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키아벨리즘의 오징어게임
빅토 비안코 지음, 김진욱 옮김 / 국일미디어(국일출판사) / 2021년 11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빅토 비안코는 "지금과 같은 악한 시대에서는 독을 가지고 살아야 독을 다스릴 수 있다"고

강조하고 있다 

많은 사람이 "어떻게 이렇게 악할 수 있어?"라고 반응하며 자신을 포장하지만 깊이 들여다보면 빅토 비안코가 전하는 메시지는 의외로 우리 자신 속에 잠자고 있는 우리의 본능일지로 모른다 

빅토 비안코가 제시하는 처세론을 자칫 "악으로의 권유"로 잘못 받아들인다면 그것은 

이 책의 진정한 의미를 제대로 소화시키지 못한 이른바 소화불량 상태라고 말할 수 있다 


13세기경에 마녀재판이 참으로 어처구니가 없다 

여기서 나온 마녀사냥으로 인해 현재도 얼마나 이런 일들이 많이 벌어지고 있는가

코에 걸면 코걸이, 귀에 걸면 귀걸이 식의 형태로 얼마나 많은 사람이 희생이 되었는지

그들의 억울함을 누가 알까 

 

대기업이 수많은 하청업체를 두는 것은 공저으이 전부를 총괄할 수 없기 때문이 아니라 그렇게 하는 것이 경비지출이 적어진다는 이익이 있기 때문이다

선진국이 개발도상국가에 합병회사를 만들어 현저히 노동자들로 하여금 제품을 만들게하는 것도 분명히 헐값으로 노동력을 훔치는 해위이기에 모두가 평등하게 훔치고 있다 

도둑질 없이는 우리의 생활이 완전히 성립되지 않는다는 것을 예를 들고 있다


말이란 것이 얼마나 무서운 힘을 가지고 있는가에 대해 그 이면을 소개한 셈인데 

마음에 새겨둘 것은 현실적으로 아무리 유리한 상황에 있다 하더라도 말을 잘하는 상대로부터 교묘하게 추궁을 받게 되면 겨로가적으로 어떻게 휘말릴지 모르는 일이라는 것이다 

말을 쏘아대는 상대가 한 사람이 아니고 여럿이 공격 해오는 상황이라도 된다면 유감스럽게도 진실을 가지고 있는 쪽이 반드시 승리한다고 장담할 수는 없다는 것을 우리는 잘 알고 있고 겪어 본 적이 있기에 더 잘 알고 있다 

풍부한 표현력과 충분한 박력을 가지고 공격해오는 쪽이 역전승을 거두는 일이 많다 

케네디가 승리한 원인이 케네디는 연설의 명수였다 

극히 당연한 일을 이야기해도 듣는 사람을 끌어들이는 매력이 있었다고 한다 

<오징어게임>을 드라마도 보고 책을 본 한사람으로써   

과연 강자만이 이 세상을 살아갈 수 있을까,,, 

 

 


 


 


리뷰어스 클럽의 소개로 출판사로부터 책을 제공받아 주관적으로 작성한 글입니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마키아벨리즘의 오징어게임
빅토 비안코 지음, 김진욱 옮김 / 국일미디어(국일출판사) / 2021년 11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과연 강자만이 살아남아야할까?,,,하는 이런 마음이 든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HOW TO 팬베이스 팬을 얻는 실천법 - 팬과 함께 성공한 10개 기업의 필승전략
사토 나오유키.쓰다 마사야스 지음, 오구라 나오미 그림, 복창교 옮김 / 경영아카이브 / 2021년 11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팬과 함께 성공한 10개 기업의 필승전략 

팬베이스는 기업들의 재정적 위기를 극복하고 지속 가능 경영을 위한 필연젹 선택이다 

초고령화,인구급감등이 초래한 시장축소와 경기침체속에서도 변함없이 승승장구하는 10개 기업의 팬을 얻는 실천노하우를 통해 팬과 진지하게 마주해보자 

그 안의 사람들이 어떤 생각과 안목으로 미래를 그리고 있으며 어떤 노력과 수고를 하고 있고 어떤 방식으로 팬과 만나, 인연을 만들어 성과와 감동을 만들어냈는지에 따라 다르다 

그 사람만 만들 수 있는 유일무이한 이야기라는 말이다 

"팬이란 무엇일까?",,,기업이나 브랜드 등이 중요하게 여기는 가치를 지지하는 사람이라고 정의

상품을 많이 구매하는 사람이 반드시 "팬"이라고 할 수 없다 

상품이나 브랜드의 세부사항까지 자세히 알고 있을 만큼 열성적이지 않더라도 가격이 저렴하다거나 기능이 뛰어나다는 이유로 상품을 구매하는 사람은 많으니깐

