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실을 영원히 감옥에 가두어 둘 수는 없습니다
조영래 지음 / 창비 / 1991년 12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아빠가 어렸을 때는 이 건물이 세계에서 제일 높은 건물이었다.
아빠가 네가 이 건물처럼 높아지기를 바라지 않는다.
세상에서 제일 돈 많은 사람이 되거나, 제일 유명한 사람,
높은 사람이 되기를 원하지도 않는다.
작으면서도, 아름답고, 평범하면서도 위대한 건물이 얼마든지 있듯이 인생도 그런 것이다.
건강하게, 성실하게, 즐겁게 하루하루 기쁨을 느끼고
또 남에게 기쁨을 주는, 그런 사람이 되기를 바랄 뿐이다
실은 그것이야말로 이 엠파이어 스테이트 빌딩처럼
높은 소망인지는 모르겠지만....

1990. 1. 18 밤 아빠가


댓글(5) 먼댓글(0) 좋아요(12)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2016-02-12 02:17   URL
비밀 댓글입니다.

나와같다면 2016-02-12 20:33   좋아요 1 | URL
영화 변호인을 보고 엔딩크레딧이 올라가는데.. 엉엉 소리를 내면서 통곡을 했었어요.. 같이 간 사람이 창피해할 정도로..

2016-02-17 07:45   URL
비밀 댓글입니다.

후애(厚愛) 2016-02-18 16:56   좋아요 2 | 댓글달기 | URL
감기조심하시고 편안하고 따뜻한 오후 되세요.^^

나와같다면 2016-02-18 19:47   좋아요 1 | URL
바로 당신을 알아보는 순간..
그 찰라를 느껴보고 싶어서
`캐롤`보러갑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