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희 장군은 못 말려

동희장군 기브스를 하고도 어찌나 뛰어다니시는지
폴리를 보고는 빛의 속도로
저러다 더 다치지 싶었다.
다행히 기브스 4일째
괜찮은 것 같다며 깁스를 풀었다.
그런데 이 아침 어린이집 안간다고 울어서 버스 그냥 보내니 한밤중처럼 숙면중이다.
어. 자면서 막 웃네.
나도 모르게 따라 웃는다.





 
 
서니데이 2014-12-30 11:00   댓글달기 | URL
기브스 벌써 풀었어요?? 몇달 고생하는 줄 알았는데, 다행이에요, 고생하셨어요

하늘바람 2014-12-30 11:07   URL
네 다행이지요.
벌써 풀어도 되나 싶어 미심적기도 한데
맘이 훨씬 가벼워요

cyrus 2014-12-30 18:34   댓글달기 | URL
웃는 동희의 표정을 보니 완전히 다 나은 것 같군요. 그래도 뼈가 완전히 아물려면 격하게 움직이지 않는 것이 좋습니다.

바람돌이 2014-12-30 22:48   댓글달기 | URL
아하 아이들 정말 귀여워요. 얘들아 해피 뉴이어!! ^^

하늘바람 2014-12-31 10:01   URL
감사해요.
바람돌이님

2014-12-31 23:39   URL
비밀 댓글입니다.

2015-01-01 22:43   URL
비밀 댓글입니다.
 

크리스마스 이브엔 라바 케이크
맛은 진짜 없었다는.


크리스마스 날에는 라바체험전

오늘밤엔
동희가 발이 아프다고 울고불고 해서 응급실에서 엑스레이 찍고 기다리는 중이에요.
아이 엄마는 정신 없네요.
발가락 성장판에 실금이 갔다네요.
아~~~



 
 
서니데이 2014-12-26 22:40   댓글달기 | URL
그럼 응급실에서 올린 페이퍼인거예요? 괜찮은가요.;;;

하늘바람 2014-12-26 22:44   URL
기브스중이네요 ㅠ

서니데이 2014-12-26 22:45   댓글달기 | URL
정말요, 많이 아팠겠어요, 그러니 이 밤에 응급실로 가셨겠지만;; 어쩌다 그렇게;;

cyrus 2014-12-26 23:21   댓글달기 | URL
저도 발뼈에 실금이 생긴 경험이 있어서 그 고통을 알고 있어요. 처음에 살짝 아픈 정도인데 자고 일어나면 통증이 얼얼해서 걷기가 힘들어요. 그 땐 심각하게 여기지 않았는데 실금을 방치하니까 발 전체가 붓더라고요. 동희에게는 깁스가 불편하겠지만, 당분간 움직임을 자제하고, 나중에 찜질을 해준다면 완치할 수 있을 거예요.

blanca 2014-12-27 10:55   댓글달기 | URL
어쩌다가 동희가 ... 많이 아프겠어요.

비비아롬나비모리 2014-12-27 14:19   댓글달기 | URL
아이고 저런~~~동희가 건강하게 잘 자라기를 바랍니다!!
 

나도 너무 했다.
맘이 심란하다고.
오늘이 크리스마스 이브인데
오늘 트리를 꺼내다니.
그것도 방금전.


그런데 트리는 넘 작고 벽이 허전해
급조해
벽에 종이 붙이기 놀이를 했다.

낼 지나면 어쩌냐고.
울집은 이제 일년 내내 클스마스다.
모두 즐거운 성탄 되셔요.



 
 
2014-12-24 17:18   URL
비밀 댓글입니다.

서니데이 2014-12-24 17:31   댓글달기 | URL
하늘바람님, 메리 크리스마스,
종이 가랜드도 예뻐요,

cyrus 2014-12-24 17:56   댓글달기 | URL
제가 어렸을 때 크리스마스 트리를 설치하면 내년 중순까지는 방치해요. 다시 정리하기가 귀찮은 것도 있지만 겨울에만 가능한 실내 장식이니까 한 달 정도 그대로 놔둡니다. 즐거운 크리스마스 보내세요. ^^

조선인 2014-12-24 21:03   댓글달기 | URL
몇년째 트리를 설치 안하는 저도 있는데요. 메리 크리스마스.
 

미니 눈사람 만들었어요



 
 
자목련 2014-12-23 20:43   댓글달기 | URL
귀여운 눈사람, 미소를 선물하네요^^

하늘바람 2014-12-24 12:30   URL
네. 언제나 밝은 마음과 웃음이

하양물감 2014-12-23 21:07   댓글달기 | URL
눈사람의 집은 냉장고 ^^

하늘바람 2014-12-24 12:30   URL
내년여름까지 함 갖고 있어 볼까봐요

서니데이 2014-12-23 21:44   댓글달기 | URL
분홍코 눈사람은 냉장고로 갔네요. ^^
예쁘게 잘 만들었네요.

하늘바람 2014-12-24 12:29   URL
ㅎ 큰 눈사람은 다시 만들기로 했어요

icaru 2014-12-24 11:34   댓글달기 | URL
으아, 태은이는 눈매가 고운 아이예요!
허우,, 넘 귀여워요,, 눈,코,입, 손 모두!!

하늘바람 2014-12-24 12:29   URL
감사해요.
안경써서 얼굴이 많이 달라졌답니다

함께살기 2014-12-24 15:07   댓글달기 | URL
손바닥에 쏙 담기는 앙증맞은 눈사람한테
웃는 얼굴을 붙여 주었군요~
 

동희가 어린이집에서 산타에게 받을 선물.
엄마가 포장하고 태은양이 글씨를.
뭘까뭘까.



 
 
cyrus 2014-12-22 22:45   댓글달기 | URL
크리마스! ^_^

바람돌이 2014-12-22 23:44   댓글달기 | URL
하하... 메리 크리스마스!
우리집 애들은 다 커서 요런 맛은 없어요. 이제는 뭐 크리스마스 선물 같은거 안합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