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오빠, 오빠 인기 많아요? "

 

" 나..? 인기 없는데? "

 

너무 웃겼다. 난 미남이 인기가 없는 걸 알고 있었고, 왜 인기가 없는지도 너무 잘 알기 때문이다.

 

" 난 오빠 좋은데? "

 

이러니 착하다고 할 수밖에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웃을 때 치아가 너무 완벽하다

 

" 오빠 교정한 거예요? "

 

교정이 뭐냔다

 

이빨 교정은 안했다고 한다.

 

 

엄마가 말했다.

 

" 까불지마. 오해하겠다. 그래서, 잘생겨서, 어쩔건데? "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미남이 


자기가 만났던 여자중에


내가 제일 착하대



그건 인정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 이모 안경 벗어봐. "


매우 이상하게, 못생기게 보일거라 생각했지만, 원래는 꺼려지는 일이지만


벗고 서준이를 보았다.


 

깜짝 놀라며 손으로 내 얼굴을 가리키면서

 

" 어...외삼촌... " 하는 서준이^^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