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신이 경제학자라면]을 읽고 리뷰 작성 후 본 페이퍼에 먼 댓글(트랙백)을 보내주세요.
당신이 경제학자라면 - 고장 난 세상에 필요한 15가지 질문
팀 하포드 지음, 김명철.이제용 옮김 / 웅진지식하우스 / 2014년 6월
평점 :
품절


팀 하포드의 책이라면 경제현상을 쉽고 흥미진진하게 소개해준다고 매번 베스트셀러에 오르는데 이번에도 역시 마찬가지일 듯 싶다. 전편의 책들이 또한 미시경제학의 관점에서 서술되었다면 이 책은 거시경제학적 관점에서 서술되어 있다. 그래서인지 이 책에서도 매일 경제활동을 하는 한 사람으로서가 아니라 한 국가의 경제정책을 운용하는 사람의 입장에 서 보라고 조언한다. 그만큼 거시경제학의 관점은 추상적이면서 이해하기가 쉽지 않은 영역이다. 그래도 이 책에서 저자는 통화정책과 화폐, 인플레이션, 재정정책, 실업, 행복지수, 지속가능성 등 어려운 주제들을 최대한 쉽게 풀어주면서 이야기를 끌어나가고 있다. 그 거대한 경제정책들 이면에 숨어 있는 결정적이고 실질적인 동력도 또한 밝혀주면서 말이다. 사실 개인적으로 미시경제학보다는 통화정책이나 인플레이션 같은 거시경제 분야에 관심이 더 많기에 이 책을 꽤 흥미롭게 읽을 수 있었다.

 

특히 첫 장부터 전개되고 있는 수력학을 이용해 경제 방정식을 풀어낸 필립스 기계 모니악의 발명가 빌 필립스에 대한 이야기가 압권이었다. 이 책의 마무리 시점에서도 빌 필립스의 이른 죽음에 대한 이야기로 마무리하는 걸 보면 이 책에서 그의 활약상이 현대 거시경제학을 풀어내는 단초가 되었음에 틀림없다. 사실 이 책은 또한 합리적 기대가설 이후 거시경제학이 중요한 관점들을 제대로 통합하지 못하고 있다면서 21세기 들어 발생한 금융위기에 대한 해법의 실마리도 제공하고 있다. 이를테면 행동경제학이나 복잡계 이론 같은 새로운 이론들을 거시경제학이 흡수해야 한다는 것이다. 이 책을 통해 20세기에 걸쳐 발전해온 거시경제학의 흐름에 대한 많은 이해와 함께 우리가 현재 처한 상황 속에서 어떻게 거시경제적 관점을 유지하고 발전시켜 나가야 하는지 알 수 있었다.

 

*알라딘 공식 신간평가단의 투표를 통해 선정된 우수 도서를 출판사로부터 제공 받아 읽고 쓴 리뷰입니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