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때, 거기 당신이 있었다
언재호야 지음 / 봄출판사(봄미디어) / 2018년 3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이제서야 처음 접하는 작가의 글.
다른 글도 슬슬 읽어봐야지~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영국 왕을 모셨지
보흐밀 흐라발 지음, 김경옥 옮김 / 문학동네 / 2009년 2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살아온 시간만큼의 역사가 쌓이는 것.....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eBook] 대장간의 공작님 - 제로노블 071
꿀설기 / 제로노블 / 2019년 3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설정에 비해서 순탄하고 잔잔하다. 기억 잃기 이전 ‘나쁜남자‘ 시절 에피소드가 하나쯤 나왔으면 좀 달리 느꼈을까? 어린 아가씨 몸으로 대장간을 운영하는 사라에 비해 공작의 포스가 아주 약한 느낌이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eBook] [고화질] 바라카몬 18 (완결) [고화질] 바라카몬 18
요시노 사츠키 지음 / 대원씨아이(만화) / 2019년 3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특별하지 않은 평화로운 나날 그대로 완결. 카메라 불빛이 꺼졌어도 그들의 오늘은 안녕하겠지... 나이의 숫자가 더해졌고 학년이 올랐으며 약간의 변화가 찾아왔어도 섬에서의 일상은 여전히 유쾌하고 다정하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5)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이리에 아키 [군청학사]

 

 

 

 

 

 

 

 

작가의 다른 글을 먼저 접하고 독특한 스토리와 묘하게 절제된 감정들이 좋아서 그의 작품들을 찾아보기 시작하며 펼쳐든 [군청학사].

첫권에서 오히려 [란과 잿빛의 세계] 보다 후퇴된 느낌이라 좀 아쉬웠었다.  그래도 재미는 있기에 계속 보게된 글인데, 뒤로 갈수록 좋아지는 글이네~

여러가지 사연을 마치 회지처럼 엮어서 다음권에도 그 뒷 소식을 엮어가는 [군청학사]는 스스로도 모르게 독자를 끌어당겨서 이야기속에 빠뜨려 버리는 매력적인 글 이였다.

 

 

좁은 세상에도 각각의 구역이 있고 사귐에도 편이 갈라지는 것이 현실.    굳어버린 생각으로 스스로 갇혀 있을 것인가, 한발짝 내딛어 먼곳까지 볼 것인가...<다리 건너편>에서 지난 에피소드의  반가운 이들의 근황을 엿본다.   많이 컸고만~

웃음이 전염되고 행복 바이러스가 마구 퍼져나갈 듯한 즐거운 가족의 <일곱 빛깔> 스토리.

달달한 로맨스와 초콜릿의 관계는... <핑크 초콜릿>  등등.

그리고,

지금은 다들 어떻게 보내고 있을까?  

지난 에피소드의 갈무리.......... 바로 이렇게 라고 이야기 해주는 <사계> 로 짜게 읽었던 1권부터 다시 펼쳐보게 만드는 글.    [군청학사]는 읽는 내게도 행복한 글 이였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2)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