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65일
블란카 리핀스카 지음, 심연희 옮김 / 다산책방 / 2021년 2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Are you lost, baby girl?

(p.33)

와우, 파텍 필립을 선물해주는 이탈리아 남자라니! 게다가 이 남자는 외모면 외모, 키면 키, 몸매면 몸매 모든 것을 다 가졌다. 이런 재간둥이가 나에게 빠졌다는 상상만해도 아찔하다. 그런데 이것은 소설 <365일>의 주인공에게 일어난 일이다.

 
단 한번 본 남자지만, 기억은 더없이 선명했다.

(p.35)

가수 화사님도 이 남자배우에게 DM을 보내보고 싶은 마음이 들었었다는 말을 들은 것 같은데 넷플 영화의 주인공 사진이 소설책 표지에 아주 강렬하다. 여자의 마음을 잘 아는 이 소설 <365일> 은 여자의 판타지이다. 남들에겐 거칠기 그지없지만 나에게는 더없이 부드러운 남자 주인공. 솔직히 현실에 있을 수가 없는 캐릭터다.

<365일> 은 읽는 동안 솔로인 나에게 연애하는 만족감을 준 기특한 책이다. 밤을 새는 줄 모르고 술술 잘 읽히는 건 말할 필요도 없지 않겠는가. 

 
소설 <365일> 은 넷플릭스 영화를 본 독자들에게 영화의 감동을 두 배로 안겨줄 것이다. 영화보다 자세한 묘사는 상상력을 통해 감동을 배로 늘려준다. 영화로 아쉬웠던 것을 풀어준다고나 할까. 영화에선 터널에서 빠져나오지 못하는 여주 라우라의 모습에 안타까웠는데 소설 <365일> 에서는 뒷이야기를 읽을 수 있다. 안그래도 영화도 또 찍을 거라던 말은 들었는데 그 때까지 어떻게 기다린담 하고 생각하는 분들을 위해 소설 <365일> 이 나왔나보다.



소설인가, 야설인가

뭐가 이리 ya하다냐

나의 총평





본 리뷰는 출판사에서 가제본 소설책을 무상제공 받았지만 주관적으로 적었음을 알려드립니다.





#365 #365일 #넷플릭스 #넷플릭스365일 #미켈레모로네 #넷플릭스365결말 #영화365일 #소설 #소설추천 #해외소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대한민국 부동산 미래지도 세트 - 전2권 - 부의 흐름을 짚어내는 빠숑의 입지분석 바이블
김학렬 지음 / 한빛비즈 / 2021년 3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믿고 읽는 빠숑님 이번에는 역작을 내주셨네요. 어떻게 입지분석을 해야할지 막막했는데 이렇게 좋은 소식을 !! 무조건예약입니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디 앤서 - 어느 월스트리트 트레이더의 다이어리
뉴욕주민 지음 / 푸른숲 / 2021년 2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사실 나도 처음부터 주식에 관심이 있던 것은 아니었다. 동학개미운동 전에 주식을 살포시 접할 기회가 있었다. 그 때만 해도 코로나19도 발생하기 전이었고 주식도 2000 포인트 정도였고, 테슬라도 안비쌌다. 그 때 국내주식을 하지말고 테슬라를 샀어야했다. 지금은 천슬라라 테슬라를 살 수가 없다. 주식도 가지고 있었어야 했지만 손절했다. 주가가 내려가는 속도가 무슨 휴지조각이 될 것 같은 느낌이 들었기 때문이다. 내 돈을 주식에 날리고나서야 주식을 공부하게 되었다. 그러던 중 만난 것이 뉴욕주민 유튜버였다. 처음엔 뉴욕에 산다길래 호기심에 눌렀는데 보다보니 똑똑하고 중독성있는 내용이었다. 출판 되었다는 소식을 듣자마자 광클릭의 솜씨로 받은 <디 앤서>.

