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기다리 고기다리 던 BTS가 왔다.

소생이 아니고 소생의 아내이야기다.  

뭐 그럴리야 없겠지만.....그래도 혹시... ㅎㅎ

알라딘 팬싸에 당첨되었으면 정말 좋겠다.

   

세일포인트가 백만이 넘었다. 대단하다.

소생은 뭐 방탄을 잘 모르지만...

옆에서 자꾸 듣다보니 어느듯 방탄을 좋아하게 되었다.

 

어쨌든 일곱 명의 건실한 대한 청년들 정말 대단하다.

승승장구하길 바란다. 진심으로.

대한애국청년단 ㅎㅎㅎ

 

 

 

 

 

 

 

 

 

  

 


댓글(8) 먼댓글(0) 좋아요(23)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무해한모리군 2019-04-16 12:49   좋아요 1 | 댓글달기 | URL
저는 어제 박효신 콘서트 티켓팅 대전에 참여했다 한장도 못건져서 울적하네요. 팬싸 당첨 기원드립니다 ㅋㅋㅋㅋㅋ

붉은돼지 2019-04-16 13:04   좋아요 0 | URL
팬싸 당첨되면 정말 대박인데 말이죠 ㅋㅋㅋㅋㅋㅋㅋ

레삭매냐 2019-04-16 13:26   좋아요 1 | 댓글달기 | URL
저는 BTS에 대해 잘은 모르지만
대단한 인기인가 봅니다 :>

오래 전에 카페에 갔는데 벽에
BTS 블라블라 되어 있어서 도대
체 저게 무언가 하면서 인터넷
검색을 했더라는.

붉은돼지 2019-04-16 13:33   좋아요 0 | URL
저도 뭐 잘 모르기는 마찬가지입니다만....

조금 전에 인터넷을 보니 방탄이
미국와 영국의 양대 팝차트를 석권해서
K팝의 신기원을 열었다는 기사가 떴습니다.



stella.K 2019-04-16 18:42   좋아요 1 | 댓글달기 | URL
어떻게 되셨습니까? 당첨 되셨나요??

붉은돼지 2019-04-16 20:26   좋아요 0 | URL
어머! 스텔라님~
그럴리가요ㅜㅜ

stella.K 2019-04-17 15:50   좋아요 1 | URL
앗, 이런... 이거 아재라고 떨어 트린 거 아닌가요?
알라딘 넘하는구만...ㅉㅋㅋ

붉은돼지 2019-04-17 22:04   좋아요 0 | URL
뭐,아직은 제 덕력이 많이 부족해서가 아닐까 그리 생각하고 있습니다. ㅜㅜ
 

집사 뭐하나? 나 심심한데


댓글(4) 먼댓글(0) 좋아요(22)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ransient-guest 2019-04-14 01:25   좋아요 1 | 댓글달기 | URL
앗! 너무 귀엽습니다. 책을 읽을 수 없을만큼 귀여워서 놀자고 오면 책을 덮겠군요

붉은돼지 2019-04-14 19:58   좋아요 0 | URL
그래도 저렇게 옆에만 와 있지 책 읽는 걸 방해하지는 않더라고요~

hnine 2019-04-14 04:41   좋아요 1 | 댓글달기 | URL
목에 방울까지.
저렇게 말까지 하고 말예요 ^^

붉은돼지 2019-04-14 20:00   좋아요 0 | URL
어떨 때는 정말 대화를 하고 싶어요. 정말 잠깐이라도 한번씩 말 좀 했으면 좋겠다는 생각을 합니다
 

 

 올 여름 런던 여행을 앞두고 책을 잔뜩 샀다.

 

<영국, 바꾸지 않아도 행복한 나라>, <런던 미술관 산책>, <영국 정원 산책>, <런던이야기>,<just go 영국>은

원래 가지고 있던 책들이고... 나머지는 근래에 새로 산 책들이다.

오렌님의 추천에 힘입어 미루어 두었던 디킨스의 책들을 이번 참에 드디어 읽어보기로 했다.

뭐 훗날을 위해 아껴둔 것은 아니지만...어쨌든 언젠가는 읽어야지 하고 있던 디킨스인데...

어제부터 <데이비드 코퍼필드>를 즐거운 마음으로 읽고 있다.

 

2017년판 영화 <오리엔트 특급 살인>에서 포와르가 기차칸에서 배를 잡고 낄낄거리며 읽던

<두 도시 이야기>는 분명히 예전에 구입했던 것 같은데,,,, 아무리 찾아봐도 없다

나쓰메 소세키의 <런던탑/취미의유전>도 어디 갔는지 아무리 찾아봐도 행방이 묘연하다.

아무래도 다시 구입해야할 모양이다.

 

사진에 등장하는 책들 중에 읽은 책은 <바꾸지 않아도 행복한 나라>, <런던 숨어있는 보석을 찾아서>, 

<런던 이야기> 3권 정도이다. 지금은 <데이비드 코퍼필드>와 <런던 미술관 산책>, <셰익스피어>를 읽고 있다.

