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르치고 싶은 엄마 놀고 싶은 아이 - SBS <우리 아이가 달라졌어요> 오은영 박사가 전하는 공부력 향상 육아법!
오은영 지음 / 웅진리빙하우스 / 2013년 7월
평점 :
품절


엄마도 배워야 가르친다.


오은영 박사가 돌아왔다. 우리집에 오은영 박사의 책이 몇 권 된다. 읽을 때마다 느끼는 건 어쩜 이렇게 부모의 마음을 잘 읽어 낼 수 있을까 싶다. 박사이기에 당연하다고 말하고 싶으면서도 고마움이 생긴다. 이번에 출간한 <가르치고 싶은 엄마 놀고 싶은 아이> 역시 자녀 양육의 최고의 책이 아닌가 생각 된다. 


아이들은 부모의 마음과 다르다. 놀고 싶고 게으르고 싶다. 부모는 반대다. 지나온 삶을 추억하며 후회없는 인생을 살게하려는 욕심이 먼저 앞선다. 그러다보니 자녀와 충돌이 일어나고 다툼이 잦다. 상처주고 상처 받으며 부모와 자녀간은 틈이 더욱 벌어진다. 이럴 때 이 책을 참고하면 된다. 


유년시절은 유아기의 결과이다. 유아기를 어떻게 보내느냐에 따라 다음 시절이 결정된다. 이번 책은 유아기에 집중한다. 어떻게하면 아이들을 잘 기를 수 있는지를 생각한다. 중요한 것... 유아기는 학습시키려하지 말라. 상호작용하며 애착관계를 잘 형성하고 부모와의 놀이를 통해 학습증진을 노리라는 것. 너무 엄격하고 규칙적인 생활은 오히려 아이들을 삐둘어지게 한다는 조언도 잊지 않는다. 


초등이전 유아시절의 아이들을 잘 양육하고 싶다면 이 책을 꼭 참고하길 바란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비폭력 대화 - 일상에서 쓰는 평화의 언어, 삶의 언어
마셜 로젠버그 지음, 캐서린 한 옮김 / 한국NVC출판사 / 2011년 1월
평점 :
구판절판


밥 먹다가 찍었다.
책 읽으며 밥을 먹는다. 밥상머리 교육은 바로 이런 것이다.
공감하지 않으면 대화는 불가능하다. 역지사지 하지 않으면 소통을 되지 않는다.
서로에게 편이 되어 주는 것,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여자들의 도시여행 - 언제든지 떠나는 만만하고 놀기좋은 여행지
권다현 지음 / 중앙books(중앙북스) / 2012년 8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도시를 걷는 여자

이런 책을 기다려 왔다.

여행은 준비가 필요하다. 가고 싶어도 준비되지 않으면 곧장 포기한다. 게으른 탓인가? 아니면 성격일까? 하여튼 늘 그랬다. 그래서 쉽게 마음이 동할 때 가고 싶은 곳이 없어도 발길 닿는 곳이 있으면 갈 때가 있다. 낯설은 풍경 안에 자신을 가두는 것이 여행이 아니던가. 내가 사는 곳을 떠나 지정학적으로 지금 여기가 아닌 거기로의 여행이 그리운 것이다.

이 책은 바로 그런 이들을 위해 태어났다. 여자들의 도시 여행이다. 남자도 괜찮다. 등산용 장비를 차리지 않아도 된다. 험준산령을 타지 않아도 된다. 슬리퍼도 좋고 샌달도 괜찮다. 고무신은? 그건 그렇다. 하여튼 편하게 다녀올 수 있는 여행이다. 도시의 여행은 이래서 좋은 것이다.


참 잘 만들었다. 요즘 나오는 여행서적이 다 좋기는 하지만 요책도 참 맘에 든다. 사진과 체험이 잘 버무려진 요리다. 저자의 체험이 스며있으니 믿어도 될터, 부담없이 이 책하나면 우리나라 도시여행은 된다.

