혼자서 본 영화
정희진 지음 / 교양인 / 2018년 2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지금까지 쓴 칼럼과 다른 책들보다 좀 더 가까이 정희진을 만날 수 있는 기회였다. 앞으로 그녀의 정제된 문장들을 다시 만난대도 나는 지금의 정희진을 떠올리게 될 것이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3)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