빌브라이슨의 <발칙한 영국산책>은 2권이 또 나와있다.

 

영국하면 역시 헨리 8세 이야기가 빠질 수 없다.

힐러리 맨틀의 <울프 홀>은 예전에 읽었고 <튜터스 앤불린의 몰락(Bring up the bodies)>은

책은 가지고 있지만 아직 읽지는 못했다. 두 책 모두 부커상 수상작이다.

한 작가가 두번이나 맨부커상을 수상한 것은 전례없는 일이라고 한다.

주인공은 헨리도 앤도 아니고 토마스 크롬웰이다.

이 책들은 베스트셀러이기도 한데, 소생의 입장에서는 <울프 홀>은 그렇게 재미있지는 않았다.

어쨋든 <앤불린의 몰락>도 런던 가기 전에 읽어보면 좋을 것이다.

그 기구한 팔자의 면면 들이 내셔널 갤러리 뒤편 국립 초상화 미술관에 다 있다고 한다.

맨틀의 크롬웰 이야기는 3부작이라고 하는데 3부에 해당하는 책은 아직 국내에 번역되지 않은 모양이다. 

 

 

 

 

 

 

 


댓글(2) 먼댓글(0) 좋아요(3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oren 2019-04-07 22:10   좋아요 1 | 댓글달기 | URL
작가와 작품을 두루두루 미리 읽고 나서 ‘나중에‘ 그 도시를 찾아가는 느낌은 얼마나 더 황홀할까요?
부지런히 짬을 내서 부디 한 권이라도 더 읽고 런던행 비행기에 오르시길 응원하겠습니다.^^

붉은돼지 2019-04-08 11:09   좋아요 1 | URL
부지런히 읽으려고 노력하고 있습니다만.....이것 저것 뒤적이다보니 읽을 책들이 자꾸만 늘어나고 있습니다. 어쨌든 뭐라도 좀 읽고나서 가면 도움이 되지 않을까 생각하고 있습니다. 감사합니다. ^^
 

 

우리 초코가 어제 중성화 수술을 했어요

어제 새벽에는 먹은 것을 다 토하고 말았어요

그래도 오늘은 조금 기운을 차린 것 같아요

저 갑갑한 넥카라를 일주일이나 해야 한다네요...

 

 


댓글(6) 먼댓글(0) 좋아요(3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원더북 2019-04-03 20:51   좋아요 1 | 댓글달기 | URL
오마나~ 사랑 듬뿍 받고 자란 티가 줄줄 흐르네요^^ 윤기가 반짝반짝 너무 이뻐요~

붉은돼지 2019-04-03 21:58   좋아요 0 | URL
사진 여러 장 찍었는데 특별히 잘 나온 놈으로 올렸어요. ㅎㅎㅎㅎ

hnine 2019-04-03 21:02   좋아요 1 | 댓글달기 | URL
일주일이 그저 후딱 지나가기를 바라야지요.
저 코 한번 만져보고 싶네요 ^^

붉은돼지 2019-04-03 21:59   좋아요 0 | URL
정말입니다. 후딱 지나가기를...
저는 고양이 코가 저리 촉촉한 지 예전엔 미처 몰랐습니다. ㅎㅎ

syo 2019-04-04 21:23   좋아요 1 | 댓글달기 | URL
아이뻐라.... 세상 제일 착한 눈이네요...ㅠㅠ

붉은돼지 2019-04-04 22:10   좋아요 0 | URL
고양이 눈은 정말 무슨 보석 같아요 ~
 

 

뭐 독서가로서는 완독이 아니어서 조금 아쉬운 심정도 있지만

모범 장서가로서는 시리즈를 완비한 심사가 흐뭇하기 그지없다.

오십줄의 나이로 이런 장난이 가당한가하는 생각도 있지만

축생따위에게 무슨 염치나 체면 같은 것이 있겠는가 그리 생각하고 있다.

마르고 닳도록 천 년 만 년을 살아 천 살 만 살이 되어도 다 생긴대로 놀게 되어있는 법이다.

 

 

 

 

 

 

 

 

 

 

 

 

 

 

 

 

 

 

 

 

 

 

 

 

 

 

 

 

 

 

 

 

 

 

 

 

 

 

 

 

 

 

 

 

 

 

 

*** 비연님 보시고 계세요?  돼지의 우쭐쭐한 모습을 ㅎㅎㅎㅎㅎ


댓글(4) 먼댓글(0) 좋아요(32)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페크(pek0501) 2019-04-02 15:10   좋아요 1 | 댓글달기 | URL
멋지십니다. ~~

붉은돼지 2019-04-02 17:42   좋아요 0 | URL
감사합니다. 페크님...
사실 제가 봐도 좀 멋집니다. ㅋㅋㅋㅋㅋ

감은빛 2019-04-03 21:15   좋아요 1 | 댓글달기 | URL
오! 밥 안 드셔도 배 부르실 것 같아요!

붉은돼지 2019-04-03 22:01   좋아요 0 | URL
마음적으로는 정말 그렇습니다만......
돼지의 몸적으로는 뭐 꼭 그렇지는 아니하더라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