누구나 함께 글을 작성할 수 있는 카테고리입니다. 이 카테고리에 글쓰기

양명(梁明) 일제강점기의 사회주의운동가 (최규진 2000년 집필,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

[생애 및 활동사항]

서울에서 한 고등보통학교를 마치고, 1919년 무렵 북경(北京)으로 가서 북경대학(北京大學) 문과에서 수학했다.


1925년 1월 북경에서 결성된 혁명사(革命社)에 가입하고 잡지 『혁명』 발행에 참여했다. 1925년 8월 귀국해 조선일보사 정치부 기자로 근무하면서 안광천(安光泉)의 소개로 조선공산당에 입당했다.


1926년 3월 “공산주의운동의 통일을 위해” ‘레닌주의동맹(Leninist League)'을 결성하는데 참여했다. 12월 조선공산당 제2차대회에서 중앙위원 후보로 선임되었고 고광수(高光洙)의 뒤를 이어 고려공산청년회 책임비서가 되었다.


1927년 1월 고려공산청년회 책임비서직은 사퇴했지만, 7월까지 조직을 지도했다. 8월『조선일보』 해외특파원 자격으로 상해로 갔다. 10월에 귀국해 김준연(金俊淵)이 책임비서를 맡은 조선공산당에서 선전부원이 되었다. 11월 김준연 책임비서로부터 모든 사무와 후계당 조직 문제를 위임받고 김세연(金世淵) 책임비서를 선정했다.


1928년 2월의 제3차 조선공산당검거 때 상해로 망명하여 홍남표(洪南杓)가 책임비서였던 상해 야체이카의 위원이 되었다. 1928년 6월 코민테른 6차대회에 대표로 파견되어 10월 모스크바에 도착했다.


코민테른 동양부 앞으로 조선공산당의 보고서를 만들어 제출하고, 코민테른 집행위원회의 조선공산당 지부승인 취소결정을 번복해 줄 것을 촉구하는 글을 썼다.


1929년 4월 이른바 ‘ML당’(3차 조선공산당) 간부들과 블라디보스토크에 모여 당재건 방침을 협의했다. 상해 적색구원회(모플) 지부로 가서 운동자금을 마련할 것과 조선공산당 재건운동에 대한 선언서 발표 등의 임무를 띠고 상해로 갔다.


북경에서 ‘엠엘파’ 기관지 『계급투쟁』을 발행하고 여기에 철악(鐵岳), 광우(光宇), 일기자(一記者) 등의 이름으로 여러 글을 실었다. 1929년 5월 길림(吉林)에서 열린 조공재조직대회에서 중앙위원으로 선임되었다.


1930년 3월 상해에 도착한 고경흠(高景欽)과 함께 조선공산당 선전물의 근거지를 동경(東京)에 만드는 문제를 협의했다. 1931년 12월부터 1932년 8월 15일까지 동방노력자 공산대학에서 연구원으로 근무했다.


1932년 모스크바에서 조선 관련 글을 써서 코민테른 간행물 『민족식민지문제 자료』에 실었다. 1934년모스크바에서 외국출판사 한글 담당 직원이 되었다.


[참고문헌]

한국사회주의운동인명사전 (강만길 · 성대경 엮음, 창작과 비평사, 1996)

한국근현대 청년운동사 (한국역사연구회 근현대청년운동사 연구반, 풀빛, 1995)

『일제말 조선사회와 민족해방운동』 (한국근현대사연구회 1930년대반 ,일송정,1991)

『일제하 사회주의운동사』 (한국역사연구회 1930년대 연구반 ,한길사,1991)

한국공산주의운동사 (김준엽 · 김창순, 청계연구소, 1986)

『사회과학대사전(社會科學大辭典)』 (이석태 편,문우인서관,1948)

코민테른 6차대회와 조선공산주의자들의 정치사상연구 (최규진, 성균관대학교 박사학위논문, 1996)

「엠엘파에 대하여」 (러시아현대사문서보관연구센타 문서군 495 ,목록 135,문서철 191,양명,1933)

「엠엘파의 정치적 견지의 비판」 (러시아현대사문서보관연구센타 문서군 495 ,목록 154,문서철 488,양명,1933)

現代史資料 (姜德相 · 梶村秀樹 編, みすず書房, 1972)

朝鮮獨立運動 (金正明 編, 原書房, 1967)

출처 : http://encykorea.aks.ac.kr/Contents/SearchNavi?keyword=%EC%96%91%EB%AA%85&ridx=0&tot=18


▷ 양명[梁明,1902~?] (두산백과)

양건(梁健)·양건일(梁建一)이라고도 불리었으며, 1902년 경상남도 거제시 사등면(당시에는 통영)의 부유한 집에서 태어났다. 1919년 베이징[北京]으로 망명하여 베이징대학교에서 수학한 뒤 1925년 귀국하여 《조선일보》 기자가 되었다.


