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만의 공간을 만드는 창업 가이드 - 작은 가게를 기획합니다
김란 지음 / 북바이퍼블리 / 2020년 1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공간 창업. 낯설지만 흥분되는 말이다. 날로 늘어나는 다양한 창업 아이템 중에서 공간을 창업한다니. 어떤 이야기인지 호기심이 생긴다. 공간 대여? 파티룸? 회의 장소? 마켓? 에어비엔비? 대체 무엇을 이야기하는지 궁금하다.

 

그렇다면 공간 창업이 요즘 유행일까. 아니다. 공간 창업의 수가 늘어났다기보다는 주목을 받고 있는 뜨는 공간이 늘어났다고 볼 수 있다.

 

이유는 간단한다. 소비자의 취향이 다양해졌고, 그로 인해 공간 소비가 대중화되었으며 공간 창업 비용까지 저렴해진 것이다. 자기가 좋아하는 취향이라면 비싼 커피 한 잔이라도, 1시간에 약간 비싼 공간 비용을 대여해서라도 기꺼이 즐기고자 하는 문화가 퍼진 탓이기도 하다. 때문에 화려하고 멋드러진 인테리어 비용 대신 공간 콘텐츠를 충실하게 갖춘다면 지속 가능한 창업아이템이 되고 있다.

 

 

하지만 무턱대고 해서는 안 된다. 공간 창업도 엄연한 창업이고 자영업이다. 무엇보다도 퇴사가 낭만 혹은 유행으로 번지고 있는 세태를 경계한다. 미디어가 부추기는 퇴사 만능주의는 지양하길 권하고 있다. 내가 직접 만든 공간의 주인이 돼서 일하고자 하는 것. 그게 바로 가장 먼저 정해져야 한다. 내 가게, 내 공간이라는 자부심과 사명감. 이런 경우 공간을 잘 운영하고 싶은 욕심이 생기고 내가 좋아서 하는 일이라는 자부심이 샘솟는다.

 

 

 

 

만약 인기 있는 아이템으로 창업을 시작하기 전에 고려해야 할 점이 또 있다. 우리의 뇌는 기억해야 할 것들이 너무 많기 때문에 새로운 정보를 접하고 기억할 때면 기존에 알고 있는 것과 얼마나 비슷하고 다른지를 먼저 판단한다. 이런 경향을 '인지적 구두쇠'라고 하는데, 만약 서점을 차린다면 기존의 서점들과 어떤 차별성을 두고 중점적으로 콘셉트 잡을지 stp 전략(포지셔닝)이 필요하다.

 

먼저 부동산을 가기 전에 이것부터 챙기길 당부한다.

 

1. 나에게 맞는 공간 창업 아이템 찾기

2. 창업 예산 범위 결정: 초기 투자금

3. 매출, 비용 구조 확인

4. 상권 분석: 위치 선정 기준과 방법, 데스크 리서치

5. 사업 계획서: 아이템 결정과 브랜딩

6. 공간 후보지 방문 및 비교 분석

7. 계약 전 건축물대장, 등기부 등본, 사업자등록 가능 여부 확인

 

그리고는 인테리어(공간 레이아웃과 콘셉트 결정), 영업 신고, 사업자 등록, 사업자 통장 발행, 카드 가맹점, 인터넷, POS 설치, 가오픈 준비, 피드백 반영, 공간 오픈 및 운영 순으로 진행하면 된다.

 

퇴사보다 급한 것은 공간에 대한 각종 SNS 만들어 놓기다. SNS를 통해 업체를 통하지 않고 직접 홍보할 수 있다.

 

 

이 책은 저자의 경험을 통해 영업 비밀과 다양한 콘셉트 창업의 노하우를 알려주고 있다. 형식은 공간 창업자 저자가 공간 창업 의뢰를 앞둔 A 씨와 함께 성공한 공간 창업자들을 만난다는 것이다.

 

독자는 A 씨의 입장에서 저자의 이야기를 듣는다. 실질적인 조언부터 충고, 계산기 두드려 나올 수 있는 수입 및 지출 금액 등 매출에 대한 투명한 손익계산도 공개하고 있다. 공간을 기획할 인테리어와 레이아웃이나 DIY로 하기로 했다면 어떻게 접근해야 하는지 꼼꼼히 설명되어 있다. 디자인 계약부터 공사 시작까지, 진행 순서도 안내되어 있다. 때문에 공간 창업을 꿈꾸는 예비창업자를 위한 팁이 가득하다. 나만의 작은 가게를 꿈꾸는 분들에게 좋은 길잡이가 될 것이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