빙의 실천시선(실천문학의 시집) 230
김수열 지음 / 실천문학사 / 2015년 1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밥그릇


-송경동





내 밥그릇이 두 개면
누구 한 사람은 밥그릇이 없다는 것




내 집이 두 채면
어느 가족은 마른하늘 아래 누워
별을 세고 있다는 것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7)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