슬로싱킹 - 속도를 늦출수록 탁월해지는 생각의 힘
황농문 지음 / 위즈덤하우스 / 2020년 11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황농문 교수의 몰입이 유명한데, 슬로싱킹을 먼저 읽게 되었다. 몰입으로 책 두 권 나왔던데, 조만간 읽어볼 생각이다. 

7월 1일까지 7일 남았고, 딱 7일만 책에 나온 슬로싱킹, 몰입을 실천해보려고 한다. 


슬로싱킹의 기본은 1. 충분한 수면 2. 1초도 놓치지 않고 계속 문제에 대해 생각(스트레스 받으면 안됨) 3. 선잠 4. 매일 30분씩 규칙적인 운동하기 이다. 


읽어보면, 굉장히 혹하게 되는 내용들인데, 사례로 나오는 다양한 상황에서 몰입을 어떻게 활용할지에 대한 질문과 그에 대한 처방, 그리고, 그걸 따른 후의 피드백까지가 꼼꼼히 나와 있어서, 몰입이 필요한 사람이라면, 자신의 상황에 맞춰볼 수 있다. 

몰입을 위한 슬로싱킹을 시도하고, 경험한 사람들이 막 세상이 바뀌고, 가치관이 바뀌고, 살이 빠지고 등등등 이야기 나오는데, 오버나 허황된게 아니라, 읽다보면, 그럴 수 밖에 없겠다 싶다. 


처음 읽을 때 딱 떠오르는건, 비주얼리제이션, 하고자 하는 걸 계속 생각해보기, 이미지 트레이닝, 별똥별에 소원빌기 같은 거였다. 간절히 바라고, 이루길 원하는 것만 하루종일 생각하다보면, 그걸 잘하지 않을 수 없는 그런 몰입의 상황. 거기에 선잠은 '몰입의자' 에 앉아서 1-20분의 짧은 낮잠을 말하는데, 자면서 얻게 되는 창의력과 장기기억 끄집어낼 수 있는 상황을 활용하라고 하는 것. 달리가 영감 얻기 위해 숟가락 들고 자는 에피소드 생각난다. 숟가락 떨어트리면 그 소리에 깨서 그림 그린다고. 


나는 지금 이루고 싶은 것이 두 가지인데, 어떡하나. 생각했는데, 그 답은 직장인의 슬로 싱킹에 나온다. 자투리 시간 활용하라고. 자기 상황에서 최대한 생각하기를 지향하는 것. 생각할수록 뇌에 시냅스 형성, 활동하게 되고, 그게 사라지지 않도록 끊이지 않고 생각, 생각 하라는 것. 


같은 주제에 대한 세 번째 책쯤 되면, 비슷한 이야기들 많을 것 같고, 첫번째 책이 제일 좋을 것 같지만, 난 이 책을 제일 먼저 읽어서인지 이 책도 충분히 좋았다. 


공부하는 학생들이 읽어보면 좋겠다고 생각했다. 여기 나온 학생들은 중학생부터 대학원생까지, 그리고 직장인들 이야기도 나오다보니, 누구라도 해결할 '문제'가 있다면, 시도해볼 수 있지 않을까 싶다. 


그 이전에, 삶의 가치관이 바뀌는 몰입이라는 점은 빅터 프랭클 생각도 났다. 자신이 하는 일에 몰입하고, 문제 해결하며 의미를 찾는 것. 말처럼 쉽지는 않지만, '일' 이 나에게서 차지하는 부분을 생각해보면, 일하는 나가 다이고, 일하는 동안 불행하고, 그것이 일 외적으로도 영향을 미치는 것은 한 번뿐인 인생에 많이 아까운 시간들일 것이다. 


대학원에 와서 고민하는 대학원생의 메일에 대해 조언하기를, 

첫째, 학위 논문 주제와 관련한 자료를 읽고 생각하는 데에만 집중할 것. 둘째, 결과에 연연하지 말고 과정에만 최선을 다할 것. 셋째, 잠을 자면서까지 그 문제를 생각하는 숙면일여 상태가 될 때까지 1초도 놓치지 않겠다는 태도로 논문의 주제에 대해서만 생각할 것. 


잡일이 많아서 그러기 힘든 그에게 "사실 수험생이나 연구자가 아니고서야 일상을 꾸리면서 문제 하나를 1초도 멈추지 않고 계속해서 생각할 수 있는 사람은 거의 없다. 이런 경우 나는 차선책으로 자투리 시간을 활용할 것을 제안한다. 자투리 시간이 날 때마다 학위 논문 주제에 관해 생각하는 습관을 들이라고" 


직장인의 슬로싱킹을 위한 팁은 다음과 같다. 

1. 잠을 충분히 자고, 필요하면 선잠도 잔다. 

