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쟁 마술사
데이비드 피셔 지음, 전행선 옮김 / 북폴리오 / 2017년 9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동영상 출처: America's Got Talent의 facebook)

 몇 주 전, 우연히 한 마술을 보게 됐어요. 신기했어요. 알아보니, 지난 5월 26일 America's Got Talent라는 TV program의 facebook에 올라온 동영상이더라고요. Will Tsai라는 마술사의 동전 마술! 눈 앞의 멋진 속임수! 찬사를 받기에 충분한 마술이었어요. 크게 놀라운 마술! 그런데, 전쟁에서도 크게 놀라운 마술을 한 사람이 있다고 하네요. 그의 이름은 재스퍼 마스켈린. 여기 그를 담은 소설이 있네요.

 '"한마디로 황당한 임무야." 바커스가 말했다.
 재스퍼도 동의했다. 왜 몽고메리 장군이 홍해를 반으로 가르거나 전염병을 일으키는 등의 합리적인 요구를 하지 않는지 궁금할 지경이었다. 재스퍼는 속이 울렁거렸지만, 이번에는 실패의 두려움에 기인한 증세가 아니었다. 기회가 왔다는 흥분 때문이었다. 마침내 그것이 온 것이다. 위대한 마술의 기회! 전쟁의 판도를 바꿔버릴 만한 매우 중요한 마술. 전장에서 지금껏 시도되었던 그 어떤 마술보다 더, 엄청나게 큰 규모의 마술. 할아버지 또는 아버지가 수행했던 그 어떤 마술보다 훨씬 더 어려운 마술. 마침내 그는 3년 전에 시작했던 그 일, 정확히 그 일을 수행할 것을 요구받았다. 역사상 가장 위대한 마술을.' -535~536쪽.

 제2차 세계대전. 그때 영국 런던의 마술사 재스퍼 마스켈린은 입대해요. 그리고 마술단을 편성하게 되고요. 사실, 제2차 세계대전에서 마술사가 활약한 걸 처음 알게 됐네요. 총알과 폭탄이 나는 전쟁터. 그곳에서 재스퍼와 마술단원들은 놀라운 마술을 보여 주네요. 독일군의 폭격으로부터 지키기 위해 항구 도시 알렉산드리아를 숨기고, 수에즈 운하도 사라지게 하지요. 유쾌한 장난꾼 '마이클 힐', 목수 '시어도어 그레이엄', 만화가 '윌리엄 롭슨', 유화 전문 화가 '필립 타운센드', 보급 창고 관리자 '잭 풀러', 마술 공연 조수 '캐시 루이스' 등의 작품인 거예요. 그리고 북아프리카 사막 전차 전투! 몽고메리 장군과 로멜 장군의 대결! 성동격서(聲東擊西)1의 작전에 재스퍼의 마술단이 위대한 마술을 하게 되고요.

兵者, 詭道也.
전쟁이란 속이는 도(道)이다.
- 손자병법(孫子兵法) '시계편(始計篇)' 중에서

'"속임수야, 그거면 돼." 재스퍼가 소리 내어 말했다. -538쪽. 
  

 일찍이 손자병법에서 '전쟁은 속임수'라고 말했어요. 그 말을 전쟁에서 몸소 실천한 마술사, 재스퍼 마스켈린. 그리고 마술단원들. 전쟁과 마술. 모두 속임수의 영역인 거예요. 마술이 전쟁을 만나, 더 높이 나네요. 전쟁도 마술로 더 깊어지고요. 그렇게 전쟁 영웅이 태어나게 돼요.

 

(사진 출처: 구글 이미지)


 제2차 세계대전을 배경으로 한 미국 드라마, '밴드 오브 브라더스(Band of Brothers, 2001)의 실재 윈터스 소령이 interview하면서 이런 말을 해요. 손주의 '할아버지는 전쟁 영웅이에요?'라는 물음에, '아니다. 영웅들과 함께 싸운 것뿐이야'라고 답했다고요. 윈터스 소령이 함께 싸운 영웅들! 그 가운데, 마술사 재스퍼 마스켈린과 마술단원들이 있을 거라 생각해요.  


 이 '전쟁 마술사'는 전쟁 영웅 마술사들을 위한 레퀴엠(진혼곡)이에요. 오랫동안 높게, 깊게 울리는 레퀴엠. 들으며, 뜨거운 묵념을 하게 되네요.




 

  1. 동쪽에서 소리를 내고 서쪽에서 적을 친다는 뜻으로, 적을 유인하여 이쪽을 공격하는 체하다가 그 반대쪽을 치는 전술을 이르는 말.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3)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