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루 15분 정리의 힘 - 삶을 다시 사랑하게 되는 공간, 시간, 인맥 정리법
윤선현 지음 / 위즈덤하우스 / 2012년 3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최근 정리와 수납에 대한 책을 찾아서 읽고있다. 부모님이 다 해주실땐 몰랐는데 독립을 하고보니 집에 물건들이 넘쳐나고 자리를 못잡고 있다. <하루 15분 정리의 힘>이란 책도 정리에 대한 동기부여에 적절한 책이었는데, 앞서 읽었던 <인생이 빛나는 정리의 마법>보다는 부족한 느낌이다. 저자의 사업 홍보가 좀 과했다고 해야할지. 어쨌거나 나도 저자가 운영하는 베리굿정리컨설팅과 정리력 카페를 한번 찾아보아아겠다고 생각한걸보면 저자의 목표는 성공한 셈이다.

여전히 이 책이 베스트셀러에 오를만한 책인가에 대해서는 의문이 남는다. 책 자체의 우수성보다는 마케팅의 효과로 예상되는데 어떤 방식으로 했는지 좀 살펴봐야겠다. 책 내용보다 다른 쪽에 관심이;;

 
 
 
 
[인상깊은 구절]
 
 
 
비움과 나눔으로 자신의 공간에 여유를 만들었다면, 그곳을 진정 원하는 것으로 채워 넣어야 한다.

상상해보자. 자신의 책상 위에 정말 마음에 드는 노트북과 세련된 노트와 문구만 놓여있는 것을. 자신의 옷장을 열었을 때, 옷은 좀 적더라도 마치 멀티숍처럼 진짜 근사한 옷만 걸려있는 모습을. 핸드폰 연락처를 열어보면 그 사람을 떠올리는 것만으로도 나에게 에너지를 주는 인맥들로만 가득한 광경을. 잠자리에 들기 전에 '오늘도 정말 최선을 다한 시간이었어'라고 벅찬 느낌을 갖게 되는 순간을.
 
 
 
사은품을 반가워하는 게 문제
 
공간에 불필요하게 들어오는 물건 중에서 공짜 물건도 있다. 이 경우에도 무의식적으로 물건을 받는 것이 문제의 원인이다. 여성이라면 특히 공감할만한 물건은 바로 화장품 샘플이다.

 
 
글자로 기록하는 게 포인트
 
우선 살 물건과 목적을 적어보자. 꼭 구입해야 하는 물건의 목록을 적으면서 그 물건이 왜 필요한지, 어디에 쓸 것인지 적어본다. 최대한 구체적으로 작성할수록 좋다.

 
 
물건을 구입할 때의 가치로 바라보지 말자
 
 
 
구체적이고 실행할 수 있는 계획은 계획을 하는 것만으로도 성공으로 이끌어준다.
 
 
 
 
 
[함께 읽고싶은 책들]
 
청소력
 
오케이아웃도어닷컴에 OK는 없다
 
아티스트웨이
 
무조건 행복할 것
 
다큐멘터리 - 인생역전 청소의 힘
 
디테일의 힘
 
마팅 린드스트롬의 책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