만월의 연 1
류은수 지음 / 청어람 / 2006년 10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책 제목이 마음에 들고....

또 제가 역사 로맨스물을 굉장히 좋아하는 편이라서요.

그래서 구입을 했는데....

읽어보니 희가 너무나 불쌍해서....

읽을 때마다 희가 다친 마음에 상처 때문에 읽는 내내 제 마음이

무척이나 울적했답니다.

그런데....'휼'....의 등장...

'휼' 때문에 울적했던 마음이 싹 달아나고 말았습니다.

'휼'때문에 얼마나 웃었는지 모릅니다.

'휼'이 얼마나 끔찍하게 '희'를 사랑하는지....

'휼'이 '희'만 보면 이성을 잃는 정도니....

'휼'이 하는 행동 때문에 은근히 재미가 있습니다.

무엇보다 '휼'때문에 '희'가 행복하다는 것입니다.

그리고 여기에 등장하는 '휼'의 동생인 '윤' 그리고....

'윤'이 사랑하는 '사미'도 은근히 재미나게 하는 인물입니다.

저는 '만월의 연'을 재미나게 읽었습니다.(물론 휼....)

독자들께 추천을 하고 싶습니다.

물론 읽는 사람마다 다르겠지만....

작가 류은수님 감사합니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44)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