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 그녀가 웃는다
정연연 지음 / 시공사 / 2015년 4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프롤로그

 

그냥

여자 이야기를

하고 싶었다

 

 

 

여자는 화장을 한다.

잡티를 감추기 위해, 예쁘게 보이기 위해, 자외선을 차단하기 위해, 약점을 감추고 치장을 하면서 여자는 점점 원래의 자기가 아닌 다른 사람이 되어간다.

세상이 만들어놓은 잣대에 맞추어 세상의 기대치를 충족시켜가면서.  

 

 

 

여자는 사랑을 한다.

그녀를 울고 웃게 하는 것, 그녀를 아름답게 하는 것, 그녀에게 상처 주는 것까지.

그녀는 타인과 사물, 자유를 사랑한다.

그리고 스스로 만든 철창 속에서 그것들을 바라본다.

 

 

-5페이지

 

 

 

 

 

 

 

 

 

 

 

 

 

 

 

 

 

 

 

 

 

 

 

 

: 동화

 

 

 

많은 여자들이 동화 속 백마 탄 왕자님을 꿈꾸지요.

그런 생각만 해도 가슴이 설레는 일이에요.

 

 

그런데, 잠깐. 우리가 사는 곳은 동화 속이 아니라

현실이란 걸 잊은 건 아니겠죠?

 

-12페이지

 

: 여자의 이상형

 

 

 

 

"서울에 있는 4년제 대학 출신에, 연봉은 8,000만 원 이상, 키는 180은 넘어야 하고, 잘생기진 않아도 훈훈한 외모에, 서울에 자기 이름으로 된 서른네 평짜리 아파트가 있고, 차는 좀 작아도 외제차를 모는 남자면 괜찮을 거 같아."

 

 

당신의 의견은 잘 들었어요.

그것이 당신 인생의 가치관이라 면 존중할께요.

 

 

 

하지만 왜 남자의 조건이

당신의 가치관이 되는 거죠?

 

-26페이지

 

: 남자의 이상형

 

 

 

"어리고, 예쁜 여자. 구체적으로 말하면, 섹시하면서도 귀여운 외모에, 화장기 없이 수수하고, 칼 대지 않은 얼굴.

뭐, 거기다 경제력도 있고 내조 잘하면서 착한 여자면 금상첨화지."

 

 

조건 참 까다롭지요? 저런 여자가 존재하긴 할까요?

그런데 말이죠.

재미있는 건, 여자도 이상형에 대해 같은 함정에 빠진다는 거예요.

 

 

그냥 변함없이 진심으로

나를 아껴주는 사람이면 충분하지 않나요?

 

-27페이지

 

얼굴 가리고 세상의 가면을 벗고

만났을 때

 

 

 

너는 나를 알아볼 수 있을까?

너는 나를 사랑할 수 있을까?

 

 

얼굴도 이 가면들도 모두 나를 설면하긴 하지만

           겉만 보지 말고 속도 봐줬으면 해.

 

 

-30~31페이지


댓글(8) 먼댓글(0) 좋아요(24)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2015-05-15 19:18   URL
비밀 댓글입니다.

2015-05-15 19:50   URL
비밀 댓글입니다.

보광적선 개도적선 2015-05-16 14:28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가치관 에대해서 논의

후애(厚愛) 2015-05-17 13:06   좋아요 0 | URL
^^
잘 지내시죠?
즐겁고 행복한 주말 오후되세요.^^

보광적선 개도적선 2015-05-17 13:09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감사합니다 믿음이 있어 늘 행복합니다 현재 연기 와 일심에 대해서 공부하고 있습니다

후애(厚愛) 2015-05-18 14:34   좋아요 0 | URL
`믿음이 있어 늘 행복합니다` 이 댓글이 마음에 와 닿네요.^^
저도 감사합니다!!
행복한 한 주 되세요.^^

보광적선 개도적선 2015-05-18 15:38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녹색 과 독서 정말 좋은 한주 가 될거 같습니다

후애(厚愛) 2015-05-18 19:05   좋아요 0 | URL
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