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칼렛 스토리콜렉터 19
마리사 마이어 지음, 김지현 옮김 / 북로드 / 2013년 11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아름다운 진홍색머리를 가진 내숭이라고는 없는 소녀 스칼렛, 초록색 눈동자와 미소가 일품이라는 울프, 자신도 모르게 동방연방 황제 카이토에게 끌리는 신더와  말많은 수다쟁이인줄로만 알았는데 점점 외모 이상으로 자신의 매력을 보이기 시작하는 카스웰까지, 심부름을 하다 위험해진 빨간 모자가 아니라 위험에 빠진 할머니를 구하기 위해 늑대 굴로 들어가는 빨간소녀와 그런 그녀를 아슬아슬한 눈으로 바라보는 늑대의 이야기가 시작됩니다.


루나 크로니클 시리즈는  1편 신더에서는 신테렐라를, 이번 이야기 스칼렛에서는 빨간모자를, 그리고 3편 크레스에서는 라푼젤 이야기를 토대로   강렬한 여자 주인공과 멋진 남자 주인공을 만들어가고 있는데요.  4부작 윈터공주에서는  백설공주를 비틀어가는 이야기를 볼 수 있다하니 그 또한  기대하게 됩니다.  1편 신더에서는 전염병으로 인한 여동생의 죽음과 카이토 왕자와의 만남, 그리고 신데렐라처럼 파티에서 뭔가를 놓고가는 주인공의 모습까지 볼 수 있습니다. 구두가 아니라 놀라긴 했지만서도... 이번 이야기에서도  할머니와의 끈끈한 관계, 한 고개 넘어간다 싶으면 다시 나타나는 늑대들의 유혹과 위협을 볼수 있다는 점에서 빨간모자의 이야기를 떠올리게 됩니다. 


1편이 신더와 카이토왕자의 이야기였다면 , 스칼렛에서는 미소가 아름답고 천진해보이지만 막상 그 웃음이 지어지면 나타나는 늑대 이빨을 가진 울프와 스칼렛의 시작되는 사랑아닐까 싶습니다. " 나는 너를 지키겠다고 약속했어. 그렇게 할 거야. 더 이상 이 문제로 토론해봤자 소용없어." 라며 절대적 사랑을 짧지만 단호하게 표현하는 울프와 예전 사랑받는 주인공들처럼 뒤에 숨기만 하지는 않는 스칼렛의  진짜인듯 속임수인듯 함께 하게되는 동행, 이미 신더와 카이토 사이에 한 눈의 설렘이라는 불꽃이  일어났다 여겼는데, 새삼스레 다가오는 카스웰과의 이야기까지 그 다음에 어떻게 될까라는 궁금증이 생기게 하고 있습니다. 

 

마법과 늑대 인간, 루나인이라는 특별한 힘을 지닌 이들을 지배하고 있으면서도 이제는 지구까지 넘보는 레이나 여왕의 눈에 불을 켠 신더 잡기와 이 위기상황에서 드러난  신더의 힘을  어떻게  기르게 될지가   동화와 SF,비밀과 위험,마법과 실제같은 상황, 성공과 실패속에서도 빛나는 남과 여가 보이는 사랑이라는 다양한 이야기로 보여지기에  그 다음 동화속 주인공을 닮은 이야기와  이번 이야기의 진행이 어떻게 이어지게 될까 기다리게 되는 걸 겁니다.   라푼젤과 백설공주 이야기가 신더와 레이나 여왕 사이 힘 겨루기에 어떤 영향을 미치게 될지.마리사 마이어의 달콤한 동화 비틀기와 우리의 상상이 얼마나 비슷하게 만나게 될지 기대해봅니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