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의 삶을 만들어낸 권력, 자본, 제도, 그리고 욕망들


“이 책은 서울의 현대사를 횡단하는 데 최단 거리의 이동 경로를 제시해주는 일종의 내비게이션이다.” ?박해천(디자인 연구자, 『아파트 게임』 저자) 



메트로폴리스 서울의 탄생 │ 임동근, 김종배

인구통계가 확립된 1965년 이후 지난 50년간 서울(수도권)의 인구는 10배로 늘어났다. 1975년부터 1995년까지 20년간 매년 50만 명이 수도권으로 이주했다. 정부의 입장에서 이들은 경제 발전을 위해 꼭 필요한 인적자원인 동시에 물, 전기, 가스, 교통, 주거, 교육 등의 서비스를 제공해야 하는 부담스러운 존재기도 했다. 늘어나는 인구를 관리하기 위해 행정, 교육, 치안, 경제, 병원, 도로 등의 다양한 시설들을 배치하는 통치의 전략들은 서울(수도권)이라는 독특한 메트로폴리스를 만들어냈고, 또 그만큼 독특한 ‘서울 사람’의 삶을 만들어냈다. 


이 책은 그런 독특한 통치술, 독특한 선택들을 하나 하나 역사적으로 되짚어보며 그 효과와 부작용들에 대해 객관적으로 살펴본다. 가령 동사무소라는 독특한 한국적 행정기관은 왜 생겼으며 어떤 기능을 했는지, 그린벨트는 왜 만들었고 어떤 기능을 했고 어떤 부작용을 낳았는지, 아파트는 어떻게 전 국민의 로망의 되었으며 또 어떻게 지배적인 주거 양식이 되었는지, 다세대?다가구 주택은 왜 그렇게 많아졌고 그럼에도 불구하고 또 왜 이렇게 외면당하고 있는지, 왜 마포가 아니라 테헤란로가 대표적인 오피스 지구로 자리 잡게 되었는지 등등 의문점들에 대한 흥미로운 답이 펼쳐진다. 





이벤트 참여방법

 

1. 이벤트 기간: 8월 10일 ~ 8월 16일 (당첨자 발표 : 8월 17일)

발송: 8월 19일


2. 모집인원 : 10명


3. 참여방법

- 이벤트 페이지를 스크랩하세요.(필수)

-책을 읽고 싶은 이유와 함께 스크랩 주소를 댓글로 남겨주세요.


4. 당첨되신 분은 꼭 지켜주세요.

- 도서 수령 후, 10일 이내에 '알라딘'에 도서 리뷰를 꼭 올려주세요.

(미서평시 서평단 선정에서 제외됩니다)


댓글(11) 먼댓글(0) 좋아요(6)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파워리뷰어 2015-08-10 17:08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http://blog.aladin.co.kr/nurimaru/7704037

[동사무소의 출현부터 신자유주의 도시계획까지]라는 타이틀이 관심을 끕니다.
[서울을 만들어온 통치술의 변화]를 보면 서울과 대한민국의 미래를 내다보는 시간이 될 것 같습니다. ˝서울을 말하는 동시에 서울이 만들어 낸 권력, 자본, 제도를 읽어내려는 시도라 하겠다. 비로소 드러난 서울의 설계도를 보니, 나, 서울, 한국의 위치와 상황이 명확해진다. ˝ 읽어봐야겠군요. 먼저 읽고 주변에 권하겠습니다~!!

트루먼 2015-08-17 17:41   좋아요 0 | 댓글달기 | 수정 | 삭제 | URL
http://blog.aladin.co.kr/702377128/7718574

임동근 소장님 강의 시간으로 따지면 꽤 길게 들었지만 또한 내용의 방대함 때문에 강의가 짧은 느낌이었습니다. 작년부터 책을 내신다는 말씀은 있었지만 언제 나오나 싶었는데
오늘 책이 나왔다는 내용을 봤습니다. 도시는 어떻게 이루어지고 어떻게 형성되어 가는지
왜 저런시설이 저곳으로 들어가는지에대해 추상적이었던걸 구체화 시켜주었던 강의여서
책의 출간을보고 신청합니다.

블루트리 2015-08-11 11:59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http://blog.aladin.co.kr/713496186/7705646

임동근 소장님의 강의를 듣고 온 남자친구가 강의 내용을 얼마나 자주 들려줬는지 제가 다 강의를 듣고 온 양 느꺼지곤 합니다. 그런데 이런 이벤트를 발견하니 너무 반가워서 신청합니다.
많은 애기를 해 줬지만 제가 들은 것이 아니니 많이 아쉽기만 했습니다.
이번에 직접 책을 통해 더 많은 도시에 관한 애기를 듣고 싶습니다.
도시에서 태어나서 도시에서 숨쉬면서 얼마나 아는게 없는지는 강의를 듣고 온 남친의 애기만으로도 충분히 깨달았거든요. 책을 통해 도심의 재미난 기원들과 형성에 대해 알고 다음엔 강의를 통해 제 귀로 직접 확인해 보겠습니다

2015-08-11 12:23   URL
비밀 댓글입니다.

착실이 2015-08-11 15:30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http://blog.aladin.co.kr/739437173/7706083

저자의 이야기를 익히 들어온지라 이 책의 발간 소식이 반갑게 느껴지네요. 우리나라의 수도 서울이 어떤 과정을 통해 지금의 모습이 되어왔는지 이 책 한 권으로 다 알 수 있을 것 같아 무지 궁금합니다.

