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연사박물관
이수경 지음 / 강 / 2020년 5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노동운동을 하는 남편을 둔 아내의 시점에서 쓰여진 연작 단편 소설이다. <철도원 삼대>를 읽은 후라 그런지, 그닥 노동자 소설로서 특별하게 읽히진 않았다. 그보다는 한 여성이 느끼는 나이들며 변해가는 부부의 느낌, 이해하기 어려운 아이를 키우는 엄마로서의 한계, 어려운 형편을 타개하기 힘든 현실적인 막막함을 섬세하게 그려낸 소설로 기억될 것 같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7)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철도원 삼대
황석영 지음 / 창비 / 2020년 6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내가 살고 있는 이 동네, 수십년 전의 영등포의 모습을 보았다. 이 땅의 노동자의 지난한 삶과 함께.

댓글(0) 먼댓글(0) 좋아요(4)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이상하고 자유로운 할머니가 되고 싶어 - 무루의 어른을 위한 그림책 읽기
무루(박서영) 지음 / 어크로스 / 2020년 5월
평점 :
품절



최근 만난 책 제목 중에 가장 마음에 드는 제목이다. 나도 곧 노안이 올 것이고, 그때엔 여기 나온 그림책들을 읽어야겠다. 그리고 꼭 이상하고 자유로운 할머니가 되어야지!


댓글(0) 먼댓글(0) 좋아요(8)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시선으로부터,
정세랑 지음 / 문학동네 / 2020년 6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이야기가 재미있어 내처 읽어본게 참 오랫만이다. 다행히 주말이기도 했고!

두 달전 읽었던 <알로하, 나의 엄마들>과 딱 이어진 이야기 같았고, 심시선은 <이상하고 자유로운 할머니>의 대표주자 같았다. 김완선도 자아를 찾기 위해 2006년에 하와이에서 잠시 살았었다고 했고....

나 피부가 까맣고 이국적이라고 고향이 동남아 아니면 하와이냐는 소리 많이 들었는데... 고향 한 번 찾아가 보고 싶은데, 가서 훌라춤 배워보고 싶은데, 언제나 함 갈 수 있을라나~
하와이 가고 싶어요!ㅎㅎ

#시선으로부터
#정세랑
#알로하나의엄마들
#이금이
#무슨책읽어

댓글(1) 먼댓글(0) 좋아요(14)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hellas 2020-06-15 01:52   좋아요 1 | 댓글달기 | URL
진짜 재밌게 잘 쓰는 작가. :):):)
 
내 자리는 내가 정할게요 - 여성 앵커의 고군분투 일터 브리핑
김지경 지음 / 마음산책 / 2020년 5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여성의 적은 여성이 아니라, 여성의 뒷배는 여성이라고 말해줘서 즐겁게 읽을 수 있었다.

모든 워킹맘들, 육아맘들, 그리고 육아할머니들 화이팅! 여성연대는 예나 지금이나 훌륭히 작동하고 있다는^^

댓글(0) 먼댓글(0) 좋아요(9)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