2. 생각에 집중하되 몸과 마음은 이완된 상태를 유지하며 슬로싱킹한다. 

3. 깨어 있는 동안 1초도 멈추지 않고 프로젝트를 생각한다. 

4. 하루 30분씩 규칙적으로 운동한다. 

5. 여러 프로젝트를 동시에 추진해야 할 때라도 가능하면 한 프로젝트에만 일정 기간 집중한다.

6. 결과보다 과정에 집중해야 불안감이 통제된다. 

7. 선택과 집중이 중요하다. 

8. 업무 구동력, 즉 이 일을 해야 할 이유나 의미를 찾는다. 


1번이 진짜 중요한 것 같다. 수면시간 7시간 확보. 자기 전에, 일어나자마자, 중간에 깼을 때도 하나의 문제에 집중해서 생각했다. 자면서 뇌에서 영감 얻기를 바라며. 어제 꾼 개꿈은 밤에 본 트위터 때문이었는데, 차마 트위터를 끊겠다거나 스마트폰을 덜 보겠다거나 목표 세우지는 않고, 트위터 앱 메인에서 지운거, 몰입하다보면, 자연스레 덜 쓰게 되겠지. 바란다. 여튼, 타임라인도 정리했다. 인터넷이란건 내가 만드는 환경이니깐. 처음부터 몰입하기는 쉽지 않으니, 포스트잇으로 여기저기 몰입할 문제를 적어서 붙여두는 것도 도움 된다고 한다. 


몰입하는 문제를 무대와 조명, 관객(장기기억)으로 설명한 부분이 와닿았다. 


2번 몸과 마음 이완시키는 것도 계속 의식해야 하고. 스트레스 받으면 안 된다. 4번, 하루 30분 운동. 이게 힘들어. 일 때문에 많이 움직이던 때도 있었지만, 운동을 위한 운동을 한 적이 없어서 말이다. 요즘같이 활동량 없는데도 몸이 막 개운하지 않은 것은 운동 안해서겠지? 7시간 자려고 깨면 또 자려고 노력하고 노력하면서, 운동을 안 해서 그렇구나 인지도 했으니, 운동 빠트리지 말 것. 시험 준비하던 학생이 운동해서 도움 되었다는 이야기도 책에 나온다. 


그리고, 또 하나, 절실함이 클수록 몰입하기 쉽다고 한다. '여기 내 인생이 걸렸어!' '목숨을 걸어보겠다!' 같은 생각을 떠올리며. 7일동안 몰입해보겠다. 


수학 문제 풀기를 훈련에 많이 이용하는데, 

"인문학 독서는 정신적 성숙에 유리하고 토론과 글쓰기는 커뮤니케이션 능력을 발달시키는 데 유리하다. 한편 답이 명확한 문제를 스스로 생각해서 해결하는 몰입 방식의 훈련은 전두엽을 발달시켜 생각이 깊어지게 만든다. " 


이건 일단 메모만 해둔다. 수학이 진짜 싫었고, 좋았던 적이 단 한번도 없었는데, 시험에 대한 압박 없는 지금 외려, 수학 공부 해보고 싶어진다.


전 작 두 권을 읽어보지 않아 모르겠지만, 이 책만 읽어봤을 때는 다양한 내용으로 꽉 차 있는 알찬 책이었다. 


7일 성공하면 7월 1일에 와서 '내가해냄' 하고, 수정, 업데이트하겠다. 


일단, 위에 얘기한, 수면시간 7시간 이상 확보, 1초도 멈추지 않고 계속 생각하기, 30분 운동, 선잠 실행할거고, 해결해야 할 문제도 생각해뒀다. ㅇㅇㅇㅇㅇㅇㅇㅇㅇㅇㅇ의 ㅇㅇㅇ 찾기. 이다. 



댓글(4) 먼댓글(0) 좋아요(19)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새파랑 2021-06-25 12:11   좋아요 1 | 댓글달기 | URL
와 슬로싱킹 8가지 팁 좋네요. 특히 전 6번과 8번이 완전 와닿습니다!

하이드 2021-06-25 12:16   좋아요 2 | URL
저도 6번 좋아요. 전 현재의 행복감을 위해 과정이 중요하다고 생각하는데, 불안감도 없애주죠.

난티나무 2021-06-25 14:14   좋아요 1 | 댓글달기 | URL
하이드님 글 보고 궁금해서 저도 전자책 빌려두었어요.^^

하이드 2021-06-25 17:20   좋아요 1 | URL
사례로 나오는 사연들이 디테일해서 더 몰입해서 읽었습니다. 몰입에 대한 책들 많지만 컨셉만 가지고 뜬 책 아니고, K 커스터마이즈 되어 좋았던 것 같아요. 누구라도 당장 시작해볼 수 있구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