무한매력의 도시, 서울
추억과 낭만의 도시, 인천
자연과 휴식이 어우러진 별빛 도시, 대전
색색깔 즐거움이 꽃피는 도시, 대구
여행자들의 천국, 부산
자유를 꿈꾸는 청춘도시, 광주

일단 우리나라 대도시는 모두 점령했다. 그러니 훌쩍 반바지 차림으로 떠나고 싶으면 떠나라. 그게 답인게다. 고민도 덜고, 걱정도 덜어라. 삶이란 이렇게 사는 것이다. 답을 찾을 수 없으면 그게 답으로 알고 과정을 즐겨라.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남이섬 CEO 강우현의 상상망치 - 톡톡 치면 팍팍 나오는 현장판 생각놀이
강우현 지음 / 나미북스(여성신문사) / 2009년 9월
평점 :
품절



일반 리뷰와 포토리뷰는 다르다.
일반리뷰는 내용 중심 서술이라면 포토리뷰는 보이는 것에 대한 서평이다. 그러다보니 글쓰는 방식도 보는 방식도 달라야 한다. 그러나 난 이 둘을 늘 혼돈하고 혼재시킨다. 포토리뷰만으로 책을 소개하자니 뭔가 부족하고 일반 리뷰만으로는 책을 눈으로 만질 수 없어 답답하다. 그래서 포토리뷰란을 이용해 사진으로 올리고 글을 쓴다. 매우 안 좋은 리뷰방식이다. 그래도 난 이것을 놓지 못한다.

이번 강우현의 상상망치 또한 이런 어색판 양태를 가지게 된다. 왜냐하면 책 자체가 텍스트만으로 서술하기엔 역 부족이고 상상력을 자극하기에 미약한 탓이다. 그래서 다시 어색한 포토리뷰에 내용중심의 서술을 하려는 것이다.


남이섬은 이미 유명해졌고, 식상해진 이미지다. 그럼에도 끊이지 않고 찾고 들으려하는 이유는 뭘까? 상상력은 밑천이 떨어져도 마르지 않기 때문이다. 분성상 인간은 상상력에 약하다. 남이섬은 상상력으로 충만하다. 하.라는 탄성이 절로 나온다. 강우현의 기발한 아이디어가 우리를 놀라게 한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오래된 미래, 전통육아의 비밀
EBS <오래된 미래 전통육아의 비밀> 제작팀.김광호.조미진 지음 / 라이온북스 / 2012년 7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한국에는 없고 뉴욕에는 있다?
아기를 목욕시킨 다음 목욕물을 아기와 함께 버렸다. 한국은 아름답고 귀한 전통이 있는데 그것을 시대적 조류에 맞지 않다고 버렸다. 비과학적이라 여긴 것들은 가장 과학적인 것이었다. 서구 사람들은 한국의 전통 육아에 관심을 갖고 연구한다. 그리고 따라한다. 그러나 진작 한국 사람들은 그것을 부끄럽다 한다. 오히려 서구가 버린 육아법을 따르는 오류를 범하고 있다. 그래서 이 책이 나온 것이다. 제발 그러지 말라고...

포대기 육아법으로 요약되는 한국 전통 육아는 애착에 탁월한 효과를 가진다. 아름다운 유산을 지켜야 한다.

이미 검증된 것이다. 포대기로 아이를 기르면 정서적 안정이 이루어지고 뇌성자에 탁월한 효능이 있다. 보울비의 애착이론 할로우 원숭이 실험등은 포대가 육아법이 최고의 방법임을 알려 주지 않던가. 그런데 왜 포대기를 버렸다.

그건 현대 엄마들의 편리함 때문이요. 아가씨처럼 보이고자하는 이기적 욕망 때문이다. 그들이 포대기를 버린 주요한 이유는 '뽀대가 나지 않기 때문'이다. 불편하다고 말하지만 그렇지 않다. 처음 배우기는 힘들지만 배우고 나면 가장 쉬운 것이 포대기 안아주기다. 쉽고 편한 포대가 육아법을 다시 살려야 한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