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늘에 흐르는 강

밤이 되어야 나타나지

 

낮에도

은하수는 흘러

 

눈을 감고 떠올려 봐

 

별이 모여

흐르는 강,

멋지지

 

한번쯤

은하수에 배를 띄우고 싶어

 

 

 

 

 

*더하는 말

 

 ‘마이페이퍼 TOP100’이 되다니, 기분 좋네요. 언젠가 됐으면 좋겠다 생각하기도 했는데. 글 잘 쓰시는 분은 조금만 써도 바로 되겠지만, 저는 많이 쓰니 됐네요. 여기 오시고 제 글 읽어주시는 분 모두 고맙습니다. 저는 그저 저일 뿐이지만, 앞으로도 글 잘 쓰고 싶습니다.

 

 

 

희선

 

 

 


댓글(6) 먼댓글(0) 좋아요(9)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서니데이 2020-05-28 19:20   좋아요 2 | 댓글달기 | URL
축하드립니다.^^희선님 좋은 저녁시간 되세요.^^

희선 2020-05-31 00:49   좋아요 1 | URL
별거 아니지만 고맙습니다 어느새 주말이 다가오고 오월 마지막 날이네요 오월 마지막 날 편안하게 보내세요


희선

초딩 2020-05-28 19:26   좋아요 2 | 댓글달기 | URL
축하드려요~
리뷰 탑 100 들고 싶은데 어럅네요 ㅜㅜ 페이퍼는 꿈도 못 꿉니다

희선 2020-05-31 00:52   좋아요 0 | URL
초딩 님도 더 쓰시면 될 겁니다 그렇게 달라지는 건 없지만, 뭔가 한 듯한 느낌이 조금 들기도 하네요


희선

초딩 2020-05-28 19:26   좋아요 2 | 댓글달기 | URL
좋은 저녁 되세요~

희선 2020-05-31 00:53   좋아요 0 | URL
오월 마지막 날 즐겁게 편안하게 보내세요 곧 유월이라니...


희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