 
주식투자를 마치 마트에서 장을 보듯이 뭐 하나 무조건 오를 것 같은 종목을 고르는 일이라고 생각하는 사고

(p.10)

엄청 부끄러운 일이지만 나 또한 마트에 장보듯이 일주일도 안되는 짧은 시간에 많은 종목을 샀다.역시 뉴욕주민님은 보통 사람들의 행동을 현명하게 잘 보고 있다는 생각이 들었다. 남들보다 이른 나이에 치열하게 살아온 뉴욕주민. 이런 스트레스가 풍부한 환경을 정말 잘견뎌주어서 대단하다는 생각이 들었다. 책을 읽으며 생각했는데 무엇이든 유튜브를 보며 내가 상상한 것 이상이었다.

버블이 오면 누군가 그것에 대해 아무리 객관적인 지표를 들고서 경고해도 시장에서는 묵살당하기 마련이다.

(p.36)


 

 <디 앤서> 는 뉴욕주민의 두 번째 책이다. 첫 책도 상당히 유익했는데, 이번 책은 월 스트리트 트레이더의 다이어리라 그런지 가독성이 좋다. 한국의 고등학교 교육과정까지 거치고 유학하여 월스트리트에 진출하는 것이 목표인 독자에게 추천하고 싶다. 뉴욕과 금융에 관심이 있는 서학개미 독자님들에게도 재미와 교육적인 내용을 주는 책이라 생각한다. <디 앤서> 를 읽는 동안 나는 잠시 뉴욕 월스트리트에서 일하는 사람이었다. 남들은 꿈만 꾸는 것을 매일 매일 살아내는 뉴욕주민, 한국에서 그녀를 응원해본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3)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서울 아파트 황금 지도 - 부동산 입지분석 고수 탑곰의 비밀 노트
탑곰 지음 / 비에이블 / 2021년 2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과연 여러분은 앞으로 집값이 

떨어질 것이라고 생각하십니까?

(p.25)

부동산에 관심이 생겨서 몇 년간 관찰해 본 결과 알게 된 점이 있다. 집은 그 동네에서 살아본 사람이 잘 안다는 것이다. <서울 아파트 황금 지도>의 저자 탑곰 님은 서울에 대치동,성수동, 회기동, 서초동, 상암동, 공덕동 등 서울 토박이셨다. 서울 토박이에 부동산에 관심이 특별한 분이시라니, 그런 분이 찍어주는 아파트는 어디일까 책을 읽기 전부터 궁금증이 모락모락 생겼다.

 
<서울 아파트 황금 지도> 가 여타 다른 부동산 책들과 차별화 되서 괜찮다고 생각하는 점은 자산 가격별 전략을 짚어준다. 내가 1억 미만을 가지고 있다면 이렇게 해라. 이런건 다른 책에서 읽지 못했던 것이다. 게다가 서울의 구역별 괜찮은 아파트를 콕콕 말해준다는 점이 지방러나 서울을 잘 모르는 독자들이 읽기에 꽤 메리트로 다가왔다.  이것이 바로 저자인 탑곰님이 수년에 걸쳐서 연구해 온 비법을 알려주시는 것이다. 만원 좀 넘는 가격으로 이렇게 다른 사람이 연구한 것을 손쉽게 알게 된다는 점이 참 감사하면서도 그 수고를 알기에 미안함도 들었다. 특히 책의 초반부의 탑곰님의 앗싸라한 말투의 팩트를 읽으며 어딘가 모를 시원함도 느꼈다.

오직 아파트 가격 내리길 바라는 사람만이 아파트값이 떨어질 거라는 희망을 마치 사실처럼 믿을 뿐입니다.

(p.26)


 

 평생 지방러로 살아왔지만 서울 아파트에 관심이 높은 나같은 독자들을 위해서, 그리고 서울이나 경기도 등 근처에 살지만 서울 아파트를 잘 모르는 독자들을 위해 <서울 아파트 황금 지도> 를 추천하고 싶다. 지인들이 부동산 책을 읽는다고 한다면 추천해주고 싶은 좋은 책을 읽게 되어 기쁘다. 엄청 쉽게 적혀있어 부린이 친구들에게 추천해줘야겠다.





본 리뷰는 출판사에서 도서만 무상제공 받았지만 주관적으로 적었음을 알려드립니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2021 에듀윌 공인중개사 1차 기본서 부동산학개론 - 32회 공인중개사 시험 대비 2021 에듀윌 공인중개사 기본서
이영방 지음 / 에듀윌 / 2020년 11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부동산학개론은 에듀윌 한권으로 끝냅시더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