난 동물을 잘 그려요 엄마 아빠와 함께 신나게 그리기 1
레이 깁슨 지음, 신형건 옮김, 아만다 발로우 그림 / 보물창고 / 2011년 1월
장바구니담기


그림에 자신없는 어린이와 부모님을 위한 책이 나왔어요.
책과 크레파스가 세트라서 실제 그리기 연습에도 좋아요.

그림을 잘 그리고 재밌어 하는 아이도 있지만,
그림을 잘못 그려서 아예 그리기를 싫어하는 아이도 있어요.
그리기의 기초는 따라 그리는 게 제일 효과적인 거 같아요.
우리 아이들도 어려서 캐릭터나 명화 따라 그리기를 많이 했어요.

이 책에 나온 사자, 고양이, 돌고래, 도마뱀, 토끼, 암탉, 곰, 호랑이,
물고기, 원숭이, 개구리, 말, 거북이, 홍학, 순록, 벌을 따라 그리며 연습하면
너도 나도 멋진 그림을 그릴 수 있을 거 같지 않으세요?

많이 연습해서 동물을 잘 그리게 되면,
2권으로 나올 <난 사람을 잘 그려요>도 기대해도 되겠어요.

자~ 첫번째 사자 그리기에요.
왼쪽에 그리는 순서대로 설명을 곁들여 나와 있어요.
오른쪽엔 완성된 그림이 있어, 내가 그린 것과 비교할 수도 있지요.

크리스마스에 산타할아버지께 선물 받은 1학년 와일드 보이가
굴렁쇠를 돌리다 방바닥에 앉아 스케치북에 쓱쓱 그리네요.
역시 첫번째 주인공인 사자를 그렸어요.^^

책이랑 같이 받은 크레파스는 책상 뒤로 떨어져서 색연필로 그린다네요.ㅋㅋ
크레파스가 작아서 관리를 잘 해야겠어요.

음~ 와일드 보이가 그린 사자와 책 속의 사자는 누가 더 밀림의 왕자 같을까?
잠시 생각을 해봐야겠어요.ㅋㅋ

고양이는 눈사람에서 출발하네요.
고양이의 특징을 잘 살펴서 그림에 나타내면 멋진 고양이 네로도 나오지요.

돌고래는 배를 곡선으로 그리고 그 위에 등을 둥글게 그리면 되네요.
이 기본형에 조금씩 변화를 주면 돌고래나 상어도 그릴 수 있겠네요.
코를 왼쪽이나 오른쪽에 그려 서로 다른 방향의 돌고래도 만들 수 있고요.
도마뱀도 쉽고 재밌게 그릴 수 있어요.
꼬리를 길게 살짝 구부려 주면 여러 모양의 도마뱀이 줄줄이 나오겠어요.
올해의 주인공 토끼도 기본형이 눈사람이네요.
귀 모양에 따라 토끼나 고양이, 곰과 원숭이로도 변신이 가능하지요.
물고기는 타원형에 눈과 입을 표시하고 물결 무늬나 비늘을 그리고,
꼬리와 지느러미를 어떻게 하느냐에 따라 다른 모양이 되네요.

곰의 기본형은 돼지를 그리는 것과 같으네요.
팔 다리를 어디에 붙이는냐에 따라 달라지는 모습도 재밌어요.

팔 다리를 벌려서 붙이면 눈사람 같은 곰이 되고
한쪽 팔과 다리만 그리면 나무에 누운 곰이나 앉아 있는 곰이 되지요.^^

사자와 비교되는 호랑이~ 좀 귀엽네요.^^
아마도 꽃미남 호랑이일지도...ㅋㅋ

아이들이 좋아하는 원숭이도 눈사람의 기본형에 도르르 말린 꼬리와
주둥이와 두 귀, 눈 코 입, 호라짝 벌린 팔과 다리를 그리면 완성되네요.
개구리는 동그라미에 팔 다리를 어떻게 그리느냐에 따라
앉아 있는 개구리나 펄쩍 뛰어 오르는 개구리로 변신하네요.
말도 아이들이 좋아하는 동물이죠.^^
새를 표현하는 건 홍학 그리기에서 조금씩 변형시키면 될 거 같아요.

순록 그리기는 타원형에 목과 머리, 두 귀를 그리고
긴 다리 네 개와 발굽까지 표시했어요.
나뭇가지처럼 비죽빼죽한 뿔을 그리고 색칠하면 멋진 순록이 되네요.
보기엔 참 쉬워 보이는데 막상 그려보면 생각처럼 쉽지 않다는 걸 알지요.ㅋㅋ

마지막에 나온 벌은 꿀벌 마야가 생각나네요.
벌의 기본형에서 조금씩 변화를 주면 파리나 작은 날벌레도 그릴 수 있을 듯해요.

1학년 와일드 보이는 벌을 그리고,
그 아래엔 벌이 좋아하는 꿀도 그려 넣었대요.
아이들 그림이 책하고 똑같지 않아도 괜찮아요.
처음부터 잘 할수도 없지만,
책하고 똑같은 그림보다는 자기 멋대로 그려 작품을 완성했다는 것으로 충분하니까요.

초등학교 3학년 은지가 그린 동물 모음인데 잘 그렸나요?^^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