누구나 함께 글을 작성할 수 있는 카테고리입니다. 이 카테고리에 글쓰기

바이러스전쟁 - 세계 역사와 지도를 바꾼, 장티푸스, 말라리아, 페스트, 콜레라, 스페인독감, 코로나19까지
도현신 지음 / 이다북스 / 2020년 11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세계 역사와 지도를 바꾼 바이러스전쟁 / 도현신 / 이다북스

 

 

 

 

장티푸스, 말라리아, 페스트, 콜레라, 스페인독감, 코로나19까지, 전염병으로 읽는 세계사

세균보다 훨씬 작은 전염성 병원체, 바이러스. 그로 인해 우리 삶을 흔들고 세계사를 움직인 전염병. 바이러스는 칼보다 먼저 전장에 나섰고, 전염병은 찬란한 시대를 지우고 새로운 문명을 만들었다. 장티푸스는 아테네의 황금시대를 무너뜨렸고, 14세기 유럽을 뒤흔든‘ 죽음의 신’ 흑사병은 페스트에서 비롯했으며, 아즈텍과 잉카가 스페인군에 무너진 것은 천연두 때문이었다. 그리고 21세기 전 세계를 휩쓴 코로나19까지 세계 역사를 움직이고 흐름을 바꾼 전염병들. 바이러스로 읽는 전염병의 역사, 전염병으로 읽는 세계사, 『바이러스전쟁』이다.


도현신
1980년 경기도 수원 출생. 순천향대학교 국어국문학과를 졸업했다. 2008년 "원균과 이순신"을 출간하면서 전업 작가의 길로 들어섰다. 저서로 "옛사람에게 전쟁을 묻다", "가루전쟁", "유럽의 판타지 백과사전", "어메이징 한국사" 외 다양한 분야의 인문 역사책 다수가 있다.

 

 

 

 

 

출판사 지원도서의 간략소개입니다.

#세계역사와지도를바꾼바이러스전쟁 #도현신 #이다북스 #바이러스 #교양세계사 #코로나19 #COVID19 #스페인독감 #장티푸스 #말라리아 #페스트 #콜레라 #전염병 #전쟁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아빠와 함께 시네마 천국 - 유아동 자녀와 함께 볼 만한 좋은 영화 50편
김용익 지음 / 스타북스 / 2019년 11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아빠와 함께 시네마 천국 / 김용익 / 스타북스

 

 

 

 

 

 

 

유아동 자녀와 함께 볼 만한 좋은 영화 50편!
지금 리딩투데이 리투챌린지 도서로 읽고 있는 책 "아빠와 함께 시네마 천국"입니다.
며칠 동안 약 10여 편 펼쳐 읽었는데요, 저 영화 정말 안 봤네요^^ 다 유명한 영화인데 정작 제가 본 영화가 별로 없어요.
김용익 저자는 살림하고 아이 돌보는 일은 당연히 아내의 몫이라는 생각했다고 해요. 그런데 직장에서 유아동 관련 업무를 맡게 되면서 유아교육학이라는 새로운 학문과 아버지교육을 집중적으로 공부할 수 있는 기회도 갖게 되면서 아버지교육의 필요성을 절감하게 되었다고 합니다.
아버지교육이라고 하니 왠지 거창하지만 저자는 소소한 일상 속에서 아버지교육의 의미를 찾아보려고 하다 좋은 아빠가 되기 위해 영화와 함께 떠나는 여행을 기획했다고 하는데요. 영화 내용의 간략 소개와 그에 맞는 일상 속 생각들을 엮은 책 "아빠와 함께 시네마 천국". 아이들과 함께 보기 좋은 영화들이니 요즘 코노라19로 집에 붙어 있는 아이들과 한 편 한 편 함께 보고 이야기 나누며 소통의 도구로 사용하면 좋을 듯합니다.

 

 

 

리딩투데이 지원도서입니다.

#아빠와함께시네마천국 #김용익 #스타북스 #아빠교육 #아버지교육 #부모교육 #라따뚜이 #사운드오브뮤직 #이웃집토토로 #오세암 #아나스타샤 #아버지교육입문서 #유아동영화 #좋은아빠되기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그림으로 보는 니체
한상연 지음 / 세창출판사(세창미디어) / 2020년 11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그림으로 보는 니체 / 한상연 / 세창출판사

 

 

 

 

 

피로써 철학한 처학자 니체, 그림을 만나다
삶이 곧 고통이라는 사실을 직시한 철학자 니체는 그 고통으로 인해 새어 나오는 피로써 철학을 했다고 알려져 있다. 이른바 피의 철학이었음이다.  니체의 철학을 예술가들의 그림과 함께 엮어 대중에게 철학을 더 잘 이해할 수 있도록 돕고자 한 한상연 교수의 <그림으로 보는 철학자> 시리즈, "그림으로 보는 니체"부터 시작^^

 

한상연
가천대학교 리버럴아츠칼리지 교수. 하이데거와 슐라이어마허를 함께 전공한 철학자로 현재 가천대학교에서 예술철학, 문화철학, 종교철학 등을 가르치고 있다. 희망철학연구소에서 여러 철학자들과 함께 인문학 살리기, 민주주의교육 등과 관련한 다양한 작업을 하고 있다. 독일 보쿰 대학교에서 철학, 역사학, 독문학을 전공했으며, 동 대학교에서 철학석사 및 철학박사 학위를 받았다. 귀국한 뒤 하이데거, 슐라이어마허, 푸코, 들뢰즈 등에 관한 많은 학술 논문을 학회지에 게재했다. 저서로 "철학을 삼킨 예술", "우리는 모두 예술가다", 세상을 바꾼 철학자들" 외 역서와 동화집 등 다수가 있다.

