작가는 어떻게 책을 쓸까? 그림책 보물창고 20
아이린 크리스틀로 지음, 이순미 옮김 / 보물창고 / 2006년 9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이 책을 읽고 3학년 정윤혜가 인터뷰 형식으로 감상을 표현했습니다. 제법 잘 했다 싶어 소개합니다.

윤혜기자: 안녕하세요? 기다리고 기다리던 '무엇이든 물어보세요' 인터뷰를 시작하겠습니다. 오늘 소개할 책은 <작가는 어떻게 책을 쓸까>입니다. 그러면 오늘의 주인공 두분을 소개합니다. 짜짠~~~

작가:  안녕하세요? 저는 글을 쓰는 작가랍니다.

화가: 안녕하세요? 저는 책의 표지와 속에 그림을 그리는 화가입니다.

윤혜기자: 예, 그러면 작가님께 먼저 질문하겠습니다. 글을 쓰는데 힘들거나 짜증나지 않습니까?

작가: 아니요, 약간 짜증나지만 책이 완성되어 출판하면 기분이 매우 좋습니다.

윤혜기자: 화가님도 그림을 그리고 색칠하고 글씨체 바꾸고 힘든 일이 많으시죠?

화가: 힘들지만 좋잖아요. 내 그림과 글씨체에 색깔이 실려 여러 사람이 읽을 수 있다는 게 정말 좋아요.

윤혜기자: 그렇군요. 그럼 작가님 책을 만드는 순서를 한번 알려주시겠어요?

작가: 좋습니다. 제가 아는대로 알려드리지요. 1. 무슨 내용으로 책을 쓸지 생각한다. 2. 책을 쓸 내용을 생각하며 글을 쓰기 시작한다. 3. 줄거리를 만들어 본다. 4. 다른책이나 신문 잡지 일기 등에서 모르는 내용을 확인한다. 6. 글을 다 쓰면 출판사에 보낸다. 7. 거절당하면 계속 다듬는다. 8. 작가의 작품을 원하는 출판사에 허락한다. 9. 편집자와 수정하면서 책을 손질한다.

윤혜기자: 우와~ 책이 되려면 시간이 많이 걸리는군요. 그럼 화가님, 작가가 책을 다 쓰면 화가는 어떻게 하나요?

화가: 설명할게요. 처음 표지를 만들고 글씨체, 책의 치수와 모양을 정합니다. 그리고 그림을 직접 그린 그림책 편집자 뿐 아니라 디자이너도 만나야 합니다. 어떻게 하면 그림이 좋아질 수 있는지 디자이너와 의견을 주고 받습니다.

윤혜기자: 아무리 짧은 책이어도 한 권을 만드는데 많은 사람들의 수고가 필요하군요. 화가님, 작가님 오늘 중요한 시간을 내주셔서 정말 감사합니다. 우리 어린이들이 작가님과 화가님의 설명을 듣고 책이 어떻게 만들어지는지 충분히 이해하고 자신들의 꿈을 키워나갈 수 있으면 좋겠습니다. 감사합니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