사과나비🍎 2015-08-11 23:58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http://blog.aladin.co.kr/i0thee/7707169

저는 서울에 살았었고, 지금은 수도권에 살아요. 그런데, 이렇게 서울에 대한 책이 있네요~^^* 우리나라 수도 서울, 그 이야기를 듣고 싶어요~^^* 어떻게 변해왔을까요? 그나저나 저자 중 한 명인 임동근 교수의 강의가 있었나 봐요~ 강의를 못 들었으니, 책으로나마 그 이야기를 듣고 싶네요~ 호기심이 생기는 책이에요~^^*

줄라이북 2015-08-12 20:20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http://blog.aladin.co.kr/740470138/7709077
저는 인천에 살고 있지만 10년 이상 서울에 있는 직장에 근무하면서 서울로 출퇴근을 하고 있어요~ 서울에 살고 싶어서 열심히 돈을 벌고 있는데 아직은 서러운 지방민이네요~ 반세기만에 후진국에서 선진국으로 도약하는데는 서울에 모인 사람들의 힘이 컸을 것 같아요~ 여러 나라를 여행하면서 서울만큼 대중교통이 발전한 나라는 못 본 것 같아요! 전철만 타면 서울 어디든 다닐수 있죠~ 왜 서울만의 독특한 대중교통이나 주택에 대해서 궁금해지네요. 저도 언젠가는 인서울을 희망하고 있어서요~ 자세한 내용을 알고 싶어져요!

cyrus 2015-08-12 20:48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http://blog.aladin.co.kr/haesung/7704670

제가 지방에서 거주하고 있어서 서울에 가게 되면 걸어가면서 사람, 건물 구경하는 것을 선호합니다. 서울 곳곳에 피어나는 자본주의의 욕망을 확인할 수 있습니다. <메트로폴레스 서울의 탄생>은 서울 산책을 위한 지도가 될 것입니다. 서울을 독특한 시선으로 해체하고 분석한 류신의 <서울 아케이드 프로젝트>를 감명 깊게 읽은 적이 있어서 <메트로폴리스 서울의 탄생>과 같이 비교하면서 읽어보고 싶습니다.

su:pul 2015-08-13 12:41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http://blog.aladin.co.kr/761941166
3년동안 살고 있으며, 나에겐 아직도 적응하기 쉽지않는 스케일을 가진 거대도시 서울.
친구들과 약속장소를 잡을때마다 지하철역사를 중심으로 정할 만큼, 저는 서울에 대해 너무 모릅니다.
모든 국가의 수도들이 한순간에 이뤄지지 않은 것 처럼. 서울 또한 정치와 역사, 경제적 흐름, 부동산과 아파트, 또한 그곳을 사는 사람들의 인식,거주성 등이 복합적인 관계를 가지며 서로 자극받고 변화해 오지 않았을까 생각해봅니다.
그리고 깊고 알수없었던 서울의 성장과정들을 책을 통해서 알고싶네요.

비로그인 2015-08-15 13:11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http://blog.aladin.co.kr/Integrity/7714343

제가 살고 있는 서울을 더 잘 알 수 있는 의미있는 시간이 될 것 같습니다. 어떻게 보면 서울의 역사와 서울을 중심으로 한 우리 사회의 변화모습에 대한 이야기라고도 볼 수 있지 않을까 싶군요. 다른 사람과 이야기하면서, 혹은 외국에서 온 사람과 다니면서 나눈 이야기거리도 풍성해질 것 같다는 생각도 듭니다. 이러한 기대를 가지고 서평단에 신청합니다.

비로그인 2015-08-15 21:38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http://blog.aladin.co.kr/anuloma01/7703408

거대 도시 메트로폴리스가 된 서울. 서울에 가끔 가곤 하지만 이는 지극히 개인적인, 그리하여 한정된 몇몇 곳을 방문하는 것이기에 거대한 숨결과 밀집된 에센스 같은 것을 느낄 수는 없는 일이라 생각합니다. 다만 지하철을 타며 경험하게 되는 시루 속의 콩나물처럼 빽빽하게 들어선 사람들을 통해 수도권의 과밀을 실감하는 정도입니다. 아닌 게 아니라 인구만이 아니라 모든 문화 시설, 자본, 빌딩, 관심도 등이 모두 서울을 향하고 있는 현실을 감안하면 어떤 식으로든 메트로폴리스인 서울의 위상을 파악할 자료가 필요하다고 생각합니다. 메트로폴리스란 제게 역동적이고 혼잡하고 어떻게 보면 살인적이기까지 한 속도를 의미한다고 생각합니다. 두 저자가 쓴 ‘메트로폴리스 서울의 탄생‘은 제게 신자유주의의 시대, 만성적인 청년 실업의 시대, 부동산이 더 이상 부의 증식 수단이 되지 못하는 시대, 초고령화가 진행되고 있는 시대, 욕망이 문제되는 시대의 자화상을 만날 수 있는 책이라 생각합니다. 책을 읽어 이제 어떤 식으로 시간이 펼쳐질지, 어떤 기술을 내세워 살아야 할지 등에 대해 살펴볼 수 있기를 바라며 신청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