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카가 마스크 94를 주문했는데 대구라서 배송이 지연 된다고 카톡이 왔다.

지난주부터 약국마다 94가 다 품절이 되고 없어서 어떡하지 했었는데 조카가 

주문해서 이모집으로 배송시켰어요. 그런다.

너무 고마웠다.

근데 마스크 값이 많이 올랐다.

참 어이가 없다.


요즘은 계속 집에만 있다.

지난주에 장 보기도 했고.

가족 모두 각자의 집에서만 있는데 답답하다고 한다.

답답하겠지.

내 친구도 답답하다고 매일 연락이 오는데.

뉴스를 보면 스트레스가 쌓이고 혈압이 올라간다고 한다.

나도 마찬가지라고.

차라리 뉴스 많이 보지 말고 책을 읽어 했다.

마음의 안정이 조금은 될테니까.

보고싶은 책이라도 있으면 선물로 보내줄테니 말만 하라고 했더니

읽을 책들이 산더미라고 나중에 그런다.

너는 책 필요없어 하길래 필요하지 그랬다.

보고싶은 책들이 몇 권 있는데 라고.

보내줄께.

친구의 대답.^^


신천지가 있는 줄도 몰랐다.

친구한테 처음 이야기 듣고 많이 놀랐다.

사실이냐고 몇번을 물어더랬다.

안 믿겨서.


미국에 계신 시아주버니께서 늦게 아시고 연락이 오고.

괜찮냐고 계속 묻고.

옆지기는 괜찮다고 걱정하지 말라고 하고.

오늘은 미국 친구들한테서 연락이 오고.

모두 감사하다.



요즘 목에 통증이 심해서 잠을 잘 못 자는데 그래도 약을 미리 받아 두어서 정말 다행이다.


다음 달 초에 검사 예약을 해 놓았는데 예약취소를 했다.

나중에 받아도 나는 좋으니까.^^;;;



해리 포터 시리즈 5~7편 박스 세트 - 전13권 (반양장)


박스가 참 예쁘게 나왔다.










이동진이 말하는 봉준호의 세계


궁금한 책이다














작은 텃밭 소박한 식탁




음식에 관한 책들은 무조건 좋아한다.

특히 텃밭에서 나온 음식들...



댓글(4) 먼댓글(0) 좋아요(51)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stella.K 2020-02-23 14:56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저도 지난 주 산책 삼아 마트 두 번 다녀온 것 밖에 없네요.
살면서 이런 경우는 처음인 것 같습니다.
사스나 메르스 때도 이 정도는 아니었던 것 같은데...
치사율은 오히려 그 두 개 보다 낮다는데 감염력은 더 센가 봅니다.
언제나 마음 놓고 살지 모르겠습니다. 자영업자들이 타격이 말이 아닌가 보던데...

저 봉준호 책은 시의적절해 보이긴 하군요.
아카데미 특수를 노린 것 같은 인상인데 그런 것 같지는 않고
암튼 이동진이 뭔가 한 수 앞을 내다보는 눈이 있나 봅니다.

후애(厚愛) 2020-02-29 23:03   좋아요 0 | URL
뎃굴이 많이 늦었지요.^^;;;
한동안 편두통이 심해서 좀 고생을 했었습니다.
아무래도 걱정과 스트레스 때문인 것 같아요.
저희 언니도 가게를 하는데 2주째 영업을 못 하고 있어요.
앞으로 더 그럴 것 같습니다.

네 그런 것 같습니다.
궁금하긴 한데 나중에 기회가 오면 봐야겠어요.
항상 조심하시고 꼭 건강 챙기세요!!!

2020-02-23 20:11   URL
비밀 댓글입니다.

2020-02-29 23:05   URL
비밀 댓글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