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라딘 리커버 총결산 투표 이벤트에 클릭, 클릭, 클릭  3표 던지고.

https://www.aladin.co.kr/events/wevent.aspx?EventId=193910&start=we

 

 

책장 장식을 위한 소장용 양장본 좋아하는 1인은 트위터 안하고.  페이스북 안하고.   인스타그램도 안한다 !   

5,000원 적립금 당첨 후보 기회도 읍따 ! ! !

 

 

 

그렇지만.   

리커버 총결산 투표하다가 맘에 쏙~ 드는 표지를 다시 본 후 가만히 책장을 뒤적뒤적 ~   나도 인증샷은 할 수 있지.    내 서재에 올리면 되잖아 ~

 

 

내가 투표한 책 3권은 .........

 

 

 

 

 내가 어디서부터 어디까지 들춰봤더라 ~  빌 브라이슨 [거의 모든 것의 역사].

분명 예전에 읽었는데 하얗게 지워졌다.    움베르토 에코 [장미의 이름],  내용은 1도 모름서 그냥 표지가 이뻐서 덜컥 데려온 [푸코의 진자]

 

 

 

 

 

 

 

 

 

 

흠.  

 비닐조차 벗기지 않은 진짜 장식용임을 인증함돠 ~

 

 

 

 

 

 

 

 

 

그리고,

 

 

 

읽으면서 화가났던 글[시녀이야기] 표지가 살짝 벗겨진게 와서 교환 망설이다 그냥 뒀는데,  볼때마다 짜증스러워서 ...

외면할 수 없는 역사는 어디에선가 툭 튀어나와 가슴을 울린다.   찡했던 [검은 꽃]

음, 읽다가 ...   개인사정으로 ~   단편모음 [저지대]

 

 

 

 

음, 글구보니 타샤 할무이   책도 있는데 그건 빠졌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2)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Since 2009, 당신의 기록

 

알라딘과 3,783일간 함께해주신  기록.

 

당신은 현재까지 알라딘에서 2,163권의 책을 만났습니다.

 

 

당신이 현재까지 알라딘에서 구매하신 도서의 총 금액은 ============ 입니다.

 

알라딘 회원 중 15,406번째로 많이 구매하셨으며, 상위 0.16%입니다.

당신은 최근 1년간  알라딘 회원 상위 0.12%입니다.

 

알라딘을 이용하면서 적립금/쿠폰/몰별적립금으로 할인 받으신 금액은 총 2,275,730원입니다.


 

당신은 구매한 책들 중 10권을 중고로 다시 판매해  123,000원을 벌었습니다.  - 음, 10권이 아니라 10세트 였는데...
.

지금까지 구매한 전자책은 450권입니다.

당신은 지금까지
알라딘 커피를 1번, 알라딘 원두를 38번 구매하셨습니다.

케냐AA - 100g, 홀빈을/를 가장 자주 구매하셨습니다.

 

 

 

그리고,

나는  3,783일 알라딘에서 머무는 동안  서재글 전부를 2번을 지워버리고, 닉네임 2번을 갈아치웠지.   

 

 

 

 

 


댓글(0) 먼댓글(0) 좋아요(7)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알라딘 서재 선물 고맙게 잘 사용하겠습니다.  

 

컵은 받자마자 바로 세척해서 차마실때 쓰고있어요.    커피잔 하기에는 감질나게 작아서....

커다란 도라에몽 다이어리는 조카가 " 좋아요~ " 합니다.

피너츠 일력은 모니터 옆 한자리 차지하고 하루 지나면 메모통으로 옮겨서 역시나 잘 쓰고 있습니다.

공휴일에는 캐릭터가 예쁘게 채색 되었네요 ^^

 

 

 

 

손꼽아 기다리다가 출간 알림왔을때 당장 구매하지 않으면 큰일 날 것처럼 재빨리 구매하곤 했던 [세븐시즈 7SEEDS].

대여해서 보다가, 좀 늦게 소장 시작해서 중간에 품절된 단행본 때문에 검색도 수차례 해가며 차곡차곡 구매 했었는데...

오무나 ~  

1 ~ 34 까지.   전권 정가할인.... 그렇다고 이미 소장중인걸 또 살수는 없지 !

 

 

 타무라 유미 [세븐시즈]

 

  미래 재난 만화, 판타지, 써바이벌, 생존게임, 드라마, 희망.   장편.

 

 

 

 

 


댓글(0) 먼댓글(0) 좋아요(5)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발디딜 곳을 찾아 거친숨을 쉬는 이들의 외로움이 사무치는 글 [거울 속 외딴 성]은 판타지 이면서 성장 소설이다. 아무도 없는 나만의 거울 속에 숨어버릴지, 유리를 깨고 나올지... 나이와 상관없이 나도, 너도, 우리는 항상 선택의 기로에 있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8)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ebook 을 위한 .

출석체크, 참고사항~

 

 


댓글(0) 먼댓글(0) 좋아요(2)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