같은 해 조선공산당에 입당하였으며, 1926년 박헌영(朴憲永)·김단야(金丹冶)·임원근(林元根)·조봉암(曺奉岩) 등이 결성한 사회주의 청년단체인 고려공산청년회 제2대 책임비서가 되었다.


1928년 2월 제3차 조선공산당 검거사건(일명 ML당 검거사건) 때 중국으로 피신하였으며, 그해 6월 모스크바에서 열린 코민테른(인터내셔널_제3인터내셔널) 제6차 대회에 조선공산당 대표로 참석하여 코민테른의 조선공산당 승인취소를 번복해 줄 것을 요청하였다.


같은 해 7월 제4차 조선공산당 책임비서 차금봉(車今奉)의 후계자로 선임되었으며, 이후 지린성[吉林省] 지린에서 한위건(韓偉健)과 함께 조선공산당 재건에 힘썼다.


1931년 모스크바의 공산주의 운동 지도자 소양교육 기관인 동방노력자공산대학에 입학하였고, 1932년 상하이[上海]에서 안형중(安炯仲)으로부터 조선공산당 재건 활동 자금을 받았다. 1934년 모스크바의 외국문출판사 편집인이 되었으며, 1937년 6월 제3차 조선공산당(일명 ML당)사건 관련 혐의로 검거되었다.

출처 : http://www.doopedia.co.kr/doopedia/master/master.do?_method=view&MAS_IDX=101013000879315


▷ (거제방송, 거제신문) 거제출신 독립운동가 양명 선생 (양일운 기자, 2007. 8. 16.) http://www.geojenews.co.kr/news/articleView.html?idxno=3658


위 기사를 비롯한 양일운 기자의 '양명 바로알기' 시리즈 (기사 26건) http://www.geojenews.co.kr/news/articleList.html?sc_sub_section_code=S2N25&view_type=sm


▷ (거제시민뉴스) 양명(梁明)…비운의 독립운동가 “이국만리에서 조국의 완전한 독립을 위해 목숨 바치겠다.” (2015. 4. 3.) http://www.geojesiminnews.co.kr/news/articleView.html?idxno=5691


▷ (거제타임즈) [(발굴) 거제항일운동가를 찾아서] 양명, 문학인에서 혁명가로 (2003. 7. 7.) http://www.geojetimes.co.kr/news/articleView.html?idxno=416


▶ 조원숙 (박상수 집필, 한국역대인물 종합정보, 한국학중앙연구원)

1906년(광무 10)∼미상. 일제 강점기 사회주의운동가.


부친은 조석구(趙錫龜)이고, 오빠는 조두원(趙斗元)이며, 여동생은 조옥화(趙玉花)이다. 남편은 양명(梁明)이다.


1924년 5월 사회주의 여성단체인 조선여성동우회 발기인으로 가담하고 집행위원이 되어 사회주의사상 전파와 동지 규합 등에 힘썼다.


1925년 1월 화요회(火曜會)‧북풍회(北風會)의 영향을 받아 경성여자청년동맹(京城女子靑年同盟)을 조직하여 활동하던 중, 1926년 6월 ‘제2차 조선공산당 검거 사건’ 때 일본 경찰에 체포되었다가 바로 풀려났다.


1927년 중앙여자청년동맹 상무위원 겸 서무부원‧근우회(槿友會) 집행위원‧강원도청년연맹 순회강연대원‧근우회 주최 재만(在滿)동포정음악대회 준비위원 등을 역임하였다. 같은 해에 조선공산당 당원이 되어 1928년 2월까지 근우회야체이카 책임자로 활동하였다.


해방 후인 1945년 12월 조선부녀총동맹 중앙집행위원, 1946년 민주주의민족전선 중앙위원 등을 역임하였으며, 1948년 8월 황해도 해주(海州)에거 남조선인민대표자대회가 개최되자 참석하여 제1기 최고인민회의 대의원에 선출되었다.

출처 : http://people.aks.ac.kr/front/tabCon/ppl/pplView.aks?pplId=PPL_7HIL_A1906_2_0025989


▷ (주간경향) [현대사 아리랑]조선부녀총동맹 중앙집행위원 조원숙 (813호, 2009. 2. 24.) http://weekly.khan.co.kr/khnm.html?mode=view&artid=19351


▷ (설악신문) [설악의 근현대 인물사 1-14] 사회주의 여성운동주도 양양출신 조원숙 (2006. 12. 26.) http://soraknews.co.kr/renewal/kims7/bbs.php?table=news&query=view&uid=7273


댓글(0) 먼댓글(0) 좋아요(8)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