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입] 베토벤 : 현악 사중주 전곡집 [8CD]
베토벤 (Ludwig Van Beethoven) 작곡, 부다페스트 사중주단 (Budapes / SONY CLASSICAL / 2010년 10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클래식 음악을 많이 듣는 이 중에 베토벤의 현악 사중주 속엔 '온 우주'가 담겨있다 말하는 이가 있다. 그들이 생각하는 우주가 뭔지는 모르겠지만 10시간이 넘는 협주만으로 온 우주를 말할 수는 없다. 그들이 생각하는 우주란 제 자신만의 소우주일 뿐이다.  

간만에 음반을 샀다. 베토벤 현악 사중주 전곡집이다. 부다페스트 사중주단 연주다. 예전 안동림 교수의 명반 시리즈가 유행할 때 부쉬 사중주단이 연주하는 베토벤 현악 사중주 또한 추천 목록에 있었다. 당시 그 음반을 들으며 나도 우주를 느껴보려 했다. 실상은 그저 덤덤했다. 조악한 음질과 날이 선 연주 때문에 우주를 느꼈다기 보다는 베토벤 음악의 현학성을 많이 느끼고선 나의 낮은 음악적 소양에 좌절했던 기억이 난다.   

오늘 구매한 이 음반은 최소한 부쉬 사중주단의 음반보다 음질은 나을 듯하다. 음악이 뭐 별 게 있겠냐만은 그렇다면 삶은 또 뭐 별다른 게 있나. 다만 그들 각자의 소우주에 걸맞게 푼푼히 살면 그만이다.  

그의 귓병과 삶을 이해하며 우주를 오롯이 알아내는 것 보단 하나하나의 연주에 조용히 마음을 얹고 그 울림에 감응하는 게 이 먹먹한 세상을 이겨내는 방식이다. 음악이 소수의 유한계급을 위한 구별짓기 수단이 아니라면 더욱 그러하다. 베토벤을 알기 보단 나를 찾아 헤매며 낮은 선율에 귀 기울인다.


댓글(4) 먼댓글(0) 좋아요(16)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비로그인 2011-04-17 18:12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 오랜만에 보는 바밤바님 리뷰군요. 막 반가워질려고 합니다.
좀 자주 남겨주세요~

저는 부쉬 사중주단의 음원은 온 우주를 느끼기에는 너무 멀리 있는 듯 느껴지더라고요.최근의 타카시도 그렇지만 그냥 좀 삶이 느껴진다고나 할까요..

바밤바 2011-05-05 00:21   좋아요 0 | URL
휴~ 답글이 늦었네요 ㅎ
글 남기신지 벌써 2주가 넘었네요. 시간이 참 빨리도 흘러 갑니다.
오늘은 어린이 날이니 아이처럼 풋풋한 하루 되시길 바랄께요^^

페크(pek0501) 2011-07-12 18:00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바밤바님, 오랜만입니다. 제 닉네임을 기억하십니까. 얼마나 오랜만인지 저를 기억하시는지 여쭙고 댓글 남겨야 할 것 같군요. 에고~~ ^^

정말 시간이 빨리 갑니다. 시간에 바퀴가 달렸나봐요. 이번 여름도 벌써 한 달 정도 남았어요. 8월 8일이 입추랍니다. 서울은 아직 더위가 시작도 안 한 듯해요. 오늘도 비 많이 오다가 그쳤는데, 덥지 않아요.


바밤바 2011-07-15 11:45   좋아요 0 | URL
당연히 기억하다 마다요. 봄도 오지 않은 듯 한데 벌써 가을이네요.
마음이 번잡할 때마다 글로 엉킴을 풀어냈던 시절이 벌써 멀게 느껴지네요. 시간이 진정 빨리 흘러가는 듯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