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즈 감상은 ‘즉흥과 작곡의 관계를 생각하는 것‘- P5

누군가 재즈는 외로운 음악이라고 했던 말이 생각납니다. 어떤 면에서는 부정할 수만은 없는 말입니다. 그러나 사실 재즈의 역사는 늘 소통을 향해 달려왔습니다. 단 한 사람의 청중을 위해서라도 멈추지 않는 음악인 것입니다. (이정식)
- P9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