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자연의 7장의 유서를 제대로 목격한 유족들과 증인들은 오히려 침묵을 지키고 있다. 왜냐하면 고인의 명예를 위해서였다.

 

후배: 왜 고 장자연 자살 사건을 덮으려 하는지 밝혀지면 전쟁이라도 일어납니까? 개지랄한 놈들을 밝혀서 죄값을 물어야 우라통이 가라앉은 것 같은데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김대오: 장자연의 명예는?

 

후배: 제대로 수사해서 밝혀야 고인의 명예가 조금이라도~~죽은 사람만 불쌍합니다.

 

김대오: 명예는 개뿔. 유족이 원하지 않으면 아닌 겁니다.’(25p)

 

 

하지만, 웬 뚱딴지같은 자칭 증인(?)이란 작자가 등장하여 미꾸라지 한 마리가 온 나라를 휘저어 버린꼴이다. 우리나라가 이토록 유리멘탈이었나? 우리의 눈이 어두었던 것이다. 하나의 거짓말을 포장하려면 또 다른 거짓말이 필요한 것이고 그 무수한 거짓말에 농락당한 나라의 참담한 꼴이라니....그리고, '진영논리'의 위험성을 보았다. 책을 보면서 혀를 찼다!  

그리고 이 사건을 가지고 책을 쓴 서민교수가 대단하다고 생각한다.

 

 

이 책을 읽고 난후 성경을 보다가 이 구절이 눈에 들어왔다

 

잠언 14:34이다.

 

공의는 나라를 영화롭게 하고

죄는 백성을 욕되게 하느니라

 

 

 

조정래가 쓴 책 천년의 질문에 보면 이런 이야기가 나온다.

 

우리 손자가 공부허고 있으믄 내가 말해.

아가공부 많이 헌 것들이 다 도둑놈 되드라.

맴 공부해야 쓴다. 사람 공부해야 쓴다. 그러코 말해.

착실허니 살고, 넘 속이지 말고

니 심으로 땀 흘림서 벌어 묵어라와

내 속에 든 것 지킴서 살아야 써.

사람은 속 깊은 것으로 허는 짓이 달라지는 벱잉께.

지 맴을 잘 지켜야제.

돈 지킬라고 애쓰덜 말아라잉.

아이고, 이쁜 내 강아지!!’(382p)


댓글(5) 먼댓글(0) 좋아요(35)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행복을 주는 도서관 2019-12-18 14:50   좋아요 1 | 댓글달기 | URL
정래는 언제 바른 생각을 가질까?
만년의 질문이다.

서니데이 2019-12-18 19:04   좋아요 1 | 댓글달기 | URL
저도 이 책 읽으면서 알게 된 사람이었어요.
지금은 뉴스에 거의 나오지 않고 있는데, 어떻게 되고 있을지 모르겠네요.
카알벨루치님, 따뜻하고 좋은 저녁시간 되세요.^^

카알벨루치 2019-12-19 08:05   좋아요 1 | URL
떳떳하게 조사받으면 좋겠구만 아니면 평생 도망다녀야 할 처지겠죠 캐나다시민권을 줄리 만무하고...간만입니다 서니데이님 늘 행복하소서!

뒷북소녀 2019-12-23 14:49   좋아요 1 | 댓글달기 | URL
대단하시네요... 이 사건으로 책까지 쓰시고.

카알벨루치 2019-12-23 15:54   좋아요 0 | URL
그러게요 참고목록을 보니 수많은 인터넷사이트와 뉴스, 인터뷰, 유튜브 등등 엄청나게 파헤치신 듯 해서 더 대단했습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