 

#출판사지원도서 #그림으로보는니체 #한상연 #세창출판사 #철학자 #영원회귀 #차라투스트라 #천민도덕 #니체철학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아이디어 불패의 법칙 - 구글 최고의 혁신 전문가가 찾아낸 비즈니스 설계와 검증의 방법론
알베르토 사보이아 지음, 이지연 옮김 / 인플루엔셜(주) / 2020년 3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아이디어 불패의 법칙 / 알베르토 사보이아 / 인플루엔셜

 

 

 

 

 

 

구글 최고의 혁신 전문가가 찾아낸 비즈니스 설계와 검증의 방법론!

대부분의 신제품이나 아이디어는 시장에서 실패한다. 실패의 룰을 깨뜨릴 유일한 방법은 ‘처음부터 될 만한 아이디어를 설계하는 것’. 알베르토 사보이아가 자신의 성공과 실패 경험, 30년 넘게 실리콘밸리 유수의 기업들의 흥망성쇠를 지켜보며 발견한 ‘될 만한 놈’을 찾는 검증 전략의 핵심 ‘프리토타입(pretotype)’ 기법을 알아본다.

 

 

 

 

 

 

 

 

알베르토 사보이아

구글 최초의 엔지니어링 디렉터이자 혁신 전문가. 실리콘밸리의 산실(産室)이라 불리는 스탠퍼드 공과대학(디스쿨 및 테크놀로지 벤처 프로그램)에서 아이디어의 설계와 검증, 혁신의 방법론을 강의해왔다. 구글의 명예 혁신 전문가로서 다수의 공동 프로젝트를 진행하고 있으며, 사내 혁신 워크숍을 이끌고 있다. 1985년 선마이크로시스템스에 입사해 이후 소프트웨어 리서치 부문의 이사로 일했으며, 자바(Java) 기술 및 도구 개발 과정에서 핵심적인 역할을 담당했다. 2001년 구글에 합류해 수많은 아이디어가 인류의 삶을 바꾸어가는 역사적 순간에 주도적 역할을 했다. 2012년 소프트웨어 개발 및 테스트 분야 신생 기업과 프리토타입랩스(PretotypeLabs)를 공동 창업했다. <월스트리트저널> 기술혁신상(2005), <인포월드> TOP 25 CTO상·올해의 기술상(2005, 2006), <올웨이즈온> 최우수혁신상(2004~2006) 등을 수상했다. 3개의 스타트업을 설립했을 뿐만 아니라, 지금은 업계의 전설이 된 선마이크로시스템스와 구글이 스타트업에 불과하던 시절에 이들 기업과 함께하는 행운을 누렸다.

 

 

#네이버독서카페 #리딩투데이 #북적북적 #아이디어불패의법칙 #알베르토사보이아 #인플루엔셜
#경역혁신 #프리토타입 #실리콘밸리 #경영전략 #비즈니스모델 #데이터 #도구 #활용 #실패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브람스를 좋아하세요... 민음사 세계문학전집 179
프랑수아즈 사강 지음, 김남주 옮김 / 민음사 / 2008년 5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브람스를 좋아하세요... / 프랑수아즈 사강 / 민음사

 

 

 

 

권태로운 일상에 등장한 봄 햇살 같은 사랑
실내장식가인 서른아홉의 폴은 오랫동안 함께 지내 온 연인 로제에게 완전히 익숙해져 앞으로 자신은 다른 누구도 사랑할 수 없으리라 생각한다. 구속을 싫어하는 로제는 폴과 달리, 마음 내킬 때만 그녀를 만나고 젊고 아름다운 여자로부터 하룻밤의 즐거움을 찾는 것도 마다하지 않는데...

 

 

 

 

 

 

 

 

프랑수아즈 사랑
1935년 프랑스 출생. 2004년에 타계했다. 본명은 프랑수아즈 쿠아레. 소르본대학교를 중퇴하였다. 19세 때 발표한 "슬픔이여 안녕"이 전 세계 베스트셀러가 되었고 프랑스 문학비평상을 받았다. 한 소설가는 그녀를 '유럽 문단의 매혹적인 작은 악마'라 평했고 '지나칠 정도로 재능을 타고난 소녀'라고 불렀다. "리틀 블랙 드레스", "봉주르 뉴욕", "어떤 미소" 등의 작품을 발표했으며, 발표하는 작품마다 베스트셀러가 되었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