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비의 숲 유고와 라라

영화를 보고 감동하여 눈물도 흘리는 나이 복이 태은.
시사회에서본 영화가 참 좋았다네요



 
 
 

멋진 캘리그래피

도서관에 갔는데 로비에서 캘리그래피 전시를 하는데 눈이확 들아가네요.
접시가 너무 이뻐요.
전 정말 좋아해요.
게다가 가방.오 액자.
글씨 예쁘게 쓰시는 분들 넘 부러워요.



 
 
 

아침부터
남이 끓여준. 꼬들꼬들 라면이 먹고 팠다



 
 
함께살기 2014-09-25 13:27   댓글달기 | URL
아무쪼록 즐겁게 마음 느긋하게 누리셨기를 바라요~

키치 2014-09-25 21:57   댓글달기 | URL
떡라면 맛나겠어요! 내일 메뉴로 찜^^

2014-09-26 09:36   URL
비밀 댓글입니다.
 

제가 요즘 산본역에 자주 갑니다.

아버지가 원광대 병원에 입원해 계시니까요.

 

그런데 산본역 중심상가로 가는 길에 너무나 반가운 간판

주황색 알라딘 중고 서점 간판이 탁 눈에 띄는 거예요.

책 좋아하는 사람은 아마도 느껴봤겠지 싶은 가슴 떨림, 쿵쾅거림.

 

산본역 중심상가 쪽으로 나가면

 

 

산본 중심상가라 그런지 넓고 없는게 없더라고요.

책 페스티벌도 하고요.

 

 

책에 대한 여러 문장들을 읽게 되네요.

 

 

 

보이시죠

주황색 간판.

얼쑤 반가워라.

 

 알라딘 중고 서점의 입구를 전 아주 좋아해요.

멋지잖아요?

제가 가본 중고서점은 신림, 건대, 그리고 산본.

아 저 사는 광명에도 생겼으면~

 

 

 

 

탐나는 알리딘 온리 가방

 

탐나는 알리딘 온리 상품들

책보다 잿밥인가요?

당연 책이 먼져죠.

 

마법의 시간 여행 울 태은양 읽으면 좋겠다 싶어 한참 눈길.

 

 

경제 경영 도서도 따로 진열,

 

화제의 책엔 한참 눈길.

 

 

알라딘 중고 서점엔 이렇게 책을 팔고 살 수 있어요.

은행처럼 번호표 뽑고 기다려야 해요.

 

오래된 종이 냄새 그윽한 헌책방이 아니라 조금  실망인 부분도 있지만 시대가 가면 그만큼 문화도 조금은 달라져야죠.

 

제가 산건

 

 

제가 이런 책을 사게 될 줄 몰랐네요.

태은양이 사촌 언니에게 물려 받은 책이 마법 천자문 9권과 그리스 로마 신화 7,8,9,10 권인데 마법 천자문은 5권이 없다고 이빨빠진 5권을 갖고 파 해요. 그리스로마신화도 1권부터 보고파 하고요.

 

 

 

 

 

 

 

 

 

 

 

 

 

 

와이 책도 딱 두권있는데 1권부터 갖고 프다나.

그 1권부터의 유혹이란 참으로~

 

 

 

 

 

 

 

 

 

 

 

 

 

 

 

그램그램영문법 원정대도 재미나게 영어 공부 하고 프다고 갖고 파 하는데

사실 병원가다 들른 거라 마음이 좀 급해서 참하게 책을 찾지 못했어요.

그래서 잽싸게 보인 책이 그램그램.

영문 일기 쓰는 법도 찾아보고 싶었는데 다음 기회에

깨끗한 책을 중고라는 이유로 권당 4000원에 사서 정말 대 만족이네요.

조금씩 사다 주어야 겠어요

 

 

 

 

 

 

 



 
 
무스탕 2014-09-24 20:24   댓글달기 | URL
울 동네 오셨네요. 그저 놀러왔어요~ 하셨으면 더 좋았을텐데 편찮으신 아버님 병원에 오시느라 자주 오신다니 맘이 편치 않아요.
아버님 얼른 쾌차 하시길 바랍니다.
산본은 군포시고요, 군포시가 `언제 어디서나 책읽은 군포`를 몇 년째 지향하고 있어요.
그래서 내일모레부터 책 관련 축제도 하구요.
언뜻 보니 26일에 조정래 작가님도 오신다 하더라구요.
요즘 사무실이 너무 바빠 도저히 틈을 낼수 없는게 슬플뿐이지요 ㅠㅠ
 

방아


이 방아라는. 난 몰랐다가 최근에 알게 되었는데 매운탕 끓일 때 아주요긴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