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럭 뒤에 누구? 아기그림책 나비잠
뱅상 마티 지음, 박대진 옮김 / 보림 / 2017년 6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보림 나비잠 아기그림책 뒤에 누구 시리즈는 책장을 넘길때 짝! 소리가 나서 일명 짝짝이책이라는 별명을 가지고 있다.
이게 뭐 별건가...싶은데 영유아들에게는 그리 쉬운 과제가 아니다.
딸기들에게도 짝! 소리가 나게 세게 넘겨야 한다고 말해주기 전에는 잘 몰랐던 부분.
영유아들에게는 엄마가 몸소 시범을 보여줘야 할 것 같다.
세게 넘기면 짝! 소리가 나는데 어라? 이게 좀 재미있다.
은근 스트레스도 해소되는 듯한 느낌이다.



둥글둥글한 모서리처리가 맘에 든다.

트럭, 소방차, 포클레인, 견인차, 트랙터, 그리고 구급차 친구들이 나온다.
사실 이 자동차들은 알고는 있지만 쉽게 보기 어려운 자동차들이다.
딸기들도 어쩌다 구급차나 소방차, 그리고 포크레인을 발견하면 엄청 광분하고는 했던 기억이...
​​


아주 간결하지만 친근한 캐릭터같은 그림과 자동차를 설명해주는 짧은 글귀가 영유아들의 사물인지에 적당하다.
뒷장에 살며시 숨어있는 자동차들을 보면서 찾고 까꿍놀이를 하는 즐거움도 주고
짝짝 넘기면서 눈과 손의 협응력은 물론 소근육 발달에 좋은 그림책이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6)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