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는 선량한 기후파괴자입니다 - 기후위기를 외면하며 우리가 내뱉는 수많은 변명에 관하여
토마스 브루더만 지음, 추미란 옮김 / 동녘 / 2024년 5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우리가 기억하는 기후가 아닌 지금의 기후에 당황스러워하게 된다. 나날이 기후가 파괴되고 있다는 것을 우리는 매번 확인하면서 살아갈수록 어떤 노력이 필요하고 어떤 행동을 멈추어야 하는지 확인하며 실천하게 된다. 노력할 수 있는 것들을 확인하고 다짐하게 된다. 첫 몇 주 지속적으로 노력하는 열정과 관심이 절실해진다. 첫 몇 주을 넘긴다면 습관으로 자리 잡을 수 있다고 한다. 비행기 여행 자제, 스테이크, 와인, 육식 위주 식사, 자동차 이용하는 습관, 천 가방 사용하기, 채식 위주 식사, 이산화탄소 배출까지 연관 지으면서 생활하여야 하는 이유들이 확고해진다. 습관으로 자리잡고 의식하는 반복적인 노력이 생활 패턴에도 많은 변화를 주었기에 이 책의 내용은 함께 노력하는 움직임으로 이어지는 연결고리와 같은 책이 된다.

기후 파괴자들의 변명에 대한 반대 주장 25가지가 전해진다. 25가지에 해당하는 변명들과 반대 주장들은 그림 자료와 잘못된 정보들을 제자리에 가져다 놓는 내용들이 된다. 20대 초반 40대 중반 대다수의 생각부터 살펴보면 방종과 소비 향락, 어리석음으로 응축된다. 주먹구구식, 왜곡된 인식, 습관, 사회적 영향도 적잖은 영향력을 준다는 것을 확인하게 된다. 문화적 특징과 세계관도 그들의 변명으로 자리잡는다는 것을 목도하게 된다. "우리는 어느 정도까지만 합리적이다_미국 정치학자"의 말처럼 비합리적이다는 사실을 확인하게 된다. 자신의 이익과 즐거움을 추구하는 무수한 습관들을 보게 된다.



전기를 절약하기, 쓰레기 분리수거하기, 천 가방 이용하기 등 어렵지 않은 노력들이 필요한 이유들이 25가지에서 확인하게 된다. 비닐봉지보다는 유리용기를 사용하는 습관도 지속적으로 노력하게 된다. 편리함에 익숙해지지 않도록 하나씩 의식적으로 노력하는 것이 왜 필요한지 상기할수록 달라진 오늘의 나를 확인하게 된다. 여행 계획도 적잖은 변화가 일어나기 시작했고 쇼핑 습관도 운동하는 코스에서 구매하면서 집으로 돌아오게 된다. 외식을 할 때도 운동하고 돌아오는 길에 식사를 하게 된다. 예전에는 자동차를 타고 이동했을 것이지만 이제는 걷기 운동도 하고 새로운 동네에서 새로운 식당을 찾는 즐거움도 즐기게 된다. 걸어 다니면서 해결하는 일들이 무수히 많아졌다. 예전에는 상상하지도 못한 거리를 이제는 왕복으로 걷는다. 먼 거리는 대중교통을 이용하는 것을 선호한다. 자동차 이용도 줄여야 하는 이유도 확인하게 된다.

어떤 선택을 하고 효력은 얼마나 있는지 확인시켜주는 그래프와 지금까지 탄소를 누가 제일 많이 배출했는지 알려주는 그림 자료도 유익한 내용으로 자리잡는다. 미국 25%, 유럽연합 28개국 22%, 중국 13%, 러시아 6%, 일본 4%, 인도 3%라는 내용에서 미국이 얼마나 탄소를 많이 배출하는지 확인하게 된다.

넛지 이론으로 판매되는 휴게소의 물건과 슈퍼 입구의 가판대 물건의 의도까지도 설명된다. 더불어 '자가 넛지'라는 방식도 제안한다. 신선한 유기농 채소를 정기적으로 구매하면 마트 고기를 사는 횟수기 줄어들 것이라는 자가 넛지도 유익한 발상이 된다. 붉은 고기가 무익하다는 사실을 확인한 후 2년 동안 최대한 자제하는 음식 중의 하나가 되면서 적잖은 식습관 변화가 소비습관에까지도 영향을 주었다. 육식 위주 식사는 채식 위주로 바뀌면서 알레르기 반응으로 고생한 횟수와 무릎 통증도 모두 사라지게 되었다. 매년 아팠던 질병들이 사라지면서 삶의 만족도도 높아졌다. 물론 운동도 지속적으로 하고 있다. 이득보다는 고통이 많았던 날들로 기억된다.

탄소 배출을 줄이고 환경운동에 동참하는 작은 노력은 앞으로도 지속될 예정이다. 동참하는 만큼 확고해지는 것들이 많아진다. 식습관과 생활 습관, 여행 습관, 소비 습관에 일어나는 변화는 건강해지는 지름길이며 경제적으로도 유익한 결정이 된다. 더워지는 기후, 발암물질이 즐비한 공기를 마시는 것을 멈추고 싶다면 자동차 이용 습관도 줄여야 한다. 걷기, 자전거 타기, 승강기보다 계단 오르기, 대중교통 이용하기 등이 좋은 대안이다. 기후 친화적인 삶으로 나아가는 구조가 왜 필요한지 확인하는 내용이다.

기후 친화적인 삶을 부르는 구조가 필요하다 259

첫 몇 주 동안 성공한다면

습관이 될 가능성이 커진다 73

습관. 건강 문제 결부. 아침 운동. 좋은 습관.

다양한 분야에서 성공 부르는 방법에 몰두 76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7)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