팬베이스라는 개념을 통해 기업,팬,사회 모두가 행복해지는 선순환이 이뤄지기를 우리는 강력히 바라고 있다 

 이 책에서 다루는 10가지 이야기를 통해, 팬과 진지하게 마주하는 법, 커뮤니티사이트와 팬미팅 운영방법,팬과 함께 가치를 창조하는 모습이나 "스루 더 커뮤니티, 팬을 어떻게 정의하는가"등 팬베이스를 실천하고 있는 사람들로부터 얻을 수 있는 많은 팬베이스 지식을 만나보자

 

자신의 생각을 이야기하는 일부터 시작하라 

감정과 마주하기 위해서는 우리는 무엇부터 시작해야할까?

먼저 내 생각이나 감정을 이야기하는 일부터 시작해야 한다 

"타인과 친해지는 과정"을 한번 상상해보자 

본인에 관해서는 아무것도 이야기하지 않고 상대방에게 질문공세만 해서는 마음 속 깊은 이야기가 나오기 어렵다 

당신이 어떤 사람인지, 무엇을 중요하게 여기는 사람이고, 상대방에게 무엇을 해주고 싶고, 무엇을 함께 하고 싶은지등 이야기하지 않는 한, 타인과 가까워지는데 분명 한계가 있다 

내 생각을 정리해서 말하는 것부터가 교재의 시작이다 

팬은 만드는 것이 아니라, 만나는 것이다 

 이 책을 기본지식을 쉽게 다가갈 수 있는 것이 만화로 되어 있어 아주 쉽고 확실히 배울 수 있다는 것이 너무 좋다 

팬베이스 집중 강의로 출발 


팬을 중요하게 여기고 팬과 함께 기업이 성장해 가는 "팬베이스"에 대해 만화로 쉽게 이야기속으로 들어가보려 한다 

신규고객보다도 기존고객보다도 팬을 중요하게 생각하는 시대 


시대의 키워드를 통해 시대의 흐름을 알아간다 

사람은 선택지가 많으면 많을수록 고민하다가 결국 물건을 사지 않게 된다고 한다

 

리뷰어스 클럽의 소개로 출판사로부터 책을 제공받아 주관적으로 작성한 글입니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HOW TO 팬베이스 팬을 얻는 실천법 - 팬과 함께 성공한 10개 기업의 필승전략
사토 나오유키.쓰다 마사야스 지음, 오구라 나오미 그림, 복창교 옮김 / 경영아카이브 / 2021년 11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팬베이스라는 개념을 통해 기업,팬,사회 모두가 행복해지는 선순환이 이뤄지기를 강력히 바라고 있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언젠가 기억에서 사라진다 해도
에쿠니 가오리 지음, 김난주 옮김 / (주)태일소담출판사 / 2021년 10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교실의 풍경, 복잡한 전철속에서 이뤄지는 일들

엄마,아빠는 싸우는 장면을 본 적은 없지만 언젠가부터 각 방을 사용하는 모습 

간혹 엄마가 낮에 우는 모습 

그런 엄마는 기쿠코가 집에 돌아올때면 반드시 현관까지 나와 어서 오라고 반겨주고 그런 기쿠코는 엄마를 위해 선물이라고 하면서 켄터키 치킨에서 산 생선 버거와 감자튀김이 들어 있는 종이봉투를 내밀면 엄마는 생긋 웃으며 그것을 받아든다 

그런 엄마가 요즘은 낮에 울지 않는다는 것을 알게된다 

 

기쿠코는 예전에 빨간코트의 여자를 만나지 못했지만 독서는 진전이 없었고 자꾸 주위에 신경이 쓰이고 초조하다 

그 여자는 치한이 아닐것이라는 생각이 들고 그 여자의 손길은 전혀 기분이 나쁘지 않았고 얼굴도 치한 같지 않았고 손가락이 아주 차가웠다는 것을 생각하면서 전철을 타면 그 여자는 찾는 버릇까지 생겼지만 더 이상 만나지 않는 것을 확인하고 안심하게 된다 


코로나 이후에 많은 변화로 사춘기 아이가 하는 말이 이 글에서 느껴지는 미안함이다 

아빠나 엄마나 내가 하는 학교 얘기에 그리 큰 흥미를 보이는것 같지 않다는 글이 가슴에 와 닿는다 

 

빨간코트의 여자는 어느날부터인가 같은 역에서 타고 같은 역에서 내렸다 

그녀는 전철에 타고 있는 내내 묘한 눈길로 쳐다보거나 다가와 옆에 바짝 붙어서곤했지만 

첫날처럼 치한 같은 행동은 하지 않았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