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미요밀 맛있는 비건 베이킹 - 자연스럽고 조화로운 삶을 위한 빵 & 디저트 레시피, 다이어트.유당불내증.아토피.당뇨 FREE
김성미.최근형 지음 / 보누스 / 2019년 11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빵을 좋아해서 누가 맛있는 빵집이 있다고 하면 어지간하면 가보려고 하는 편입니다. 그렇게 빵을 즐기곤 했는데, 슬프게도 강제적으로 빵 먹는 횟수를 줄이게 됐습니다. 어느 날부터인가 빵을 많이 먹으면 배가 안 좋구나 하는 느낌을 가지게 됐기때문인데요. 그러다 동네에 생긴 발효를 해서 만든다는 빵집 빵은 속이 다르다는 걸 경험해서 자주 가게 됐습니다. 예전보다는 아니지만요. 그러다보니 그 집 빵은 어떻게 다른 걸까 궁금해지게 되더라구요. 그냥 그렇구나..했을 뿐 그 과정은 한번도 눈여겨 보지 않았기 때문인데요.

 

이번에 알게된 야미요밀은 찾아보니 이미 입소문이 많이 나있는 곳이더라구요. 당뇨나 다이어터들을 위한 천연 발효종 무설탕 빵, 밀가루를 먹으면 소화가 안 된다는 분을 위한 쌀빵, 글루텐이 몸에 안 맞는 이를 위한 글루텐 프리 빵이 있다고 하는데요. 비건이나 아토피, 당뇨나 다이어터들에게 먹고 싶은 것과 먹을 수 있는 것은 다를수 밖에 없다 여겨졌는데 아토피를 가진 아이 엄마의 마음으로 만들기 시작했다는 빵은 걱정을 덜을 수 있겠다 싶어집니다. 우유, 달걀,버터,백밀가루,백설탕,GMO 식품, 방부제,식물성 생크림을 뺐기 때문인데요. 빵이라 생각하면 떠올릴 재료들 없이 빵이 된다는 것으로 호기심을 자아내게 됩니다.

 

기본빵부터 디저트까지 재료가 없어보이는데 맛을 보장할 수 있을까 싶은데요. 사진만봐도 식욕을 자아낼만큼 겉은 바삭, 속은 촉촉하게 보입니다. 그 과정을 보면 역시나 발효의 과정이란 정성이 들어가야 한다는 걸 알려주는데요. 정성만 더해지고 갯수가 한정적이라면 실망스러울 수 있지만 생각보다 많은 걸 만들수 있다는 걸 보여주기에 기본 빵만 만들어본다면 응용이 잘 되지 않을까 해보게 됩니다. 가던 빵집에서 '동물성 생크림을 사용합니다'란 문구에 동물성이 왜 좋은 걸까 갸우뚱했는데 식물성 생크림에 유화제나 안정제같은 식품 첨가물이 들어간다는 등의 여러 설명들이 빵 역시도 달콤한 걸 골라야 하는 게 아니라 어떤 재료로, 어떤 시간을 거쳐 만들어진 게 좋은건지를 다시 생각해보게 됩니다.

 

발효 원종을 만들기 위해 우선은 발효 액종이 필요하다고 하는데요. 이게 천연 발효종 빵을 만들 때 가장 중요한 작업이라고 하는데 그게 어려워보이긴 합니다. 그 과정을 보여주는데 잘 할 수 있을까 싶어지기 때문인데요. 그래도 요즘은 나가서 누가 뭘 넣었는지 알 수 없는 걸 먹느니 그냥 내가 만들어놓고 무슨 맛이 되든 먹어보자 하는 중이기에 조만간 도전해야하지 않을까 하는 욕심이 생기긴 합니다. 스콘이 제일 간단하다기에 만들어 먹고 있는데 백밀가루 대신 베이킹용 쌀가루와 흑미가루, 호밀, 현미등등의 좋은 가루는 어떨까 싶어지는데요.

 

 

조금만 신경써도 건강에 많이 도움이 될꺼라 생각되는 부분들이 많이 보이게 됩니다. 빵이나 간식에 대해 고민을 한번이라도 했던 분들에게 도움이 되지 않을까 싶은데요.. 병아리콩이 들어간 레몬 머랭이라던지 현미 브라우니 등으로 편안한 속도 좋겠다 싶지만 단 1%의 동물성 재료가 없어 환경을 지킬 수 있다는 말까지 볼 수 있어 더 흐뭇해지게 됩니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2)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