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나는 떠나지 않을 거야.˝ 결국 지금 이 순간을 만든 건 그 한 마디의 말이었을지도 몰랐다. 한때라도 인간이었던 것의 말을 믿으면 안 됐는데. 그들은 항상 쉽게 다가와서는 쉽게 떠난다.


각자의 사연을 갖고 뉴서울파크를 찾아온 사람들.
그곳에서 젤리를 나눠 먹으면 절대 안 헤어진다며 젤리를 건네주는 아저씨의 말을 듣고 받아서 먹게 된다. 하지만 그 젤리를 먹자 몸이 녹아 내리게 되며 정체불명의 분홍색 젤리들이 꿈과 환상의 공간을 뒤덮는다.


각자의 사연들이 정교한 퍼즐 처럼 맞물리는 이야기.
내용 자체가 창의적이며 신선한 소재로 다가와 독특했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8)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