죄와 벌 - 상 열린책들 세계문학 1
도스또예프스끼 지음, 홍대화 옮김 / 열린책들 / 2009년 12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소냐의 사랑은 그리스도의 그것과 닮았다. 죄와 벌은 많은 것을 이야기하지만 한 인간을 구원에 이르게 하는 사랑이야말로 도스토예프스키가 궁극적으로 말하고 싶었던 것 아닐까.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2)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