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Book] 돈의 속성 - 최상위 부자가 말하는 돈에 대한 모든 것
김승호 지음 / 스노우폭스북스 / 2020년 6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경제서적을 필요할 때마다 자유롭게 보기 위해서 전자책 구독을 시작했다. 경제는 늘 무지하다는 마음가짐으로 겸손하게 공부하는 것이 최선이라는 생각에서이다. 경제적인 부분에서 내게 있는 돈을 이제는 내가 다스리고 한 푼도 내 허락없이 쓰이지 않는 정도는 되었지만 여전히 고민이 많고 궁금한 게 많고 배울 게 많다. 많은 책을 접하다 보면 보는 눈이 키워질테고 여러 전문가들을 통해, 또는 인생 선배들을 통해 경제에 대한 철학, 나만의 생각을 가질 수 있을 것이라는 기대가 있다.

그런 중에 만난 <돈의 속성>은 전문가가 아닌 인생의 선배 입장에서, 그리고 이미 많은 부를 영위하는 한 사람으로서 겸손하게 자신의 돈에 대한, 부에 대한, 그리고 투자에 대한 생각들을 이야기하고 있다. 아무것도 없는 빈 공간에 사각형을 그리며 돈의 기준에 대한 아웃라인을 제시하는 듯 했고, 돈에 대한 마음가짐에 대해 가르쳐 주는 내용이었다.

글 전체에서 느껴지는 그의 경제적 철학이 맘에 든다. "어디에도 흔들리지 말고 오롯이 너만의 기준을 가지고 나아가라." 이야기하고 있는 그에게서 따뜻한 당부를 느낀다. 태어날 때부터 부를 영위하는 사람은 이러한 글을 쓸 수가 없다. 가난을 경험하고, 많은 실패를 경험한 사람이 부를 이루고서야 쓸 수 있는 글임을 인정함으로써 이 책이 내게 감사함으로, 그리고 아주 진지한 조언으로 다가오는 것이다. 읽고 나니 어떻게 공부하고 접근해야 할 지 조금은 알 것 같다. 그것만으로도 만족스럽다. 책을 읽은 목적은 달성했으니 말이다.

내 귀한 시간을 내어주어도 아깝지 않은 책이야말로 경제 서적의 제일 첫 번째 본분이 아닌가 한다. 시간을 내어 책을 써 주신 만큼 코로나에도 불구하고 사업이 더 번창하셔서 앞으로도 내내 경제계에서 긍정적인 영향을 끼치는 사업가로 자리하시길 바라고 이 책을 읽은 많은 이들에게 귀감이 되어 주시길 기대한다. 


"투자도 공부고 경험이다. 부자가 되고 자본을 모으는 기술은 결국 공부와 경험에서 나온다. 그리고 이 모두를 혼자 스스로 해내야 한다. 남의 의견을 듣고 투자에 성공한 사람은 남의 의견을 듣고 망할 수밖에 없다. 스스로 거물이 되어 남이 당신을 자랑하게 만들어라. 세상의 권위를 존중하되 의심하는 태도를 끝나는 날까지 유지하기 바란다. 절대로 길들여지지 말고 스스로 규칙을 만드는 사람이 되길 바란다. 스스로 규칙을 만들다 보면 규칙이 사라지는 날이 올 것이다. 그날 비로소 당신은 혼자 스스로 서게 된 것이다." (p.521)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1)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