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시 태어나도 엄마 딸
스즈키 루리카 지음, 이소담 옮김 / 놀(다산북스) / 2019년 5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아악! 이 사랑스러운 모녀를 어쩜 좋지??? ㅎㅎㅎㅎ 이런 하트 유발자들!!  


<다시 태어나도 엄마 딸>을 다 읽고 나니 괜스레 입가에 미소가 번지고, 가슴이 따뜻해지고, 어쩐지 막 ㅋㅋ 나까지  착해지는 것 같고 그렇다. ㅋㅋ ㅋㅋㅋ 아! 좋다 ㅋㅋㅋ 조으다!! 책을 읽고 이런 느낌 정말 오랜만인 듯! ㅋ  


첨엔 이 책의 화제성에 낚여서 그래 뭐 얼마나 대단한 천재인지? 어디 한번 읽어나 보자 싶었다. 그런데 세상에 다시 보니 천재도 그냥 천재가 아니고 최연소 천재 작가? 도대체 몇 살인데? 작가 소개를 찾아봤더니..


2003년 일본 도쿄에서 태어났으며, 문학상의 상금을 모아 좋아하는 잡지를 사려고 글을 쓰기 시작했다. 타고난 재능으로 초등학교 4, 5, 6학년에 걸쳐 일본 대표 출판사 쇼가쿠칸(小學館)에서 주최하는 ‘12세 문학상’ 대상을 3년 연속 수상했다. 많은 사람들의 마음에 빛을 남기는 소설가가 되는 것이 작가의 꿈이다. 


반나절 만에 쓴 열한 장의 자필 원고에서 시작된 소설 『다시 태어나도 엄마 딸』은 열네 살에 출간한 첫 소설집이며, 출간 직후 10만 부 이상 판매되어 베스트셀러 반열에 올랐다. 


♣ 다시 태어나도 엄마 딸 - 스즈키 루리카 :p 저자 소개 중에서 



세상에! 진짜 초딩!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초딩이 어떻게 이런 글을 써낼 수가 있는지? 정말 경이로울 따름이고 ㅋㅋㅋ 2003년 도쿄 출생이라니 지금은 커서 16살  중학생이 되었겠지만 ㅋㅋㅋㅋ 아니, 애초에 초딩이니 중딩이니 나이를 모르고 그저 일본 작가 아무개 씨가 쓴 책인 줄 알고 읽었어도 충분히 재미있게 읽었을 텐데.. 오히려 나이가 어려서 어쩐지? 뒷심이 좀 부족하더라... 뭐 이런 아쉬운 소리를 한 마디씩 거들게 되는 거 아닐까? 싶기도 하고 아무튼, 간만에 정말 술술 잘 읽히고 마음 따뜻해지는 책을 읽어서 넘나 기분 좋음. ㅋㅋ ㅋㅋ 





─────────────── 밑 줄 긋 기 + 




예전에 엄마랑 만약에 다시 태어나면 뭐가 좋을지 얘기한 적이 있다. 부자가 좋다고 할 줄 알았는데 뜻밖에도 벌레가 좋겠다는 대답이 돌아왔다. 


  "먹고 배설하고 그냥 사는 거야. 삶의 보람이니 의무니 과거니 장래니 일이니 돈이니 하는 것과 관계없이 단순하게 살다가 죽는 게 좋겠어." 


  나는 하나도 안 좋을 것 같지만 벌레든 동물이든 괜찮으니까 다시 태어나도 엄마의 딸이었으면 좋겠다. 


♣ 다시 태어나도 엄마 딸 - 스즈키 루리카 :p 23


 ㅋㅋ 아 미치겠다. ㅋㅋㅋ ㅋㅋ 벌레라니! ㅋㅋㅋㅋㅋㅋㅋㅋ앜ㅋㅋㅋ ㅋㅋ 웃겨서 ㅋㅋ 


 아니 살다 살다 다시 태어나면 벌레로 태어나겠다는 사람 처음 봐서 ㅋㅋ 너무 참신하다 싶었는데, 심지어 그 이유까지 심오하다! ㅋㅋ 저 대사는 진짜 초딩이 생각해 낼 수 있는 내용이 아닌데! 대박이지 않나요? ㅋㅋ 


그리고.. 다시 태어나도 엄마의 딸이었으면 좋겠다는 이야기 밑에 경찰서 게시판 대목에서 눈물 핑 - 돌았어 힁 ㅠㅠㅠ 


나는 무엇보다 엄마 캐릭터가 너무 좋고 괜찮아서, 엄마의 과거? 엄마의 어린 시절? 엄마의 러브 스토리? ㅋ 뭐 이런 이야기로 몇 편의 연작이 더 나왔어도 너무 재미있을 것 같았는데. 저렇게 끝나서 너무 아쉬웠어 ㅠㅠ 





"슬플 때는 배가 고프면 더 슬퍼져. 괴로워지지. 그럴 때는 밥을 먹어. 혹시 죽어버리고 싶을 만큼 슬픈 일이 생기면 일단 밥을 먹으렴. 한 끼를 먹었다면 그 한 끼만큼 살아. 또 배가 고파지면 또 한 끼를 먹고 그 한 끼만큼 사는거야. 그렇게 어떻게든 견디면서 삶을 이어가는 거야." 


♣ 다시 태어나도 엄마 딸 - 스즈키 루리카 :p 266


솔직히 나는 다나카와 엄마 이야기가 너무 좋았어서!! 남자 꼬마 '미카미 신야' 로 화자가 바뀌는 마지막 챕터 '안녕,다나카' 는 확 몰입도 떨어지고 너무 아쉬웠는데 ㅠㅠ  죽어버리고 싶을 만큼 슬픈일이 생기면 일단 밥 먹으라는 ㅋㅋㅋㅋㅋ 대목 읽고 그 조금 아쉬웠던 마음조차 스르륵  녹아버렸다. ㅋㅋ 아 ㅋ ㅋㅋ 스즈키 루리카! 이 작가 천재작가 맞다!  ㅋㅋㅋ 



˝먹고 배설하고 그냥 사는 거야. 삶의 보람이니 의무니 과거니 장래니 일이니 돈이니 하는 것과 관계없이 단순하게 살다가 죽는 게 좋겠어.˝ - P23

˝슬플 때는 배가 고프면 더 슬퍼져. 괴로워지지. 그럴 때는 밥을 먹어. 혹시 죽어버리고 싶을 만큼 슬픈 일이 생기면 일단 밥을 먹으렴. 한 끼를 먹었다면 그 한 끼만큼 살아. 또 배가 고파지면 또 한 끼를 먹고 그 한 끼만큼 사는거야. 그렇게 어떻게든 견디면서 삶을 이어가는 거야.˝- P266


댓글(0) 먼댓글(0) 좋아요(6)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