먼댓글(0) 좋아요(15)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프레이야 2017-12-07 07:55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용아 생가 우리 갔었던 기억 나요. 세월 참 많이 흘렀네요. 광산구는 어쩜 저리 기특하대요. 그 중에 순오기 님도 한몫하지요. 안애경의 책 담아갑니다. 늘 홧팅!!!

순오기 2017-12-07 13:15   좋아요 1 | URL
용아생가 주변 공간이 넓어져서 이제 주차하기도 좋아요~^^
안애경씨 강연 들었는데...내가 늘 유아숲 조성에 문제제기하던 해답을 얻은 느낌!!♥

프레이야 2017-12-07 07:56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마노아 님 생일 축하해요. 마노아 님 서재에 남겨야 되는데 ^^

순오기 2017-12-07 13:15   좋아요 0 | URL
방금 마노아님이랑 톡으로 대화~^^

책읽는나무 2017-12-07 19:53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저 여름에 광주 다녀왔었어요^^
순오기님 잠깐 생각하였더랬습니다.
가족들과 함께 있어서^^

어느곳을 다녀도 요즘은 알라디너분들이 먼저 떠오르는 기이한 현상이 생기는 듯합니다.

마노아님 생일이셨군요?
또 여기서 알게 되다니?기이한 현상이 또??ㅋㅋ
암튼 마노아님 생일 축하드려요^^

순오기 2017-12-09 01:09   좋아요 0 | URL
광주 다녀가셨다니...만나진 못했어도 감사해요. 왠지 내 집에 다녀간 것처럼...^^

2017-12-08 22:33   URL
비밀 댓글입니다.

순오기 2017-12-09 01:13   좋아요 0 | URL
그러느라 알라딘에도 뜸했군요~ 수고를 알아주고 온전한 값을 치루는 세상이어야 하는데... 그래도 참 좋은 세상이어요. 아침에 주문해서 당일에 받으니!^^ 누군가의 수고로 좋은 세상을 누리는 것도 감사하고...
남은 며칠도 씩씩하게 불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