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선우 [낙원의 이론] 3, 4권.

 

 

 

 

 

 

 

 

 

 

 

 

후우가 나츠 [약사의 혼잣말6]

 

 

 

 

 

 

 

 

 

 

 

 

 

 

 

자야 [에보니]

 

 

 

 

 

 

 

 

 

 

 

 

 

 

 

 

 

 

 

 

 

남혜인 [아도니스 11,12]

 

 

 

 

 

 

 

 

 

 

 

 

 

 

오자와 유키 [80세 마리코]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우리 딸을 위해서라면, 나는 마왕도 쓰러뜨릴 수 있을지 몰라 8 - L Books
CHIROLU 지음, Kei 그림, 송재희 옮김 / 디앤씨미디어(주)(D&C미디어) / 2019년 7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우리 딸을 위해서... 라더니? 에라이~ 관계의 변화가 아쉽지만 잘 읽던 글이라서 쭈욱~

댓글(0) 먼댓글(0) 좋아요(6)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알라딘 블렌드 어톤먼트 - 200g, 홀빈
알라딘 커피 팩토리 / 2019년 10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봄 블렌드 커피. 내게는 지금도 꽤 괜찮은 상품이라 추가 구매할 수 있기를 희망 했는데, 오키~ 어톤먼트가 알라딘 커피 메뉴에 상주했으니 낼름 구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3)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우메다 아비  [ 고래의 아이들은 모래 위에서 노래한다 9]

 

판타지 만화,

8권이후  9권 출간이 너무 오래 걸렸지만 드디어 출간 이다.

어찌보면 미지의 땅으로 향한  그들의 새로운 모험의 시작을 알리는 9권이기에 기대감을 높이려고 긴 공백을 둔것은 아닐까 혼자 추측해보며,  다음 10권은 빠른 출간을 바란다.

 

 

 

 

 

 

 

 

 

이즈미 이치몬지 [천수의 나라2]

 

 

 

https://blog.aladin.co.kr/777888186/11021637

 

 

 

 

 

 

 

 

카즈키 미야 [책벌레의 하극상 제4부 귀족원의 자칭 도서위원 3]

취향 .  나 왜 이리도 이 글이 좋을까나~

 

마인의 슬픔.

계약 해지.  영주 중심의 새로운 계약 !     

그리고,  

그동안 비밀방에서의 만남이 마인에게 주는 의미....

 

일반인들이 이해할 수 없는 특별함이(그들은 상식에서 벗어난 트러블이라 칭한다)  펑펑 터질때마다  저절로 형성되는 로제마인의 사람들 !

 

 

 

 

 

 

 

CHIROLU [우리 딸을 위해서라면, 나는 마왕도 쓰러뜨릴수 있을지 몰라 8]

 

계속 읽던 글.   

 

 

 

 

 

 

 

 

 

 

 

 

츠쿠시 아키히토 [메이드 인 어비스 8]

 

 

 

 

 

 

 

 

 

 

 

 

정선우 [낙원의 이론1]

SF 로맨스 판타지.     일단 구매해서 맛보고.

 

 

 

 

 

 

 

 

 

 

 

 [낙원의 이론2]

 

 

 

 

 

 

 

 

 

 

 

 

 

 

 

 

 

 

 

 

 

 

 

 

 

알라딘 커피 [블렌드 어톤먼트]

200g  추가 구매.

산파블로 마셔봤는데,  기대보다 바디감이나 향기가 오래가지 않아서....  

아침 일찍 핫커피로 마실때도, 한낮에 아이스커피로 마실때도 아직은 어톤먼트가 더 나은듯해서 그냥 이 아이로 추가구매.     

 

 

 

 

 

 

 

 

 

 

 

 

 초록잎으로 감싸인 매실나무아래.    

어디선가 날아온 나팔꽃씨가 지난해에 이어 또 돋아났다.    

   .     

푸르고 무성한 나무를 칭칭 감아매며 천덕꾸러기가 되느니  

맨숭맨숭한 담벼락에    

예쁜 꽃 무늬를 수놓으라고 옮겨 심어놓고 물 몇번 줬더니 

어느새 넝쿨이 생기고 기대어놓은 나무를 칭칭 감아매고 꽃을 피운다.   

그중에 한아이를 눈에 남겨본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2)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알라딘 리커버 총결산 투표 이벤트에 클릭, 클릭, 클릭  3표 던지고.

https://www.aladin.co.kr/events/wevent.aspx?EventId=193910&start=we

 

 

책장 장식을 위한 소장용 양장본 좋아하는 1인은 트위터 안하고.  페이스북 안하고.   인스타그램도 안한다 !   

5,000원 적립금 당첨 후보 기회도 읍따 ! ! !

 

 

 

그렇지만.   

리커버 총결산 투표하다가 맘에 쏙~ 드는 표지를 다시 본 후 가만히 책장을 뒤적뒤적 ~   나도 인증샷은 할 수 있지.    내 서재에 올리면 되잖아 ~

 

 

내가 투표한 책 3권은 .........

 

 

 

 

 내가 어디서부터 어디까지 들춰봤더라 ~  빌 브라이슨 [거의 모든 것의 역사].

분명 예전에 읽었는데 하얗게 지워졌다.    움베르토 에코 [장미의 이름],  내용은 1도 모름서 그냥 표지가 이뻐서 덜컥 데려온 [푸코의 진자]

 

 

 

 

 

 

 

 

 

 

흠.  

 비닐조차 벗기지 않은 진짜 장식용임을 인증함돠 ~

 

 

 

 

 

 

 

 

 

그리고,

 

 

 

읽으면서 화가났던 글[시녀이야기] 표지가 살짝 벗겨진게 와서 교환 망설이다 그냥 뒀는데,  볼때마다 짜증스러워서 ...

외면할 수 없는 역사는 어디에선가 툭 튀어나와 가슴을 울린다.   찡했던 [검은 꽃]

음, 읽다가 ...   개인사정으로 ~   단편모음 [저지대]

 

 

 

 

음, 글구보니 타샤 할무이   책도 있는데 그건 빠졌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2)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